선덕여왕의 흔적을 따라서…

경주, 드라마 인기 힘입어 체험·탐방행사 ‘봇물’

경주에 선덕여왕 열풍이 불고 있다. 신라 제27대 왕인 선덕여왕을 소재로 한 드라마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선덕여왕 관련 행사를 보려는 시민과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17일 경주시에 따르면 경북도와 신라문화원은 지난 9일부터 ‘선덕여왕의 흔적을 따라서’란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이날 첫 행사에 참가한 30여명은 신라 및 선덕여왕에 대한 역사적 사실을 들으며 선덕여왕릉, 사천왕사지, 진평왕릉, 분황사, 황룡사지, 첨성대 등 유적지를 둘러봤다.

신라문화원은 주말과 휴일을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평일에는 20명 이상이 참가할 경우 투어를 실시할 계획이다.

경주대도 지난 6일 ‘선덕여왕의 숨결을 찾아서’란 주제로 고교생을 대상으로 무료 투어를 처음 실시한 데 이어 앞으로 3차례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주시도 선덕여왕 행차를 재현해 시민과 관광객들에게서 호응을 받고 있다.

시는 지난달 11일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오는 10월까지 토요일마다 경주시내와 보문관광단지에서 모두 11차례 걸쳐 행차를 재현할 계획이다. 시는 동부사적지 내 야생화단지에 선덕여왕 포토존을 설치했다.

신라문화원 양형 사무국장은 “한 차례 행사를 진행했는데도 문의 전화가 하루 20∼30통씩 걸려올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경주시의 선덕여왕 행차 재현행사도 매회 평균 2만명 이상의 시민과 관광객이 관람하고 있으며, TV 드라마 촬영세트장이 설치된 경주보문관광단지 내 신라밀레니엄파크 또한 입장객 수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

신라밀레니엄파크의 한 관계자는 “올해 8월 주말 평균 관람객 수가 4000∼5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000∼3000명에 비해 크게 늘어나는 등 드라마 인기 덕을 톡톡히 보고 있다”고 밝혔다.

경주=장영태 기자 3678jy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생후 2일 아기 '강제보행' 시킨 치유자들
  • 인도의 한 마을에서 생후 2일밖에 되지 않은 아기를 강제로 걷게 한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아기의 고열증세를 낫게 한다는 것이 이유다.인도 NDTV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최근 아삼 주의 한 마을에서 아기의 목을 잡아 강제로 걷게 한 여성 2..
  • 황석정, 신지훈에 "남자로서 욕정을···"
  • 배우 황석정이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가운데 과거 그녀의 19금 발언이 새삼 재조명 되고 있다.지난달 21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JTBC 빌딩에서는 예능 프로그램 엄마가 보고 있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신지훈은 당시 자리에서 나이 많은 출연진들..
  • 지드래곤, 승리 3개월간 투명인간 취급?
  • 해피투게더 지드래곤승리 3개월간 투명인간취급?.. 서먹했던 이유는?해피투게더 지드래곤이 승리와 친해지게 된 이유를 밝혔다.지난 21일 밤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빅뱅 특집으로 지드래곤, 태양, 탑, 대성, 승리가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과시했다...
  • 박지성, 11월에 아빠 된다···태명은 '만두'
  • 축구 국가대표 출신 박지성(34)이 11월에 아빠가 된다.22일 박지성은 자신이 이사장으로 있는 JS 파운데이션의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저희 부부에게 만두가 생겼습니다. 만두는 11월에 태어날 저희 아이의 태명입니다라고 밝혔다.박지성은 지난해 7월 김민..
  • 강정호, 메츠전 타점-도루-득점···5경기 연속 안타
  •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7경기 연속선발출전이자 6경기 연속 5번타자로 나서 안타와 타점, 득점에다 도루까지 성공시켰다.강정호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 내셔널리그 홈 경기에 5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