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덕여왕의 흔적을 따라서…

경주, 드라마 인기 힘입어 체험·탐방행사 ‘봇물’

경주에 선덕여왕 열풍이 불고 있다. 신라 제27대 왕인 선덕여왕을 소재로 한 드라마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선덕여왕 관련 행사를 보려는 시민과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17일 경주시에 따르면 경북도와 신라문화원은 지난 9일부터 ‘선덕여왕의 흔적을 따라서’란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이날 첫 행사에 참가한 30여명은 신라 및 선덕여왕에 대한 역사적 사실을 들으며 선덕여왕릉, 사천왕사지, 진평왕릉, 분황사, 황룡사지, 첨성대 등 유적지를 둘러봤다.

신라문화원은 주말과 휴일을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평일에는 20명 이상이 참가할 경우 투어를 실시할 계획이다.

경주대도 지난 6일 ‘선덕여왕의 숨결을 찾아서’란 주제로 고교생을 대상으로 무료 투어를 처음 실시한 데 이어 앞으로 3차례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주시도 선덕여왕 행차를 재현해 시민과 관광객들에게서 호응을 받고 있다.

시는 지난달 11일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오는 10월까지 토요일마다 경주시내와 보문관광단지에서 모두 11차례 걸쳐 행차를 재현할 계획이다. 시는 동부사적지 내 야생화단지에 선덕여왕 포토존을 설치했다.

신라문화원 양형 사무국장은 “한 차례 행사를 진행했는데도 문의 전화가 하루 20∼30통씩 걸려올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경주시의 선덕여왕 행차 재현행사도 매회 평균 2만명 이상의 시민과 관광객이 관람하고 있으며, TV 드라마 촬영세트장이 설치된 경주보문관광단지 내 신라밀레니엄파크 또한 입장객 수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

신라밀레니엄파크의 한 관계자는 “올해 8월 주말 평균 관람객 수가 4000∼5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000∼3000명에 비해 크게 늘어나는 등 드라마 인기 덕을 톡톡히 보고 있다”고 밝혔다.

경주=장영태 기자 3678jy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만인이 버린 쓰레기 줍은 일본 할머니
  • 포켓몬스터를 잡기 위해 공원에 모여든 많은 젊은이들이 곳곳을 어지럽히고 쓰레기를 함부로 버려 눈살을 찌푸리게 한 가운데 할머니 혼자 쓰레기를 청소하는 모습이 최근 중국 시보를 통해 전해졌다.보도에 따르면 최근 대만에서 포켓몬GO서비스가 시..
  • '배구여제'도 조인성 앞에선 '수줍~'
  • 배구여제 김연경이 조인성과 만났다.김연경은 26일 오후 자신의 SNS에 오늘 계탔다. 꿈은 이루어진다. 너무 잘 생겼다. 수줍수줍이라는 글과 함께 조인성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코트 위 당당한 카리스마를 내뿜는 김연경이지만 이상형 조인성 앞에서는..
  • 티파니 2차 자필 사과문 "부끄럽다"
  • 소녀시대 멤버 전범기 논란과 관련해 2차 사과문을 게재했다.티파니는 26일 인스타그램에 너무나 큰 잘못을 한 것에 더해 부족한 사과문으로 많은 상처와 실망감을 드린 이후 열흘이 지나도록 진정한 사과에 대한 용기를 내지 못했다. 두렵고 떨리는 마..
  • BBC, 기성용 4주 군사훈련 상세히 소개
  • 영국 공영방송 BBC가 기성용의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상세히 소개했다.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새 시즌을 시작한 기성용(27스완지시티)은 지난 26일(한국시간) BBC와의 인터뷰를 통해 4주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소감을 밝혔다. 지난 6월 중순 입대해 한..
  • "손흥민, 볼프스부르크와 개인 협상 완료"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핫스퍼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24)이 독일 분데스리가 볼프스부르크와 이적에 필요한 개인 협상을 완료한 것으로 보인다. 유럽 축구전문매체인 90min는 27일(한국시간) 손흥민이 올해 여름 볼프스부르크로 이적하는 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