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세군 냄비에 억대 넣고 간 익명의 노신사

1억1000만원짜리 수표 ‘쾌척’
거리모금 사상 최고금액 기록

한국 구세군 자선냄비 거리 모금에서 역대 최고금액인 1억1000만원짜리 수표가 등장했다.

한국구세군 관계자는 “4일 오후 5시20분 60대 초반 남성이 명동 우리은행 앞 자선냄비에 ‘좋은 곳에 써 주십시오’라며 봉투를 자선냄비에 넣었다”며 “나중에 금액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1억1000만원짜리 수표가 담긴 사실을 확인했다”고 6일 말했다.

이는 1928년 첫선을 보인 구세군 거리 모금 사상 최고액이다. 2005년 경기 일산에서 현금 3000만원이 든 봉투가 나왔고, 지난해에도 서울의 자선냄비에서 수표 4500만원이 나왔지만 1억원을 넘긴 적은 없었다.

60대 남성은 수표와 함께 “항상 좋은 일을 하시는 구세군께 존경을 표합니다. 제 작은 성의지만 거동이 불편하고 소외된 어르신들한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박만희 한국구세군 사령관은 “얼굴도 이름도 알리지 않고 1억1000만원을 후원해주신 후원자의 마음을 모든 구세군 가족과 자원봉사자들이 깊이 간직할 것”이라며 “어르신들의 복지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해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구세군은 5일 오전 이 후원금을 자선냄비모금통장에 입금했고 복지사업 지원에 사용할 예정이다.

유태영 기자 anarchy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옥에서 온 가족···배변 못 가려 2세 아들 살해
  • 배변을 가리지 못한다는 이유로 두 살 아들을 폭행해 숨지게 한 엄마와 딸의 범행을 은폐하려 한 외할머니가 잇따라 기소됐다. 외신들은 이들을 가리켜 지옥에서 온 가족이라고 부른다.지난 28일(현지시간) 미국 CBS 뉴스와 뉴욕데일리뉴스 등 외신들에..
  • '음주운전' 호란, 피해자는 환경미화원
  • 클래지콰이 호란(37)이 29일 오전 음주운전 접촉사고로 환경미화원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29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새벽 5시 50분쯤 호란이 지프 랭글러 차량을 몰고 성수대교 남단 인근을 지나다 3차선 도로 길가에 세워진 성동구청 청소 차..
  • 한혜진 "기성용은 낮져밤이" 돌직구
  • 배우 한혜진이 녹화 중 남편 기성용에 대한 폭탄 발언을 던졌다.오는 30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되는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남성 호르몬 때문에 병원을 찾은 한 아들의 일상이 공개됐고, 자연스럽게 스튜디오에는 연관 토크가 이어졌다.MC 신동엽은 한혜..
  • 테임즈 음주단속 적발… NC 'PO 비상'
  •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직행 티켓을 확보한 NC에 대형 악재가 터졌다. 팀 내 중심타자 에릭 테임즈(사진)가 음주 운전으로 적발돼 플레이오프에 나서지 못할 가능성이 높아졌다.NC 구단은 테임즈가 지난 24일 오후 11시쯤 어머니와 함께 창원시 마산의 한 식..
  • 오승환 "통증 심각하지 않아···100K도 의식 안 해"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교체 원인이 된 허벅지 통증을 두고 심각하지 않다며 내일 경기에서도 등판을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환은 29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 홈경기에 1-2로 뒤진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