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평양 교외별장 집무실서 사망, 17일 오전1시쯤 의식불명상태로 발견”

日 TV, 中 소식통 인용 보도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사망을 둘러싼 의문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김 위원장이 열차가 아닌 평양 교외 별장에서 사망했을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일본 아사히TV는 22일 북한과 중국 사정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김 위원장이 17일 오전 1시쯤 평양에서 약 40㎞ 떨어진 별장 집무실에서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이 말이 사실이라면 김 위원장은 북한이 사망 시간이라고 발표한 17일 오전 8시30분에 비해 7시간여 일찍 숨을 거둔 것이 된다. 또 김 위원장이 현지 지도중 열차에서 사망했다고 한 북한의 공식 발표와도 다르다.

이 소식통은 김 위원장이 사망하기 전 경호원에게 “물을 달라”고 말했으며, 이것이 그의 마지막 말이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이 사망했다는 전용열차가 평양 룡성역에 서 있었다는 국정원의 발표가 전해지면서 김 위원장의 사망 시점과 장소에 대해서는 다양한 견해와 설이 끊임없이 제기되고 있다.

요미우리신문은 김 위원장이 16일 오후 8시쯤 심장발작을 일으켜 열차가 아닌 평양 관저에서 사망했다는 탈북자인 이윤걸 북한전략정보서비스센터 대표의 말을 전했다.

숨진 장소가 룡성역 인근 ‘21호 관저’라는 구체적인 주장도 나온다. 21호 관저는 평양의 또 다른 관저인 창광산 26호와 함께 김 위원장이 선호하던 곳으로 알려져 있다.

도쿄=김동진 특파원 bluewin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벼락 고통에 땅에 묻힌 여성…'의사는 잘 몰라'
  • 벼락에 맞고 살아남은 10대 여성이 고통을 치유하려 땅에묻혔던 사연이공개됐다. 콜롬비아에서 실제로 벌어진 일이다.지난 25일(현지시간) 영국 미러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애나 발레스테로스(18)는 하루 4시간씩 사흘 내내 자기 집 정원에 묻혀있어야 했다..
  • 한선화, 시크릿 탈퇴…"소속사 3人 체제 유지"
  • 시크릿 한선화가 결국 팀을 탈퇴하게 됐다.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는 26일 지난 7년간 시크릿의 멤버이자 연기자로 활동해온 한선화씨가 오는 10월13일을 끝으로 시크릿 활동을 마무리하고 당사와의 계약을 종료한다고 밝혔다.TS 측은 시크릿은 재계약을..
  • '정준영 無편집' 1박2일 영향 없었다
  • 성 추문에 휘말린 가수 정준영의 1박2일 촬영분이 편집 없이 전파를 탔다.25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은 충남 서산 가을 농활 마을 투어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정준영은 오프닝부터 멤버들과 단체 풀샷 등에서 편집 등의 조치 없이 화면..
  • '백혈병' 이광종 前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 별세
  • 급성 백혈병과 싸워온 이광종 전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이 26일 새벽 별세했다. 향년 52세.대한축구협회의 유소년 전임 지도자 1기 출신인 이 전 감독은 유망주 발굴과 지도에 힘쓰며 각급 연령별 대회에서 큰 성과를 내왔다.이 전 감독의 지휘 아래 한..
  • 김신욱 1년 만에 슈틸리케호 복귀
  • 경기력 부진에 빠진 축구 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3, 4차전을 앞두고 꺽다리 골잡이 김신욱(전북)을 1년 만에 호출했다.울리 슈틸리케 축구대표팀 감독은 26일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 대회의실에서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3, 4차전에 나설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