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관계 곧 중대 분수령

MB 신년사·새해 방중… ‘대화 복원’ 유력시
北도 신년 공동사설서 대남정책 윤곽 밝힐듯

천안함·연평도 도발 사건으로 경색 국면에 빠져 있는 남북관계가 신년 초 중대 전환기를 맞을 전망이다.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사망을 계기로 적극적인 대북 유화 메시지를 보내고 있는 이명박 대통령은 신년사와 외교·안보 부처 업무보고(1월4∼5일), 연초 중국 방문을 통해 새로운 남북관계의 비전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도 해마다 1월1일 발표해온 ‘노동신문’ , ‘조선인민군’, ‘청년전위’ 3개 신문 공동사설과 김정은 노동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의 생일(1월8일)을 맞아 김정은 시대의 대남 정책 윤곽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23일 “내년 초가 향후 남북관계에서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며 “김 위원장 사망을 계기로 우리의 유연한 조치에 대해 북한이 어떤 반응을 보이느냐가 관건”이라고 밝혔다. 고위 관계자도 “예단할 수 없지만 북한의 신년사를 비롯해 각종 대남 메시지나 향후 새 지도체제 인선 등에서 북한의 스탠스를 가늠해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부는 북한의 대응을 보면서 선제적인 대북 제의를 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통령은 당초 신년사를 물가 관리와 일자리 창출을 주내용으로 하려고 했으나, 김 위원장 사망으로 조성된 새로운 국면에서 남북관계를 핵심 주제로 바꾼 것으로 전해졌다. 신년사에는 국내 보수 여론과 남북관계 미래를 동시해 감안해 ‘우회적인 조의(弔意) 표명과 김대중 전 대통령 유족 등의 제한된 조문 허용’이라는 절묘한 절충점을 찾은 12·20 정부 담화문 수준이 될 가능성이 커 보인다. 한 고위 관계자는 “12·20 정부 담화문을 주의 깊게 봐라. 한 글자 한 글자 다듬고 생각해서 내보낸 것”이라며 “거기에 모든 것이 있다”고 말했다. 천안함·연평도 사건으로 끊어진 남북대화 채널을 복원하기 위한 ‘출구전략’ 수순에 들어간 것으로 풀이된다.

정부의 대북정책 기조의 전환은 미국과 중국이 김정은 체제와의 관계를 재설정하며 발빠른 대응 움직임을 보이는 상황과도 무관치 않아 보인다. 남북관계 개선을 통해 한반도 정세의 주도권을 잡고, 가속화하는 중국의 북한 선점 행보를 견제하겠다는 의도로 받아들여진다. 내년 총선·대선에서 최대 쟁점으로 부각할 것으로 보이는 안보 이슈를 주도하는 효과를 가져올 수도 있다.

북한도 김 위원장의 애도기간(12월29일까지)이 끝나고 내년 1월1일 신년공동사설을 통해 김정은의 대외정책을 내놓을 것으로 관측된다. 북한은 1994년 7월 김일성 주석 사후 1995년 신년사부터 김 위원장이 직접 감수해 발표한 공동사설을 통해 그해의 전반적인 정책 방향과 함께 분야별 시정방침 또는 중요한 대남 제의를 제시해왔다. 이에 따라 남북이 내년 초 이 대통령의 신년사와 북한의 공동사설 등을 통해 대화 재개의 공감대가 형성되면 예상보다 빨리 대화가 추진될 수도 있어 보인다.

김청중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결혼식서 신부 얼굴 보고 강에 투신한 남자
  • 부모의 강요로 결혼하게 된 남자가 신부 얼굴을 처음 본 후 자살을 시도했다.지난 27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중국 후베이성 스옌시에 사는 강 후(33)는 부모의 요구로 뜻하지 않은 중매결혼을 하게 됐다.매우 화가 났지만 부모님의 마음을..
  • 유승옥 숨막히는 뒤태··· 화난 힙 '아찔'
  • 유승옥의스타킹 출연 모습이 새삼 화제다.유승옥은 과거1월17일 방송된 SBS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 누드톤 원피스를 입고 등장했다.이어 그는걸그룹 EXID의 위아래 노래에 맞춰 아찔한 댄스를 선보인 바 있다.유승옥은 이날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동양..
  • 예원 욕설 영상 파장···우결 게시판 '초토화'
  • 이태임이 예원에게 욕설한 영상이 공개되며 예원에게도 파장이 크다. 새로 투입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4 하차요청이 끊이질 않고 있다.지난 29일 MBC 우리결혼했어요4에서는 예원과 헨리 부부의 에피소드가 통편집됐다.MBC 측은 26일 공식 홈페이지에 201..
  • 김성근 감독 "이기니까, 더 흥분되네"
  • 2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한화 대 넥센의 경기. 5-3으로 한화가 승리한 후 김성근 한화 감독이 모자를 벗어 관중들의 환호에 답하고 있다.목동구장 1루쪽 원정 관중석에서 김성근, 김성근을 연호하는 소리가 이어졌다. 김성근(73) 한화..
  • 모비스, 첫 3연패 시동 걸었다
  • 프로농구 울산 모비스가 사상 최초로 3년 연속 챔피언을 향해 첫발을 기분좋게 내디뎠다.정규리그 1위팀 모비스는 29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7전4승제) 1차전 홈 경기에서 양동근(18득점5어시스트), 리카르도 라틀리프(14득점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