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죽음 앞두고 '왕성 행보' 미스터리

中·러시아行 잇단 ‘광폭외교’… 이틀 꼴 한번 지방 현지시찰
9월 열흘간 동정 없어… 건강이상설
“10월 대외활동 사진 조작됐을 수도”

‘은둔의 지도자’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은 사망 직전 과거 유례를 찾기 힘든 광폭 행보를 선보였다. 사망 4개월 전인 지난 8월 김 위원장은 특급열차를 타고 러시아와 중국을 잇달아 7박8일간 방문하는 강행군을 펼쳤다. 김 위원장은 5월 7일간의 방중에서도 무숙박 야간이동을 거듭했다. 10월 이후에는 거의 이틀에 한 번꼴로 시찰에 나선 것으로 전해진다. 역설적이게도 죽음을 앞두고 과거 어느 때보다 더 왕성한 대내외활동을 벌였던 셈이다.

단둥 등 접경지역에서는 9월부터 김 위원장의 건강이상설이 나돌았다고 한다. 단둥의 대북소식통은 “지난 9월 말쯤 평양을 자주 방문하는 대북사업가로부터 프랑스와 헝가리, 중국의 의료진이 북한에 들어갔다는 말을 들었다”고 말했다. 이 의사들은 대부분 심장질환 전문의였으며, 북한의 요청으로 입국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북한 매체들은 김 위원장이 9월11일 북한의 전국여맹예술소조 종합공연을 관람했다고 전한 뒤 같은 달 23일 촘말리 사야손 라오스 대통령과의 회담 소식을 전할 때까지 열흘간 김 위원장의 동정을 일절 전하지 않았다. 같은 달 12∼16일 방북했던 인도네시아의 전 대통령 메가와티 수카르노푸트리가 이끄는 투쟁민주당 대표단이 김 위원장과 회담할 예정이었으나 돌연 취소됐다. 당시 인도네시아 대표단의 한 간부는 “몸 상태가 좋지 않다는 이유로 만남이 취소됐다”고 말했다.

그러나 10월 들어 북한 매체들이 김 위원장의 빈번한 시찰활동을 보도하면서 건강이상설이 잦아들었다. 김 위원장은 이 시기에 단천항 태양열설비, 대동강 돼지공장 등 지방 현장을 이틀에 한 번꼴로 시찰했다. 단둥의 소식통은 그러나 “10월의 대외활동 중 상당부분이 실제로 이뤄지지 않았을 가능성이 있다”면서 “주로 과거의 동영상 혹은 자료사진이 동원돼 조작됐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 때문에 김 위원장은 북한의 공식발표처럼 급작스러운 심장발작이 아니라 이미 9월부터 건강이 악화하면서 숨진 게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베이징=주춘렬 특파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들에 건넨 '위로카드'···수십억을 안겨주다
  • 아버지가 아들에게 건넨 위로카드 한 장이 정말로 위로하는 카드가 되어버렸다. 카드에 들어있던 복권을 긁은 남성이 수십억원의 당첨금을 떠안게 된 것이다.지난 26일(현지시각) 영국 메트로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이스턴에 사는..
  • 반말 드러난 예원 소속사 "사과드린다"
  • MBC TV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촬영도중 이태임과 욕설 파문에 휩싸인 가수 예원 소속사가 성급한 해명을 해 이태임씨 측에 피해를 끼친 점 사과드린다고 했다.31일 예원의 소속사 스타제국은 두 사람의 욕설 논란 당시 반말을 하지 않았다고 말한 부분이..
  • 탑-우에노 주리, 한일 합작드라마 호흡
  • 탑 우에노주리탑, 우에노 주리와 남녀주인공 호흡...한일 합작드라마 전격 출연빅뱅 멤버이자 배우 탑이 일본 배우 우에노 주리와 함께 드라마에서 호흡을 맞춘다.31일 한 드라마 관계자에 따르면, 탑과 우에노 주리가 CJ EM서 제작하는 드라마에 출연을..
  • 2015년 1분기 최고 축구 공격수는 메시
  • 메시 `발롱도르? 그까이꺼!`슈퍼스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올해 1분기 최고의 활약을 펼친 공격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맞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를 멀찌감치 제쳤다.31일(한국시간)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 축구연구소가 홈페..
  • “행복하게 물러납니다” 차두리 아름다운 은퇴
  • 분명 제가 한 것 이상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잘하지는 못했지만 항상 열심히 하려고 노력했습니다. 이를 팬 여러분이 알아주신 것 같아서 행복하게 물러납니다.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평가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