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우리는 편 갈리지 않았다”

오바마 시카고서 당선 연설

재선이 확정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7일 오전 1시30분(한국시간 오후 3시30분) 정치적 고향 시카고에서 당선 연설을 했다. 밋 롬니 공화당 후보가 패배를 승복한 지 40여분 만이었다. 앞서 롬니는 오바마에게 전화를 걸어 축하 인사를 했다.

지지자 환호 속에 부인 미셸, 두 딸과 함께 연단에 오른 오바마는 “(영국의) 식민지가 스스로 운명을 결정지은 지 200여년이 지난 오늘 밤 우리는 우리의 연합을 더욱 견고하게 하는 진전을 이뤘다”고 선언했다. 또 “미국에 최고 순간은 아직 오지 않았음을 우리는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지자들은 박수와 “4년 더”라는 구호를 보내면서 당선을 축하했다.

20여분에 걸친 연설은 선거기간 편이 갈려 경쟁한 미국 사회가 힘을 합쳐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는 데 맞춰졌다. 그는 “우리는 정치인들이 말하는 것처럼 편이 갈리지 않았고 전문가들이 믿는 것처럼 그렇게 서로를 헐뜯지도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자신을 찍지 않은 국민을 향해 “내가 여러분 표를 얻었든, 아니든 간에 여러분 목소리에 귀기울이며 배움을 얻었다”며 “여러분이 나를 더 나은 대통령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롬니에 대해서도 “그와 폴 라이언의 선전에 축하를 보냈다”며 “우리가 격렬히 싸웠으나 그건 이 나라를 가슴 깊이 사랑하기 때문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조만간 롬니 후보를 만나 미국을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하는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여러분 도움과 신의 은혜에 힘입어 우리는 여정을 계속할 것이고, 우리가 왜 지구상에서 가장 위대한 나라에 살고 있는지를 전 세계에 다시금 일깨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신이여 미국을 축복하소서”라며 연설을 마무리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내 반려견이 먹던 음식을 이젠 내가 먹어요'
  • .예전에는 반려견을 위해 샀지만 이제는 내가 먹으려고 삽니다베네수엘라에서 엘리베이터 수리업을 하는 후안 곤잘레즈(55)는 정육점에서 소 허파 한 덩어리를 사며 이렇게 말했다. 과거에는 자신 몫의 스테이크용 고기를 사고 반려견에게 주기 위해 허..
  • '연기하는 아이돌' 안방극장 점령
  • SBS 수목드라마 딴따라와 주말드라마 미녀 공심이에 출연 중인 걸그룹 걸스데이의 혜리(왼쪽)와 민아.브라운관에서 연기하는 아이돌이 점차 늘고 있다. 이른바 연기돌이라 불리는 이들은 드라마 속 주연 자리를 당당히 꿰차며 안방극장을 점령하고 있다..
  • '또 오해영' 2회 연장 확정
  • 또 오해영이 2회 연장된다.25일 tvN 월화드라마 또 오해영 측은 2회 추가 편성, 총 18부작으로 방송해 시청자의 성원에 보답한다며 이번 2화 추가 편성은 결말에 해당하는 분량을 늘리는 것이 아니다. 16부작이라는 분량 사정상 편집될 수밖에 없었던 대..
  • "무리뉴, 맨유와 초상권 협상 진행 중"
  • 스페셜 원 조세 무리뉴 감독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입성이 임박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25일(한국시간) 한 소식통을 인용해 무리뉴 감독이 맨유와 계약기간 및 연봉에 합의를 마쳤다고 전했다.감독 선임의 가장..
  • 박태환 측, 대한체육회 면담 일방적 불참 통보
  • 전 수영 국가대표 박태환(27)이 대한체육회와의 면담을 요청해놓고 일방적으로 불참을 통보했다.대한체육회 관계자는 25일 박태환 측에서 오후 2시로 한 차례 연기했던 대한체육회와의 면담에 참석하기 어렵다는 의사를 전달해왔다고 밝혔다.이 관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