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우리는 편 갈리지 않았다”

오바마 시카고서 당선 연설

재선이 확정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7일 오전 1시30분(한국시간 오후 3시30분) 정치적 고향 시카고에서 당선 연설을 했다. 밋 롬니 공화당 후보가 패배를 승복한 지 40여분 만이었다. 앞서 롬니는 오바마에게 전화를 걸어 축하 인사를 했다.

지지자 환호 속에 부인 미셸, 두 딸과 함께 연단에 오른 오바마는 “(영국의) 식민지가 스스로 운명을 결정지은 지 200여년이 지난 오늘 밤 우리는 우리의 연합을 더욱 견고하게 하는 진전을 이뤘다”고 선언했다. 또 “미국에 최고 순간은 아직 오지 않았음을 우리는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지자들은 박수와 “4년 더”라는 구호를 보내면서 당선을 축하했다.

20여분에 걸친 연설은 선거기간 편이 갈려 경쟁한 미국 사회가 힘을 합쳐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는 데 맞춰졌다. 그는 “우리는 정치인들이 말하는 것처럼 편이 갈리지 않았고 전문가들이 믿는 것처럼 그렇게 서로를 헐뜯지도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자신을 찍지 않은 국민을 향해 “내가 여러분 표를 얻었든, 아니든 간에 여러분 목소리에 귀기울이며 배움을 얻었다”며 “여러분이 나를 더 나은 대통령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롬니에 대해서도 “그와 폴 라이언의 선전에 축하를 보냈다”며 “우리가 격렬히 싸웠으나 그건 이 나라를 가슴 깊이 사랑하기 때문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조만간 롬니 후보를 만나 미국을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하는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여러분 도움과 신의 은혜에 힘입어 우리는 여정을 계속할 것이고, 우리가 왜 지구상에서 가장 위대한 나라에 살고 있는지를 전 세계에 다시금 일깨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신이여 미국을 축복하소서”라며 연설을 마무리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결혼식서 신부 얼굴 보고 강에 투신한 남자
  • 부모의 강요로 결혼하게 된 남자가 신부 얼굴을 처음 본 후 자살을 시도했다.지난 27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중국 후베이성 스옌시에 사는 강 후(33)는 부모의 요구로 뜻하지 않은 중매결혼을 하게 됐다.매우 화가 났지만 부모님의 마음을..
  • 정아름-유승옥, '살벌' 디스전 시작?
  • SNL코리아에 출연하면서 화제가 된 트레이너 정아름이 유승옥에 대한 글을 올려 화제다. 정아름은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대중들에게는 내가 얼마나 운동을 잘 알고 있는지 그런 것 따윈 중요치 않았다. 그저 독특한 글래머 바디에 안방운동을 알려준..
  • '우결', 예원 하차 요청 쇄도···헨리는?
  • 예원의 욕설 동영상이 유출되며 불똥은 우리결혼했어요로 튀었다.MBC 우리 결혼했어요-시즌4(이하 우리결혼했어요)에서는 예원 몰래 로맨틱한 언약식을 준비하는 헨리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언약식의 하이라이트인 케이크 커팅을 하기 전, 헨리는..
  • 폭죽 날아와 골키퍼 부상··· 경기 취소
  • 러시아와 몬테네그로의 2016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16) 예선전이 관중이 던진 폭죽에 러시아 골키퍼가 맞아 부상을 당하는 등 혼란 끝에 취소됐다고 AP 통신이 28일 전했다.러시아의 골키퍼 이고르 아킨페프(CSKA모스크바)는 이날 몬테네그로의 포드고..
  • 피겨 박소연, 세계선수권대회 12위…김해진 19위
  • 박소연연합뉴스DB 한국 피겨스케이팅의 간판 박소연(18신목고)이 두 번째로 출전한 세계선수권대회에서 12위에 올랐다.박소연은 28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2015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55.39점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