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우리는 편 갈리지 않았다”

오바마 시카고서 당선 연설

재선이 확정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7일 오전 1시30분(한국시간 오후 3시30분) 정치적 고향 시카고에서 당선 연설을 했다. 밋 롬니 공화당 후보가 패배를 승복한 지 40여분 만이었다. 앞서 롬니는 오바마에게 전화를 걸어 축하 인사를 했다.

지지자 환호 속에 부인 미셸, 두 딸과 함께 연단에 오른 오바마는 “(영국의) 식민지가 스스로 운명을 결정지은 지 200여년이 지난 오늘 밤 우리는 우리의 연합을 더욱 견고하게 하는 진전을 이뤘다”고 선언했다. 또 “미국에 최고 순간은 아직 오지 않았음을 우리는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지자들은 박수와 “4년 더”라는 구호를 보내면서 당선을 축하했다.

20여분에 걸친 연설은 선거기간 편이 갈려 경쟁한 미국 사회가 힘을 합쳐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는 데 맞춰졌다. 그는 “우리는 정치인들이 말하는 것처럼 편이 갈리지 않았고 전문가들이 믿는 것처럼 그렇게 서로를 헐뜯지도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자신을 찍지 않은 국민을 향해 “내가 여러분 표를 얻었든, 아니든 간에 여러분 목소리에 귀기울이며 배움을 얻었다”며 “여러분이 나를 더 나은 대통령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롬니에 대해서도 “그와 폴 라이언의 선전에 축하를 보냈다”며 “우리가 격렬히 싸웠으나 그건 이 나라를 가슴 깊이 사랑하기 때문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조만간 롬니 후보를 만나 미국을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하는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여러분 도움과 신의 은혜에 힘입어 우리는 여정을 계속할 것이고, 우리가 왜 지구상에서 가장 위대한 나라에 살고 있는지를 전 세계에 다시금 일깨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신이여 미국을 축복하소서”라며 연설을 마무리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결혼식 피로연장 댄서, 만취남 거절했다가···
  • 인도의 한 결혼식 피로연장에서 춤추던 여성 댄서가 한 남성이 쏜 총에 맞아 현장에서 숨지는 끔찍한 일이 벌어졌다. 그는 임신 3개월이었다.범행 후 도망쳤던 남성은 얼마 못 가 경찰에 붙잡혔다. 그는 댄서가 자기와 어울리려 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총..
  • '징맨' 황철순, 집행유예 중 음주운전 적발
  • 케이블 방송 코미디 프로그램에 출연해 징맨으로 알려진 헬스트레이너 황철순(33) 씨가 음주운전 혐의로 6일 입건됐다.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황씨는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서울 강남역 인근에서 술을 마신 뒤 자신의 차를 몰고 가다 신호대기 중에..
  • 아이린, '라스'서 박보검과 열애설 입 연다
  • 레드벨벳 아이린이 배우 박보검과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오는 7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헤비멘탈 특집으로 서지혜, 토니안, 문희준, 서유리, 레드벨벳 아이린이 출연한다.이날 방송에서 아이린은 음악프로그램 공동 MC였던 박보..
  • 박병호 "내년 시즌 위해 타격폼 수정할 생각"
  • 내년 시즌을 위해 타격폼을 수정중이다.미국 메이저리그(MLB) 미네소타 트윈스의 박병호(30)가 다음 시즌 부활을 예고했다.박병호는 6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서울에서 열린 2016 동아스포츠대상 시상식에 수상자로 참석했다. 지난해 이 상을 받았던..
  • 미녀 골퍼 스피래닉 "악성 댓글로 은퇴를…"
  • 내가 예쁘다고 미워하지 마세요(Dont hate me cause Im beautiful).미국 팝 가수 케리 힐슨의 프리티 걸 록(pretty girl rock)이라는 노래 가사다. 미녀 골퍼로 유명한 페이지 스피래닉(23미국)의 최근 심경이기도 할 것 같다.스피래닉은 6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