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우리는 편 갈리지 않았다”

오바마 시카고서 당선 연설

재선이 확정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7일 오전 1시30분(한국시간 오후 3시30분) 정치적 고향 시카고에서 당선 연설을 했다. 밋 롬니 공화당 후보가 패배를 승복한 지 40여분 만이었다. 앞서 롬니는 오바마에게 전화를 걸어 축하 인사를 했다.

지지자 환호 속에 부인 미셸, 두 딸과 함께 연단에 오른 오바마는 “(영국의) 식민지가 스스로 운명을 결정지은 지 200여년이 지난 오늘 밤 우리는 우리의 연합을 더욱 견고하게 하는 진전을 이뤘다”고 선언했다. 또 “미국에 최고 순간은 아직 오지 않았음을 우리는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지자들은 박수와 “4년 더”라는 구호를 보내면서 당선을 축하했다.

20여분에 걸친 연설은 선거기간 편이 갈려 경쟁한 미국 사회가 힘을 합쳐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는 데 맞춰졌다. 그는 “우리는 정치인들이 말하는 것처럼 편이 갈리지 않았고 전문가들이 믿는 것처럼 그렇게 서로를 헐뜯지도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자신을 찍지 않은 국민을 향해 “내가 여러분 표를 얻었든, 아니든 간에 여러분 목소리에 귀기울이며 배움을 얻었다”며 “여러분이 나를 더 나은 대통령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롬니에 대해서도 “그와 폴 라이언의 선전에 축하를 보냈다”며 “우리가 격렬히 싸웠으나 그건 이 나라를 가슴 깊이 사랑하기 때문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조만간 롬니 후보를 만나 미국을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하는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여러분 도움과 신의 은혜에 힘입어 우리는 여정을 계속할 것이고, 우리가 왜 지구상에서 가장 위대한 나라에 살고 있는지를 전 세계에 다시금 일깨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신이여 미국을 축복하소서”라며 연설을 마무리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상] 대륙의 '아파트 사재기'
  • 조금씩 흔들리던 문이 활짝 열리자 사람들이 대거 들어오기 시작했다.아예 떨어져 바닥에 내팽개쳐진 문에 한 여성이 깔리기도 했다. 하지만 누구도 그를 신경 쓰지 않았다.마치 적군 수장을 노리고 밀려드는 군사들 같았다.1분 분량 영상이 끝날 때까..
  • 이진욱, 성폭행 사건 '혐의 없음'···검찰 송치
  • 배우 이진욱(35)의 성 추문 사건이 검찰로 송치됐다.최근 서울 수서경찰서 여성청소년과는 성폭행 혐의로 조사해온 이진욱에 대해 혐의 없음 불기소 의견을 내고 검찰에 송치했다.이진욱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30대 여성 A씨에 대해서는 무고 혐의로..
  • '아수라' 흥행 예고···예매 관객 25만명
  • 배우 정우성황정민곽도원주지훈정만식의 출연으로 주목받는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의 예매 관객이 25만명에 육박하며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28일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아수라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예매 관객 24만8414명으로 집계, 예매 순위 1..
  • '태도 논란' 손흥민, 슈틸리케와 관계 회복할까
  • 울리 슈틸리케 축구대표팀 감독의 공개 비판을 받은 손흥민(24토트넘)이 정작 경기에서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진출 이후 최고의 기량을 펼치고 있다. 손흥민은 28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아레나 CSKA에서 열린 2016-2017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 끝나지 않은 5위 싸움…SK·삼성도 희망
  • 2016년 프로야구 막판 5위 경쟁에 마지막 변수가 생겼다. 5위 KIA 타이거즈가 최근 3연패 부진에 빠지면서 절망에 빠졌던 6위 SK 와이번스에도 희망이 생겼다. KIA와 두 차례 맞대결이 남은 7위 삼성 라이온즈까지 5강 꿈을 품을 수 있다. KIA는 27일 광주-기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