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위기… 지지율 추락… 시련 넘어 또 한번 희망을 쏘다

재선 성공한 첫 흑인 대통령 오바마

클릭하면 큰 그림을 볼 수 있습니다

2009년 1월29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아내 미셸과 낸시 펠로시 당시 하원의장, 힐러리 클린턴 국무장관이 지켜보는 가운데 의회를 통과한 법률안에 서명했다. 취임 후 처음으로 그가 발효시킨 법률은 임금차별금지법. 성별이나 인종, 종교, 나이, 장애를 이유로 임금 차별을 받는 노동자의 법적 소송을 쉽게 할 수 있도록 한 법이다. 미 역사상 첫 흑인대통령이 탄생하기까지 그를 믿고 지지해 준 소수집단에 대한 일종의 감사 표시였다.

공화당 반대를 무릅쓰고 오바마는 취임 후 사회적 약자에 대한 차별의 벽을 하나씩 없앴다. 동성애자의 군복무를 허용했고 불법체류자를 마구잡이로 추방할 수 없도록 했다. 하이라이트는 건강보험개혁 법안(일명 ‘오바마케어’) 통과다. 비싼 보험료와 선별적인 보험 가입 조건으로 의료서비스에서 소외된 미국민의 16%를 보험의 울타리로 끌어들이는 이 법은 시어도어 루스벨트, 존 F 케네디, 빌 클린턴 등 민주당 출신 대통령이 수차례 시도했지만 뜻을 이루지 못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100년 넘은 숙원을 마침내 이뤄냈다.
클릭하면 큰 그림을 볼 수 있습니다


오바마의 이런 성향은 공동체 운동에 발을 들인 20대 때 싹트기 시작했다. 1983년 컬럼비아대를 나와 “미국 사회에 변화가 필요하다”는 인식으로 공동체 운동에 뛰어들었다. 그러나 제도 개혁 없이는 문제 해결이 어렵다는 판단에 하버드 로스쿨에 들어갔다. 졸업 후에는 시카고에서 교육·주택 환경 개선과 유권자 등록 운동 등을 벌이는 인권변호사로 활동했다. 오바마는 자서전 ‘내 아버지로부터의 꿈’에서 부모의 이혼과 인종차별로 마리화나·코카인을 탐닉했던 불우한 인생이 바뀐 때가 이 무렵이었다고 회고했다.

그는 유세 키워드대로 미국 사회를 변화시키고자 했지만 경제에 발목이 잡혔다. 취임 직후 7870억달러(약 860조원) 규모의 경기부양법을 밀어붙이며 경기 진작을 기대했지만 시장은 그의 마음대로 움직이지 않았다.

기대에 못 미치는 경기회복세에 초창기 65%에 달했던 지지율은 2010년 중반 40%대까지 미끄러졌다. 그해 11월 중간선거는 공화당의 압승이었다. 이듬해 5월 오사마 빈 라덴의 사살로 인기를 회복하나 싶었지만 효과는 오래가지 않았다. 그의 재선 가도에 빨간불이 들어왔다. 지난해 11월만 해도 그를 지지하지 않는다는 비율(51.6%)이 지지한다는 비율(43%)을 압도했다.

그러나 올해 하반기 들어 실업률이 7%대로 낮아지자 “만족할 수준은 아니지만 제조업 살리기와 일자리 창출에 그 나름대로 성공했다”는 평가와 함께 ‘정책에 대한 신뢰’를 얻으며 ‘첫 흑인 대통령 재선’ 신화를 쓸 수 있었다. 언제나 그랬듯, 역시 문제는 경제였던 셈이다.

윤지로 기자 kornyap@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구에 유리구슬 끼우고 사는 아기의 사연
  • '소안구증(microphthalmia)' 때문에 왼쪽 안구에 유리구슬을 끼우고 살아가는 아기 사연이 공개돼 네티즌들이 안타까워하고 있다.지난 2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주에 사는 이자벨라 마이어스는 소안구증을..
  • 티파니 2차 자필 사과문 "부끄럽다"
  • 소녀시대 멤버 전범기 논란과 관련해 2차 사과문을 게재했다.티파니는 26일 인스타그램에 너무나 큰 잘못을 한 것에 더해 부족한 사과문으로 많은 상처와 실망감을 드린 이후 열흘이 지나도록 진정한 사과에 대한 용기를 내지 못했다. 두렵고 떨리는 마..
  • 얘네랑 쟤네랑 달라? 걸그룹 이름 "헷갈려요"
  • 아이오아이(I.O.I)아이비아이(I.B.I)요즘 가요계에는 비슷한 이름으로 활동하는 아이돌그룹이 유독 많은 편이다.특히 걸그룹 중에서 비슷한 팀 명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대표적으로 에이오에이(AOA)에 이어 아이오아이(I.O.I), 그리고 가장 늦게 데뷔한..
  • "오승환 혹사 걱정해야 하나? 구속은 늘었다"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혹사 우려를 샀다. 미국 스포츠매체 SB네이션은 26일(한국시간) 우리는 오승환의 혹사를 걱정해야 하는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오승환이 좋은 성과를 내는 투수 중 유난히 많이 던지는 투수로도 꼽힌다고 분석했다...
  • 김현수, 대타로 나서 시원한 2루타···타율 0.321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대타로 출전해 시원한 2루타를 때렸다.김현수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의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와 방문 경기에서 0-4로 뒤처진 9회초 투수 마이크 라이트 타순에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