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전 처리 엄두도 못내는 민주, 탈출구는…

친노 패권주의 성토… 설자리 좁아져

관련이슈 : 2012년 18대 대선
민주통합당은 정권교체 기대가 컸기 때문인지 20일에도 패배의 충격에서 헤어나지 못한 채 참담한 분위기였다.

이날 오후 영등포 당사 신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선대위 해단식은 문재인 전 대선후보를 맞이하는 당직자들의 격려 박수로 시작됐지만, 분위기는 이내 숙연해졌다. 중간중간 눈물을 흘리는 당직자들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해단식은 대선 패배에 대한 반성과 성찰을 통해 미래를 준비하자는 결의 분위기로 진행됐다. 문 전 후보는 “투표율도 높았고 막판 여론조사에서도 분위기가 좋았는데 결과는 2% 부족했다”면서 “그 부분을 우리가 성찰하고 메꿔 나가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의 부족함은 ‘친노’(친 노무현)의 한계일 수도, 민주당의 한계일 수도 있다. 진영논리에 갇혀 중간층 지지를 확장하는 데 부족함이 있었을 수도 있고, 여전히 바닥조직에 빈틈이 많아 공중전에 의존해야 했던 선거역량의 한계일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왼쪽)가 20일 서울 영등포 당사에서 열린 선대위 해단식을 마친 뒤 정세균 상임고문과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하지만 민주당의 갈 길은 험난해 보인다. 일단 당 전권을 위임받았던 문 전 후보가 당권을 반납하고 물러나는 게 기정사실화됐다. 그는 이날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과의 통화에서 국정 협조를 약속하면서도 “제가 당을 책임지고 끌어갈 수는 없을 것”이라는 단서를 달았다.

민주당은 조만간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의 전환이 불가피해 보인다. 비대위원장은 대선 패배의 책임을 안고 있는 문 전 후보가 직접 위촉하기보다는 의원총회 등을 통해 결정될 공산이 크다. 이 과정에서 대선 패배 책임론이 불거지면서 내홍이 본격화할 것으로 보인다. 21일 열리는 의원총회가 그 출발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선거기간 문 전 후보를 돕지 않는다고 지적받던 다수의 민주당 의원은 이날 해단식에도 불참했다.

당내 비판의 칼끝은 주로 친노 패권주의를 겨냥하고 있다. 한명숙 대표 체제(1·15 전대)와 이해찬·박지원 담합(6·9 전대), 문 후보 옹립을 기획한 친노 세력이 총·대선 패배의 가장 큰 원인이라는 것이다. 노무현정부 민생 실패로 정권을 빼앗긴 책임에다 이번 대선에서 정권 탈환에 실패한 책임론까지 더해지면 친노 진영의 설 자리는 더 좁아진다.

그러나 이런 식의 책임공방은 당내 분란만 가중시킬 것이라는 반론도 만만치 않다. 비노(비노무현)계인 수도권의 한 3선 의원은 “일단은 다같이 자숙해야 할 때다. 나중에 차분하게 평가하고 진단해서 반성해야 할 문제”라고 말했다. 다른 비노계 의원도 “대선 패배는 민주당이 5060 세대와 중도층의 민심을 얻는 데 실패했기 때문”이라며 “패인을 단순히 친노 탓으로 돌리는 것은 당내 입지를 노리며 들먹이는 말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비대위 체제를 거쳐 당 혁신을 꾀하는 과정에서 정계개편 가능성도 점쳐진다.

일각에선 대선 때 출범한 국민연대를 중심으로 큰 틀의 새판짜기에 나서야 한다는 주장도 나온다. 시민사회와 진보정의당, 합리적 중도·보수세력에 안철수 세력까지 아우르자는 ‘국민정당론’이 여전히 유효하다는 것이다. 이때 열쇠는 역시 안철수 전 후보가 쥘 수 있지만, 민주당 내 진보 또는 보수 성향 그룹과 갈등을 겪게 될 가능성도 적지 않다. 지도부 공백시 2개월 내에 새 지도부를 선출토록 한 당헌·당규와 달리 내년 5∼6월에나 전당대회가 가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이유다.

김달중·유태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밸런타인데이 자신을 판 여성
  • 싱글여성이 자신을 경매에 올려 남성들은 물론 유럽언론의 관심을 끌었다. 그녀는 경매 낙찰금을 가정폭력을 지원하는 단체에 기부한다고 밝혔다.최근 영국 미러 등 외신은 밸런타인데이를 혼자 보낼 남성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있다며 경매 사이트에..
  • '그알' 스폰서 폭로에 스타들 소신발언
  • 연예계의 스폰서 관행을 폭로한 SBS TV 그것이 알고 싶다의 시크릿 리스트와 스폰서 편과 관련해 배우 김민정, 박하선 등 스타들의 소신 발언이 나왔다.13일 방송된 그것이 알고 싶다는 자신도 한때 내부자였다고 밝힌 제보자로부터 받은 시크릿 리..
  • 코난 오브라이언 "한국 주목! 인천에서 날 반겨주길"
  • 미국의유명 코미디언이자 토크쇼 진행자인코난 오브라이언이 14일 방한한다.오브라이언은 이날 자신의 SNS에 한국 주목! 오늘 인천공항에서 나를 반겨달라는 메시지와 함께 셀피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그는 한국의 항공기모형을 들고 장난스런 표정..
  • 이승우 데뷔골· 2도움 '원맨쇼'
  • 프로축구 세계 최고의 클럽으로 꼽히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의 FC 바르셀로나는 독특한 유스팀 운영으로 유명하다. 유스팀은 연령별로 후베닐 A, B로 나뉜다. 16세 이하 선수들로 구성된 후베닐B 출신이라 해도 후베닐A로 자동 승급하지 못한다. 무엇보다..
  • '빙속여제' 이상화, 세계선수권 3년 만에 금메달
  • 이상화(27스포츠토토)는 2010년 벤쿠버,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에서 금메달을 휩쓸며 빙속 여제로 자리매김했다. 2010년 이후 탄탄대로를 달리던 이상화에게 지난해 시련이 찾아왔다. 무릎 부상과 컨디션 난조 탓에 지난해 2월 2015 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