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박근혜 당선 소감 질문엔…

安 "정치 계속한다 말하지 않았느냐"

관련이슈 : 2012년 18대 대선
야권의 대선 패배로 거취가 주목되는 무소속 안철수 전 대선후보는 19일 오전(현지시간) “정치를 계속할 것”이라고 거듭 밝혔다.

안 전 후보는 이날 미국 샌프란시스코 공항에서 국내 언론사 특파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정치를 계속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제가 전에 한다고 말씀하지 않았느냐”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기내에서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의 당선을 확인했지만 대선 결과에 대해선 “드릴 말씀이 없다”며 구체적 언급을 피했다. 그런데도 취재진의 질문이 쏟아지자 “생각을 정리하려고 왔지 인터뷰하러 온 것이 아니다”면서 입을 닫았다.

무소속 안철수 전 대선후보가 19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공항에 도착해 향후 정치행보와 관련한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하지만 안 전 후보는 출국 전 “새정치를 바라는 국민 열망이 지금도 살아 있다. 어느 대통령이든 여기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고도 했고, 캠프 핵심 관계자들과 만나 ‘5년 뒤엔 국민이 원하는 것이 달라져 있을 수도 있다. 그러나 잘 적응하겠다’는 취지의 말도 했다. 미국 체류 기간에 ‘정치인 안철수’의 청사진을 구상할 것임을 시사하는 대목이다.

안 전 후보 주변에선 그가 선거 패배로 위기에 빠진 야권의 구원투수로 나서야 한다는 견해를 피력하는 인사들이 많다. 29일 김근태 상임고문 1주기를 계기로 안 전 후보 측 인사들과 민주당 인사들의 탐색전 가능성도 점쳐진다.

한편 민주통합당 대선후보 경선에 나섰던 손학규 상임고문은 내년 초 6개월 정도 독일을 방문할 것으로 전해졌다. 손 고문은 최근 당내 손학규계 전·현직 의원 모임에서 “지금 같은 정치행태로는 안된다”며 “경선 기간 내걸었던 ‘저녁이 있는 삶’이 슬로건으로 끝나지 않도록 공부를 좀 하고 오겠다”는 뜻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건배사로 ‘새로운 정치를 위하여’라고 외쳤다고 한다.

독일 사민당의 싱크탱크인 에르베르트재단 후원으로 자유베를린대학에서 지내며 사회복지와 통일, 노동, 환경, 협동조합 등에 대해 연구할 예정이다. 안 전 후보와 함께 손 고문 역시 선거패배의 책임론을 둘러싸고 격랑에 휩싸일 민주당에서 한발 떨어져 있게 되는 셈이다.

김예진 기자 ye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랜스젠더 인형 케이크' 판 빵집, 결국
  •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크라멘토의 한동네 제과점이 '트랜스젠더 인형 케이크'를 만들어 팔다가 예상 밖 곤경에 빠졌다.25일(현지시간) KTXL-TV에 따르면 새크라멘토에 있는 '프리포트 제과점'은 최근 화관을 쓰고 꽃장식 어깨띠와 함께 분홍색 치마를 입은..
  • '질투의 화신', 고작 2회 만에 '함틋' 제쳐
  • 질투의 화신이 기분 좋은 시청률 상승세를 타고 있다.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SBS 새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2회 시청률은 8.3%(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직전 방송분(7.3%) 보다 1.0%P 상승한 수치이자 동시간대 2위에..
  • 유키스 일라이 "11세 연상 아내 1년 쫓아다녀"
  • 유키스의 일라이가 11살 연상 아내와의 결혼 뒷이야기를 털어놨다.지난 25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서는 그룹 유키스의 멤버 일라이가 출연해 11살 연상 아내와의 첫 만남부터 출산까지 뒷이야기를 전했다.이날 일라이는 자동차 관련 모임에 나..
  • 박병호, 수술 성공적으로 마쳐···현지서 재활
  •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오른손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미네소타 지역 언론 파이어니어 프레스는 박병호가 26일(한국시간) 오른손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전했다.박병호는 토마스 바레카 박사의 집도 하에 오른손 가운데 손가락의 힘줄..
  • "거구 이대호, MLB 타자 중 5번째로 느려"
  • 키195㎝에 몸무게 120㎏(선수표에는 113kg)를 넘나드는 거구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달리기 실력에서 메이저리그 전체 선수 중 뒤에서 5번째 인 것으로 분석됐다. 유연성, 컨택트능력, 수비력 등에선 최고 수준이지만 덩치로 인해 어쩔 수 없이 걸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