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박근혜 당선 소감 질문엔…

安 "정치 계속한다 말하지 않았느냐"

관련이슈 : 2012년 18대 대선
야권의 대선 패배로 거취가 주목되는 무소속 안철수 전 대선후보는 19일 오전(현지시간) “정치를 계속할 것”이라고 거듭 밝혔다.

안 전 후보는 이날 미국 샌프란시스코 공항에서 국내 언론사 특파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정치를 계속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제가 전에 한다고 말씀하지 않았느냐”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기내에서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의 당선을 확인했지만 대선 결과에 대해선 “드릴 말씀이 없다”며 구체적 언급을 피했다. 그런데도 취재진의 질문이 쏟아지자 “생각을 정리하려고 왔지 인터뷰하러 온 것이 아니다”면서 입을 닫았다.

무소속 안철수 전 대선후보가 19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공항에 도착해 향후 정치행보와 관련한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하지만 안 전 후보는 출국 전 “새정치를 바라는 국민 열망이 지금도 살아 있다. 어느 대통령이든 여기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고도 했고, 캠프 핵심 관계자들과 만나 ‘5년 뒤엔 국민이 원하는 것이 달라져 있을 수도 있다. 그러나 잘 적응하겠다’는 취지의 말도 했다. 미국 체류 기간에 ‘정치인 안철수’의 청사진을 구상할 것임을 시사하는 대목이다.

안 전 후보 주변에선 그가 선거 패배로 위기에 빠진 야권의 구원투수로 나서야 한다는 견해를 피력하는 인사들이 많다. 29일 김근태 상임고문 1주기를 계기로 안 전 후보 측 인사들과 민주당 인사들의 탐색전 가능성도 점쳐진다.

한편 민주통합당 대선후보 경선에 나섰던 손학규 상임고문은 내년 초 6개월 정도 독일을 방문할 것으로 전해졌다. 손 고문은 최근 당내 손학규계 전·현직 의원 모임에서 “지금 같은 정치행태로는 안된다”며 “경선 기간 내걸었던 ‘저녁이 있는 삶’이 슬로건으로 끝나지 않도록 공부를 좀 하고 오겠다”는 뜻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건배사로 ‘새로운 정치를 위하여’라고 외쳤다고 한다.

독일 사민당의 싱크탱크인 에르베르트재단 후원으로 자유베를린대학에서 지내며 사회복지와 통일, 노동, 환경, 협동조합 등에 대해 연구할 예정이다. 안 전 후보와 함께 손 고문 역시 선거패배의 책임론을 둘러싸고 격랑에 휩싸일 민주당에서 한발 떨어져 있게 되는 셈이다.

김예진 기자 ye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실밥 푸니 상처가 '쩍'···산모 재입원 대소동
  • 누구나 한 번쯤 수술 중 각성에 대해 생각해본 적 있을 것이다. 말 그대로 수술 중 마취가 깨 자신의 수술 장면을 눈으로 지켜보는 일 말이다. 상상은 하지만 실제로 일어나서는 안 되는 아주 끔찍한 사고다.그런데 비슷한 일이 잉글랜드 햄프셔 주에 사..
  • 황석정, 신지훈에 "남자로서 욕정을···"
  • 배우 황석정이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가운데 과거 그녀의 19금 발언이 새삼 재조명 되고 있다.지난달 21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JTBC 빌딩에서는 예능 프로그램 엄마가 보고 있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신지훈은 당시 자리에서 나이 많은 출연진들..
  • 유승준 안하느니만 못한 사죄···의혹만 남아
  • 배우 유승준이 입국금지 이후 13년 만에 사죄에 나섰지만, 여론은 여전히 싸늘하기만 하다. 지난 19일 아프리카TV를 통해 그의 인터뷰가 생중계된 이후, 오히려 각종 의혹이 불거지며 안 하느니만 못한 결과를 낳고 있다.그 중에서도 가장 논란이 되는..
  • 박지성, 11월에 아빠 된다···태명은 '만두'
  • 축구 국가대표 출신 박지성(34)이 11월에 아빠가 된다.22일 박지성은 자신이 이사장으로 있는 JS 파운데이션의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저희 부부에게 만두가 생겼습니다. 만두는 11월에 태어날 저희 아이의 태명입니다라고 밝혔다.박지성은 지난해 7월 김민..
  • 추신수, 2경기 연속 안타···타점도 추가
  •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 한국인 외야수 추신수. (연합뉴스 자료사진)2번타자로 나선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2경기 연속 안타를 쳐내고, 귀중한 타점도 올렸다. 추신수는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 메이저리그 방문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