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제57회 신문의 날 표어 공모합니다

한국신문협회·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한국기자협회는 제57회 신문의 날을 맞아 표어를 공모합니다. 이번 공모에 독자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공모부문:제57회 신문의 날 표어

▲응모기간:2013년 1월 1일(화)∼2013년 2월 28일(목)

▲출품요령:공모신청서 작성 후, 우편 또는 팩스 접수(신청서는 한국신문협회 홈페이지(www.presskorea.or.kr)에서 다운받아 사용)

▲출품작수:2점 이내

▲규격:표어 20자 이내

▲제출 및 문의처:한국신문협회

(100-745)서울 중구 태평로 1가 25 프레스센터 13층 1302호

(Tel:02-733-2251/2, Fax:02-720-3291)

※응모 소재 및 시상내역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국신문협회 홈페이지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신문협회·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한국기자협회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르기 귀찮아' 3년째 같은 옷 입고 출근
  • 아침마다 옷 고르기 귀찮아 3년째 같은 스타일의 옷을 입고 출근하는 미국 여성이 화제가 됐다.최근 미국 패션잡지 하퍼즈 바자는 뉴욕의 한 광고회사에서 아트디렉터로 근무 중인 마틸다 칼의 패션에 대해 이같이 전했다고 데일리 메일 등이 전했다. 3..
  • 식스맨 광희, 벌써 '자진 하차 요구까지···'
  • 식스맨 광희식스맨 광희,시청자 비난 거세 자진 하차 요구까지 아직 첫 녹화도 안했는데...식스맨 광희에 대한 시청자의 비난이 거세지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광희는 기존 멤버들의 투표 중 3표를 받아 식스맨으로 최종 결정됐다.광희 측 관계자는..
  • 서장훈 "이젠 방송인 호칭 괜찮다"
  • 서장훈(전 농구선수)이방송인이라는 호칭에 대해 변화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서장훈은19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 쇼 귀빈연결 코너에 전화 연결돼 DJ 박명수와 대화를 나눴다.서장훈은 무한도전에 여러 차례 출연하며박명수와 친분을 이어오고..
  • 강정호, 메이저리그 진출 첫 득점·첫 볼넷
  •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첫 득점에 첫 볼넷까지 얻어냈다. 강정호는 20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홈 경기에서 6회말 대주자로 그라운드를 밟았다.6회말 무사 1루에..
  • 류현진 "어깨통증 느끼지 않지만···"
  • 왼쪽 어깨 통증이 재발한 류현진(28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은 19일(현지시간) 캐치볼 연습을 할 때 어깨에 통증을 느끼지 않는다면서 하지만 언제 복귀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고 말했다.류현진은 이날 LA 다저스를 취재하는 트루블루LA닷컴(TrueBlueLA.com)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