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제57회 신문의 날 표어 공모합니다

한국신문협회·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한국기자협회는 제57회 신문의 날을 맞아 표어를 공모합니다. 이번 공모에 독자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공모부문:제57회 신문의 날 표어

▲응모기간:2013년 1월 1일(화)∼2013년 2월 28일(목)

▲출품요령:공모신청서 작성 후, 우편 또는 팩스 접수(신청서는 한국신문협회 홈페이지(www.presskorea.or.kr)에서 다운받아 사용)

▲출품작수:2점 이내

▲규격:표어 20자 이내

▲제출 및 문의처:한국신문협회

(100-745)서울 중구 태평로 1가 25 프레스센터 13층 1302호

(Tel:02-733-2251/2, Fax:02-720-3291)

※응모 소재 및 시상내역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국신문협회 홈페이지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신문협회·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한국기자협회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위치찾기에 편리하고 국가경쟁력 재고에 도움을 준다는 이유로 올해 1월 1일부터 도로명 주소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도로명 주소 사용을 기피하고 불편함을 느끼는 국민들이 많은데요. 도로명 주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도로명 주소를 알고 있으며 길 찾기가 쉽고 편리하다
도로명 주소를 모르며 사용하기 불편하다
잘모르겠다
  • 4월 24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