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2013년 세계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2013년 신춘문예 당선작을 발표합니다. 응모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 단편소설
유품 유희란(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동)

■ 시
히말라야시다 신은숙(강원도 원주시 태장2동)

■ 문학평론
다정한 말, 이상한 나라의 존재방식
- 김행숙 시 다시 읽기
기혁(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삼송동)

■ 심사위원
▲단편소설=본심:현길언·권영민, 예심:표명희·구경미·이경재
▲시=본심:오세영·강은교, 예심:문성해·맹문재
▲문학평론=황광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위치찾기에 편리하고 국가경쟁력 재고에 도움을 준다는 이유로 올해 1월 1일부터 도로명 주소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도로명 주소 사용을 기피하고 불편함을 느끼는 국민들이 많은데요. 도로명 주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도로명 주소를 알고 있으며 길 찾기가 쉽고 편리하다
도로명 주소를 모르며 사용하기 불편하다
잘모르겠다
  • 4월 25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