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 오바마ㆍ아베 전화통화…대북대응 공조<연합>

李대통령 "가장 가까운 친구"…오바마 "우정 소중"
아베와 첫 정상 협의…각국 정상과 '北核 대화'

이명박 대통령은 13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ㆍ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잇따라 전화 통화를 하고 북한의 핵실험 이후 한미, 한일 간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이 대통령은 북한의 핵실험을 국제사회에 대한 중대한 도전으로 규정하면서 유엔은 물론 개별 국가 차원의 강력한 제재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하고, 오바마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우리나라와 협력을 더욱 강화하겠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특히 이 대통령은 임기 동안 오바마 대통령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체결,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ㆍ핵안보정상회의 개최 과정에서 긴밀히 협력했던 만큼 개인적 우의도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자정께 이뤄진 통화에서 "지난 4년간 가장 가까운 친구로 여러 면에서 협력해왔고, 북한 문제에 같은 목소리로 대응한 것에 매우 만족한다"면서 "세계 평화와 동북아 안정을 위한 대통령의 리더십을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차기 정부에서도 이런 관계가 유지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오바마 대통령은 "이 대통령과 함께 이룬 우정과 업적을 소중하게 생각한다"면서 "이 대통령의 북한에 대한 정책이 옳았고, 이 대통령과의 관계로 인해 한미관계가 강하게 유지됐다"고 밝혔다.

또 "앞으로도 한미관계가 지속될 것이라는 확신을 갖고 있다"고 약속했다.

양국 정상은 국가별 추가제재 방안도 계속 협의해 나가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이 대통령과 아베 총리와 통화는 오전 9시부터 25분간 이뤄졌다. 이 대통령과 아베 총리 간 협의는 지난해 12월 아베 내각이 출범한 이후 처음인 것으로 전해졌다.

아베 총리는 "한국이 유엔 안보리 의장국으로서 어제(12일) 비공개회의를 주도하는 등의 지도력을 발휘한 것 대해 높이 평가한다"면서 "안보리 결의를 바탕으로 추가 제재결의를 즉각 채택해야 한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또 이 대통령이 서울시장 재직 시절 만났던 인연을 떠올리며 친근감을 표시했다.

아베 총리는 "이 대통령의 지난 5년간 노고에 대해 경의를 표한다"면서 "한일은 매우 중요한 이웃으로 앞으로 긴밀히 협력할 것 기대하고 차기 정부와 이런 관계 유지되길 바란다. 박근혜 당선인에도 안부 전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일 관계는 지난해 8월 이 대통령이 독도를 전격 방문하고, 과거사에 대해 일왕의 사과를 요구하면서 급격히 냉각된 채 현재까지 이어졌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들에 건넨 '위로카드'···수십억을 안겨주다
  • 아버지가 아들에게 건넨 위로카드 한 장이 정말로 위로하는 카드가 되어버렸다. 카드에 들어있던 복권을 긁은 남성이 수십억원의 당첨금을 떠안게 된 것이다.지난 26일(현지시각) 영국 메트로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이스턴에 사는..
  • 반말 드러난 예원 소속사 "사과드린다"
  • MBC TV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촬영도중 이태임과 욕설 파문에 휩싸인 가수 예원 소속사가 성급한 해명을 해 이태임씨 측에 피해를 끼친 점 사과드린다고 했다.31일 예원의 소속사 스타제국은 두 사람의 욕설 논란 당시 반말을 하지 않았다고 말한 부분이..
  • 탑-우에노 주리, 한일 합작드라마 호흡
  • 탑 우에노주리탑, 우에노 주리와 남녀주인공 호흡...한일 합작드라마 전격 출연빅뱅 멤버이자 배우 탑이 일본 배우 우에노 주리와 함께 드라마에서 호흡을 맞춘다.31일 한 드라마 관계자에 따르면, 탑과 우에노 주리가 CJ EM서 제작하는 드라마에 출연을..
  • 2015년 1분기 최고 축구 공격수는 메시
  • 메시 `발롱도르? 그까이꺼!`슈퍼스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올해 1분기 최고의 활약을 펼친 공격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맞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를 멀찌감치 제쳤다.31일(한국시간)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 축구연구소가 홈페..
  • “행복하게 물러납니다” 차두리 아름다운 은퇴
  • 분명 제가 한 것 이상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잘하지는 못했지만 항상 열심히 하려고 노력했습니다. 이를 팬 여러분이 알아주신 것 같아서 행복하게 물러납니다.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평가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