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제재 약하면 北, 4차 핵실험"

청와대 전망… 정부, 전술핵 배치 ‘회의적’

청와대는 14일 제3차 핵실험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제재 결의 내용이 약하면 북한이 제4차 핵실험을 감행할 것으로 전망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통화에서 “지금까지 북한의 행동 패턴을 고려할 때 유엔 안보리에서 새로운 제재 결의가 채택되면 북한이 이에 대한 항의로 제4차 핵실험을 할 것”이라며 “유엔 안보리 제재 내용이 엄하고 강하면 북한이 핵실험을 하려다가도 포기하겠지만 약하면 강행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중국은 ‘강한 제재가 나오면 북한이 핵실험을 하고 약한 제제가 나오면 안 할 것’이라고 생각하는데 오히려 정반대”라며 “중국의 그런 오판 탓에 북한이 계속 도발을 하고 있다”고 불만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한국과 미국이 준비 중인 방안대로 강한 제재로 하면 북한은 핵실험을 안 하겠지만 중국이 다시 나서서 북한을 도와준답시고 ‘물을 타면’(제재를 완화하면) 북한은 또 안심하고 도발할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는 안보리의 대북 제재 수위가 낮을 경우 북한이 결국 제4차 핵실험에 나설 것임을 강조하면서 중국에 보다 적극적인 자세를 요구한 것이다.

정부 일각에서는 정치권에서 거론되는 전술핵 배치가 실익이 없다는 회의적인 반응이 나온다. 정부 고위 당국자는 “전술핵을 배치해봐야 핵무기를 사용한다는 부담 때문에 실제 사용할 수도 없고 전술핵 배치에 따른 국내 반발로 정치적 갈등만 악화시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전술핵보다는 북한의 핵무기나 장사정포 등을 선제타격하거나 이를 방어하는 첨단 미사일방어망 구축이 더 실효성이 있다”며 “과거에는 재래식무기의 정밀도가 떨어져 전술핵무기가 필요했으나 현재는 첨단 재래식무기로 과거 전술핵이 목표했던 모든 군사적 대상을 파괴할 수 있다”고 ‘전술핵 무용론’을 폈다.

김청중 기자 c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곰팡이 얼룩진 집에서 죽음 맞이한 13세 소녀
  • 호주의 열세 살 소녀가 곰팡이와 진드기 등으로 얼룩진 집에서 고통스러운 죽음을 맞이한 가운데 보건당국이 조금만 더 관심을 기울였다면 살았을 수도 있다는 보고서가 나와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지난 23일(현지시간) 호주 데일리텔레그래..
  • '수지 화보 논란' 사진작가 "악플러 고소"
  • 미쓰에이 수지(사진)의 화보집이 롤리타(소아성애)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화보를 찍은 오선혜 작가가 악플러를 상대로 고소장을 접수했다.오 작가는 23일 자신의 SNS에 고소인 의사 확인 안내문의 사진을 게재하고 오늘 고소장을 접수했다. 저작권 침..
  • 이재은, 7년간 엄마와 연락 끊고 지낸 사연
  • 배우 이재은(아래 사진 오른쪽)이 어머니와 7년간 연락을 끊고 지냈던 사연이 공개된다.아역배우로 데뷔해 올해로 34년차가 된 이재은은 EBS 1TV 리얼극장 행복을 통해 집안의 가장 노릇을 해야 했던 어린 시절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재은은 방송에서사..
  • '돈 대신 꿈' 황재균, 스플릿 계약까지 감수했다
  • 황재균(30)은 2016시즌이 끝나자마자 미국 플로리다로 건너갔다.따뜻한 그곳에서 몸 상태를 끌어올린 황재균은 20여개 메이저리그 구단 관계자들이 보는 앞에서 쇼케이스까지 펼쳤다.피로감이 극에 달했을 시점이었다. 황재균은 2015시즌이 끝난 뒤 야구..
  • '최순실 패러디' 김희진 "배구연맹이 제안"
  • 현장에서는 큰 박수를 받았던 김희진(26IBK기업은행)의 최순실 패러디가 온라인에서 논쟁을 불렀다. 김희진은 22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NH농협 2016-2017 V리그 올스타전에서 선글라스를 머리에 얹고 태블릿PC를 드는 패러디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