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내부 '北 핵실험' 강경론 고개 "계속하면…"

“도발하면 보호의무 없어…美 공습 받아도 내버려 둬야”

중국 내부에서 3차 핵실험을 강행한 북한을 응징해야 한다는 강경론이 고개를 들고 있다. 북한이 도발을 멈추지 않아 미국으로부터 공습을 당하더라도 중국은 이를 내버려둬야 한다는 과격한 주장까지 등장했다.

관영 환구시보 인터넷판인 환구망(環球網)은 14일 ‘북한이 방침을 바꾸지 않으면 미국의 타격에 홀로 맞서야 한다는 점을 중국이 알려줘야 한다’는 제목의 기명 칼럼을 통해 북한의 핵무기 놀이가 철저히 실패했으며 미국과 한국도 핵위협이나 핵전쟁을 두려워하지 않는다고 맹렬히 비판했다.

중난(中南)재경정법대학 발전연구센터 차오신성(喬新生) 교수는 칼럼에서 “미국 등 일부 국가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군사타격 조항을 넣을 수도 있다”면서 “미국은 무력을 통한 북한 정권 와해 정책을 포기하지 않았기 때문에 아시아와 유럽 동맹국들을 규합해 공중 타격을 진행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이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 이런 상황을 바라지는 않지만 일단 결의가 된다면 초연한 태도를 취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북한이 도발을 멈추지 않을 경우 중국은 북한의 보호의무를 맡지 않을 것이고, 북한은 홀로 미국의 군사타격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또 “북한이 설령 핵 제조 기술을 갖고 있어도 단기간에 대량의 핵무기를 제조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면서 “북한이 한국을 무력으로 공격해도 미국이 군사적 보호를 제공할 것이므로 승부는 이미 정해진 것”이라고 덧붙였다.

칼럼은 이어 “앞으로 북한에 대한 해상·공중봉쇄가 갈수록 엄중해지고 중국과 러시아는 대북 국경무역을 잠정 폐쇄할 것”이라면서 “이 경우 북한의 군대가 더 이상 버티지 못하고 내란을 일으켜 난민들이 한국이나 중국으로 탈출하는 사태가 벌어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인터넷에도 북한의 핵실험을 비난하는 글이 빗발쳤다. 환구시보의 후시진(胡錫進) 편집장은 중국판 트위터 웨이보(微博)에서 “중국이 북한의 거만한 행동을 제압해야 한다”면서 “김씨 일가는 중국의 친구가 아니라 중국의 적으로 변할 수 있다”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북한의 핵무장은 중국에도 위협이 된다”, “다른 사람의 손을 빌려 화근이 될 북한을 제거해야 한다”는 비판적인 글들을 쏟아냈다.

이런 가운데 북한의 핵실험이 영토분쟁을 겪어온 중·일 간 화해의 계기로 작용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스기야마 신스케(杉山晋輔)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다음 주 베이징을 방문해 중국 측과 북한의 핵실험 문제 등을 논의한다면서 핵실험이 중·일 협력의 공통기반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상하이 국제문제연구원의 롄더구이 교수는 “중국, 일본, 미국은 한반도에 공통 이해가 있으며 협력이 가능하다”면서 “양국이 정상회담을 위한 환경조성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이징=주춘렬 특파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결혼식서 신부 얼굴 보고 강에 투신한 남자
  • 부모의 강요로 결혼하게 된 남자가 신부 얼굴을 처음 본 후 자살을 시도했다.지난 27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중국 후베이성 스옌시에 사는 강 후(33)는 부모의 요구로 뜻하지 않은 중매결혼을 하게 됐다.매우 화가 났지만 부모님의 마음을..
  • 유승옥 숨막히는 뒤태··· 화난 힙 '아찔'
  • 유승옥의스타킹 출연 모습이 새삼 화제다.유승옥은 과거1월17일 방송된 SBS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 누드톤 원피스를 입고 등장했다.이어 그는걸그룹 EXID의 위아래 노래에 맞춰 아찔한 댄스를 선보인 바 있다.유승옥은 이날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동양..
  • 예원 욕설 영상 파장···우결 게시판 '초토화'
  • 이태임이 예원에게 욕설한 영상이 공개되며 예원에게도 파장이 크다. 새로 투입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4 하차요청이 끊이질 않고 있다.지난 29일 MBC 우리결혼했어요4에서는 예원과 헨리 부부의 에피소드가 통편집됐다.MBC 측은 26일 공식 홈페이지에 201..
  • 손연재, 리스본 월드컵 '종합4위'
  • 지난 6일 리스본 국제체조연맹(FIG) 월드컵에서 리본연기를 선보이는 손연재.리듬체조 요정 손연재(21연세대)가 올 시즌 처음 출전한 월드컵에서 개인종합 4위에 오르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손연재는 29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 카살 비스토스 스포..
  • 추신수, 강속구에 고전···4타수 무안타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빠른 공에 고전하며 무안타로 침묵했다. 추신수는 2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의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