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 순항미사일 오차범위 3m 이내 '초정밀 타격'

잠수함·함정서 지상 목표 겨냥
비행속도 빨라 요격도 힘들어
다수 표적 공격 ‘유도탄 기지’

14일 국방부가 공개한 함대지·잠대지 순항(크루즈)미사일은 언제든지 북한군을 직접 타격할 수 있는 전력이다. 바다가 무대여서 육상보다 북한의 원점 공격에 따른 피해 우려도 낮다. 그동안 순항미사일은 미사일 사거리 제한이 없는 대신 느린 속도가 문제점으로 꼽혀왔다. 하지만 이번에 공개된 함대지·잠대지 순항미사일은 초음속 미사일이다. 우리 군의 해상 ‘킬 체인(kill chain)’이라고 할 수 있다. 군이 신형 순항미사일을 공개한 배경에는 이러한 자신감이 배어 있다.
클릭하면 큰 그림을 볼 수 있습니다

◆함대지 순항미사일 ‘해성2’

해성2 순항미사일은 함대함 미사일 해성1의 초음속 버전이다. 사거리 150㎞인 해성1은 2003년 개발됐다. 속도는 마하 0.7∼0.9의 아음속이다.

해성2는 사거리가 500㎞ 이상이다. 북한의 주요 군사시설 대부분을 타깃으로 한다. 해성2는 한국형 구축함(DDH II·4400t급) 가운데 왕건함에 최초 탑재됐으며, 세종대왕함 등 이지스함(DDG·7600t)에도 실려 있다. 왕건함에는 10여발, 세종대왕함에는 30여발의 해성2가 탑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합참 관계자는 “해군이 보유 중인 6척의 한국형 구축함 수직발사장치(KVLS)에 60여발을, 3척의 이지스함에 90여발을 탑재해 유사시 북한군 지휘부와 핵시설, 미사일 기지 등을 정밀타격한다면 이들 시설을 초토화할 수 있다”면서 “다수의 표적 공격이 가능해 움직이는 유도탄 기지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해성2 함대지 미사일 개발이 알려진 것은 위키리크스를 통해서다. 위키리크스는 해성2 개발과 관련해 “미 외교부가 2007년 9월과 2009년 11월 충남 안흥에서 10발의 해성2를 시험발사해 충남 서부의 해안도시 태안 지상을 타격한 것으로 안다”고 폭로한 바 있다. 또 2007년 8월31일 미 대사관에서 작성된 극비문서에 따르면 해성2의 총 무게가 약 1000kg이며, 약 270kg의 연료를 실을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순항미사일 표적 타격 국방부가 14일 공개한 함대지(왼쪽 사진), 잠대지 순항(크루즈) 미사일 발사 장면. 우리 군이 개발한 이들 순항 미사일은 최근 실전배치됐으며 북한의 3차 핵실험에 따른 군사적 대응조치의 일환으로 이날 지상 표적 타격 동영상이 전격 공개됐다. 함대지 순항 미사일은 한국형 구축함(KDX-II·4400t급)과 이지스 구축함(7600t급)에서, 잠대지 순항 미사일은 214급(1800t급) 잠수함에서 발사돼 지상의 목표물을 정밀 타격하게 된다.
해군 제공
◆잠대지 순항미사일 ‘해성3’


잠대지 순항미사일 해성3은 214급 잠수함 어뢰관을 통해 발사돼 지상 목표물을 타격하게 된다. 발사되는 순간 미사일이 담긴 방수 캡슐이 수중으로 튀어 나가고 이어 미사일이 캡슐에서 벗어나 바다 위로 솟구치면서 목표물을 향해 날아가는 방식이다. 214급 손원일함에 최초 탑재됐다.

지상에서 50∼100m 정도의 고도를 유지하며 빠른 속도로 비행해 적군이 요격하기 힘들고, 관성항법장치와 지형영상대조항법체계를 갖춰 오차범위가 3m 이내일 정도로 정확성을 자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거리는 1000㎞ 이상이다. 함대지 미사일 해성2가 마하 1 정도의 초음속형이라면 해성3는 완벽한 초음속 미사일이다.

이에 대해 군 관계자는 “순항미사일이 초음속대를 비행하는 것은 세계적인 추세”라면서 “해성2, 해성3 모두 해성1을 뛰어넘는 속도를 낸다”고 말했다.

유영조 국방부 전력정책관(육군 소장)은 “오늘 공개한 함대지 및 잠대지 순항미사일은 3면이 바다인 한반도 작전환경에서 더욱 유용한 타격자산”이라며 “특히 잠수함은 고도의 은밀성을 바탕으로 적의 턱밑까지 접근해 발사할 수 있어 작전반응 시간을 단축하는 장점이 있다”고 강조했다.

박병진 선임기자 worldp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엄지 원숭이' 선물 유행, 몸값이 무려···
  • '붉은 원숭이해'를 맞아 중국 갑부들 사이에서 엄지손가락보다 작은 '피그미마모셋'이 큰 인기를 끌어 불법밀매가 극성을 부린다고 10일(현지시간) 인민인보가 보도했다.피그미마모셋은 중남미, 아프리카, 아시아의 열대지방에 분포하며 국제연합(UN)이..
  • 이현우 "박보검과 대학 입학 앞두고···"
  • 배우 이현우가 닮은꼴 동갑내기 배우 박보검과의 인연을 전했다.이현우는 한류매거진 KWAVE(케이웨이브) 2월호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한 인터뷰에서 단편 드라마에 잠깐 출연했었지만 근래에 영화를 많이 찍었다. 드라마 촬영이 오랜만이라 그런지 설..
  • 15일 쌍문동서 '응팔' 팬사인회 연다
  •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이하 응팔) 출연진이 팬사인회를 연다.응팔 측은 오는 15일 서울시 도봉구 쌍문동에서 팬사인회를 연다며 현재 구체적인 시간과 장소를 조율 중이라고 11일 밝혔다.이번 팬사인회에는 혜리, 류준열, 고경표, 이동휘, 류혜영, 최..
  • 모리뉴, 맨유와 3년 계약···연봉 261억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첼시에서 경질된 조제 모리뉴 감독이 2017-2018시즌부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사령탑에 부임한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영국 매체 미러 등은 10일(현지시간) 맨유가 루이스 판할 감독의 후임으로 모리뉴..
  • 오승환 "월드시리즈 챔피언 되고 싶다"
  • 미국 프로야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 입단한 오승환(34)이 월드시리즈에 올라간다면 챔피언이 돼보고 싶다는 각오로 출국길에 올랐다.오승환은 11일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에서 출국 기자회견을 열고 초심으로 돌아간다는 생각으로 준비했다. 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