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핵폭발력 일부러 축소했나…가장 낮게 평가

美·日·국제기구 10kt 이상 추정
국방부만 6∼7kt… 가장 낮게 평가
공기중 방사성 제논 아직 검출 안돼

북한 3차 핵실험의 폭발력에 대한 국내외 평가가 달라 혼선을 빚고 있다.

우리 국방부가 핵실험 직후 발표한 폭발력은 6∼7㏏(1㏏은 TNT 1000t 폭발 위력)이었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지진연구센터의 분석수치인 인공지진 규모 4.9를 ‘유엔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기구(CTBTO)의 폭발력 산출 공식에 대입해 내놓은 것이었다. 국방부는 이를 근거로 본격적인 핵폭발에 못 미친다는 평가를 내렸다.

반면 CTBTO는 인공지진 규모를 5.0으로 발표했다. 이를 폭발력으로 환산하면 10㏏으로 평가된다. CTBTO는 강원도 원주에 있는 세계 2위 규모의 한국지진관측소를 포함해 세계에 321개 관측소와 16개 실험실을 갖추고 지진파를 감지하고 있다.

미 지질조사국(USGS)은 지진규모를 5.1로, 일본 기상청은 5.2로 분석했다. 가장 높은 수치는 독일에서 나왔다. 독일 정부 산하 연방지질자원연구소(BGR)는 폭발력이 40㏏에 달한다고 13일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했다. BGR가 추정한 폭발력은 한국 국방부는 물론 미국이 추정한 ‘수㏏’, 러시아의 ‘7㏏ 이상’과 비교해도 가장 큰 수치다. 이처럼 차이가 나는 것은 지진 측정 방식이나 분석기법, 측정 장소의 환경에 따라 다르기 때문이다.

한편, 북한이 3차 핵실험을 단행한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의 서쪽 갱도 입구가 멀쩡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소식통은 14일 “지난 12일 핵실험 이후 지금까지 확보된 자료를 토대로 풍계리 핵실험장의 서쪽과 남쪽 갱도 입구를 분석했다”면서 “그 결과 두 쪽 갱도 입구 모두 외관상으로 변화가 없었다”고 밝혔다. 그는 “핵실험장의 갱도 입구뿐 아니라 수평갱도가 굴착된 길주군 만탑산의 지형 변화도 찾아볼 수 없었다”고 전했다.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은 이날 방사성 기체 탐지 작업을 벌였지만 방사성 제논(Xe)은 검출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안두원, 대전=임정재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들아 뛰어!'···옥상서 점핑 권한 아버지 논란
  • 건물 옥상에서 아기를 뛰어내리게 한 아버지 영상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지난 7일(현지시간) 영국 미러 등 외신들에 따르면 해외 온라인 동영상 사이트 라이브릭에 최근 짧은 영상 한 편이 게재됐다.중동 국가에서 찍은 것으로 추정되는 영상은 30초..
  • '예능 블루칩' 안정환, 80세 미래는?
  • 예능 기대주에서 블루칩으로 거듭난 전 축구선수 안정환이 설 특집 프로그램에서 펼칠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안정환은 MBC 설 파일럿 예능 미래일기에 출연해 80세 안정환의 독거 라이프를 선보인다.미래일기는 영화나 드라마에서 많이 사용되는 소..
  • YG양현석 "사세 확장 심상치 않다"
  • 양현석 YG대표연예기획사 YG엔터테인먼트(대표 양현석)가 사업 영역을 스포츠계까지 손을 뻗치며 사세를 대폭 확장하는 양상이다.YG는 최근 드라마 투자 발표에 이어 축구골프 등 스포츠 마케팅과 매니지먼트 사업을 본격 가속화한다고 밝혀 연예계는..
  • 이주용, 설날 씨름 한라장사 꽃가마에
  • 한라장사 결정전 장사 이주용(수원시청) 1품 이승욱(구미시청) 2품 박정진(증평군청) 3품 최성환(의성군청)이주용(수원시청사진)이 2016 홍성 설날장사씨름대회에서 개인 통산 여섯 번째 한라장사에 오르며 현역 선수 중 최다 장사 타이틀 기록을 경신했..
  • 임태혁, 2년 연속 금강장사 꽃가마
  • 임태혁(수원시청)이 2년 연속 설날장사씨름대회 금강급에서 정상에 오르며 최강자의 입지를 굳혔다.임태혁은 7일 충남 홍성군 홍주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2016 설날장사씨름대회 금강장사(90㎏ 이하) 결승전(5전3승제)에서 팀동료 이승호(수원시청)를 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