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올해도 수입차 전면조사…업계 “불공정행위 없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수입차 빅4 업체에 대해 현장 조사에 나섰다. 공정거래위원회 소속 조사관들은 19일 오전 3∼5명씩 조를 나눠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BMW코리아,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한국도요타자동차에 동시에 찾아가 현장조사를 벌였다.

업계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서면조사로 진행했는데 올해는 불시에 현장조사를 나왔다”며 “공정위의 조사 강도가 높아진 것으로 느꼈다”고 전했다.

공정위의 이번 조사는 지난해 실시했던 ▲ 수입차 부품 유통구조, ▲ 수입차 관련 세금 내역, ▲ 차량정비센터 현황과 운영, ▲ 수입차 및 부품의 유통단계별 판매가격, ▲ 수입차의 국가별 소비자판매가격 비교 등에 대한 현장조사 성격이 짙은 것으로 업계는 파악하고 있다.

하지만 공정위의 조사가 시작만 요란한 ‘연례행사’가 아니냐는 지적도 일각에선 나오고 있다. 지난해에도 수입차 업체에 각종 자료를 요청해 조사했지만 뚜렷한 불공정 행위를 적발하지 못해 흐지부지 조사가 마무리됐다. 올해에는 담당 조사관을 바꾸고 새롭게 조사를 시작하며 현장조사라는 강수를 뒀지만 성과가 있을지는 미지수다.

한편, 수입차 업계는 공정거래법 등 관련법을 면밀히 분석해 대비해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일부 수입차 업체들은 지난 2008년 딜러사의 차량 할인율 한도를 담합한 사실이 공정위 조사로 밝혀져 220억원 가량의 과징금 처분을 받기도 했다. 이후 각 수입차 업체들은 외부 자문을 얻어 현행법상 문제가 없는지 전면적인 조사를 했고 그 결과가 이미 업계에 반영돼 공정거래법상 문제될 것이 없다는 입장이다.

수입차 업체들은 공정위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입장이다. 한 수입차 업체 관계자는 “이미 공정거래법 등 국내법에 위반되는 내용이 없는 것을 확인했다. 특히, 수리비용, 부품값 등에 대해 외부 기관의 분석까지 마쳐 불공정거래는 있을 수 없다”며 “공정위의 이번 조사에 충실히 응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엄지 원숭이' 선물 유행, 몸값이 무려···
  • '붉은 원숭이해'를 맞아 중국 갑부들 사이에서 엄지손가락보다 작은 '피그미마모셋'이 큰 인기를 끌어 불법밀매가 극성을 부린다고 10일(현지시간) 인민인보가 보도했다.피그미마모셋은 중남미, 아프리카, 아시아의 열대지방에 분포하며 국제연합(UN)이..
  • 리지, 예능계 최고 아이돌 입담꾼 등극
  • 애프터스쿨 리지가 TV설특집 본분금메달을 통해 입담꾼 매력을 대방출하며 시청자의 눈길을 사로잡았다.리지는 지난 10일 방송된 본분금메달 프로그램에 출연, 상식테스트를 가장한 테스트에서 바퀴벌레를 보고 놀란 모습이 공개되자 이미지 사수를 위..
  • 이현우 "박보검과 대학 입학 앞두고···"
  • 배우 이현우가 닮은꼴 동갑내기 배우 박보검과의 인연을 전했다.이현우는 한류매거진 KWAVE(케이웨이브) 2월호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한 인터뷰에서 단편 드라마에 잠깐 출연했었지만 근래에 영화를 많이 찍었다. 드라마 촬영이 오랜만이라 그런지 설..
  • 모리뉴, 맨유와 3년 계약···연봉 261억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첼시에서 경질된 조제 모리뉴 감독이 2017-2018시즌부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사령탑에 부임한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영국 매체 미러 등은 10일(현지시간) 맨유가 루이스 판할 감독의 후임으로 모리뉴..
  • 오승환 "월드시리즈 챔피언 되고 싶다"
  • 미국 프로야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 입단한 오승환(34)이 월드시리즈에 올라간다면 챔피언이 돼보고 싶다는 각오로 출국길에 올랐다.오승환은 11일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에서 출국 기자회견을 열고 초심으로 돌아간다는 생각으로 준비했다. 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