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올해도 수입차 전면조사…업계 “불공정행위 없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수입차 빅4 업체에 대해 현장 조사에 나섰다. 공정거래위원회 소속 조사관들은 19일 오전 3∼5명씩 조를 나눠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BMW코리아,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한국도요타자동차에 동시에 찾아가 현장조사를 벌였다.

업계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서면조사로 진행했는데 올해는 불시에 현장조사를 나왔다”며 “공정위의 조사 강도가 높아진 것으로 느꼈다”고 전했다.

공정위의 이번 조사는 지난해 실시했던 ▲ 수입차 부품 유통구조, ▲ 수입차 관련 세금 내역, ▲ 차량정비센터 현황과 운영, ▲ 수입차 및 부품의 유통단계별 판매가격, ▲ 수입차의 국가별 소비자판매가격 비교 등에 대한 현장조사 성격이 짙은 것으로 업계는 파악하고 있다.

하지만 공정위의 조사가 시작만 요란한 ‘연례행사’가 아니냐는 지적도 일각에선 나오고 있다. 지난해에도 수입차 업체에 각종 자료를 요청해 조사했지만 뚜렷한 불공정 행위를 적발하지 못해 흐지부지 조사가 마무리됐다. 올해에는 담당 조사관을 바꾸고 새롭게 조사를 시작하며 현장조사라는 강수를 뒀지만 성과가 있을지는 미지수다.

한편, 수입차 업계는 공정거래법 등 관련법을 면밀히 분석해 대비해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일부 수입차 업체들은 지난 2008년 딜러사의 차량 할인율 한도를 담합한 사실이 공정위 조사로 밝혀져 220억원 가량의 과징금 처분을 받기도 했다. 이후 각 수입차 업체들은 외부 자문을 얻어 현행법상 문제가 없는지 전면적인 조사를 했고 그 결과가 이미 업계에 반영돼 공정거래법상 문제될 것이 없다는 입장이다.

수입차 업체들은 공정위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입장이다. 한 수입차 업체 관계자는 “이미 공정거래법 등 국내법에 위반되는 내용이 없는 것을 확인했다. 특히, 수리비용, 부품값 등에 대해 외부 기관의 분석까지 마쳐 불공정거래는 있을 수 없다”며 “공정위의 이번 조사에 충실히 응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멸종위기 고릴라 사살···비난의 화살은
  • 우리에 떨어진소년을 구하려멸종위기 고릴라를 사살한 미국 동물원과 관련해 아이 부모에게 불똥이 튀고 있다. 아들 관리를 잘못해 사고가 벌어졌고, 엉뚱하게 고릴라가 죽었으니 책임을 지라는 네티즌 반응이 쏟아진다.사고는 지난 28일(현지시간) 터..
  • 퇴출성명·검찰고발까지··· "팬들의 반란"
  • 강인슈퍼주니어 팬들과 비스트 전 멤버 장현승의 팬들은 단단히 뿔이 났다. 분을 삭이지 못한 팬들은 퇴출 성명서를 내는가 하면 도를 넘은 악플러를 처벌해 달라며 수사기관에 제3자 형사고발장을 제출하는 등 단체행동까지 불사하고 있다.팬들은 물..
  • 김태호 PD "정형돈 올여름 무한도전 재합류"
  • 개그맨 정형돈(38)이 올여름 무한도전에 재합류할 것으로 보인다. 정형돈은 지난해 11월 불안장애를 호소하며 모든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30일 MBC TV 무한도전 김태호 PD는 정부세종청사 대강당에서 국토교통부 직원을 대상으로 한 강연에서 정형돈 씨..
  • "무적함대 잡아보자"…결전 준비하는 슈틸리케호
  • 유럽 강호들과 2연전을 치르는 한국 축구 대표팀의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30일 오전(한국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 공항에 도착, 스페인전이 열리는 오스트리아로 향하는 항공편을 타러 이동하고 있다.슈틸리케호가 유럽모의고사 1교시 준비에 들어간..
  • 류현진, 어깨통증 재발…31일 재활 등판 연기
  • 지난 26일 세 번째 재활 투구 중인 류현진.류현진(29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어깨 통증을 호소해 31일로 예정된 재활 경기 등판이 무산됐다. 미국 스포츠전문 채널 ESPN의 버스터 올니 기자는 류현진이 최근 등판 뒤 (어깨에) 근육통을 호소했다. 예정된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