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올해도 수입차 전면조사…업계 “불공정행위 없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수입차 빅4 업체에 대해 현장 조사에 나섰다. 공정거래위원회 소속 조사관들은 19일 오전 3∼5명씩 조를 나눠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BMW코리아,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한국도요타자동차에 동시에 찾아가 현장조사를 벌였다.

업계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서면조사로 진행했는데 올해는 불시에 현장조사를 나왔다”며 “공정위의 조사 강도가 높아진 것으로 느꼈다”고 전했다.

공정위의 이번 조사는 지난해 실시했던 ▲ 수입차 부품 유통구조, ▲ 수입차 관련 세금 내역, ▲ 차량정비센터 현황과 운영, ▲ 수입차 및 부품의 유통단계별 판매가격, ▲ 수입차의 국가별 소비자판매가격 비교 등에 대한 현장조사 성격이 짙은 것으로 업계는 파악하고 있다.

하지만 공정위의 조사가 시작만 요란한 ‘연례행사’가 아니냐는 지적도 일각에선 나오고 있다. 지난해에도 수입차 업체에 각종 자료를 요청해 조사했지만 뚜렷한 불공정 행위를 적발하지 못해 흐지부지 조사가 마무리됐다. 올해에는 담당 조사관을 바꾸고 새롭게 조사를 시작하며 현장조사라는 강수를 뒀지만 성과가 있을지는 미지수다.

한편, 수입차 업계는 공정거래법 등 관련법을 면밀히 분석해 대비해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일부 수입차 업체들은 지난 2008년 딜러사의 차량 할인율 한도를 담합한 사실이 공정위 조사로 밝혀져 220억원 가량의 과징금 처분을 받기도 했다. 이후 각 수입차 업체들은 외부 자문을 얻어 현행법상 문제가 없는지 전면적인 조사를 했고 그 결과가 이미 업계에 반영돼 공정거래법상 문제될 것이 없다는 입장이다.

수입차 업체들은 공정위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입장이다. 한 수입차 업체 관계자는 “이미 공정거래법 등 국내법에 위반되는 내용이 없는 것을 확인했다. 특히, 수리비용, 부품값 등에 대해 외부 기관의 분석까지 마쳐 불공정거래는 있을 수 없다”며 “공정위의 이번 조사에 충실히 응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교통 단속 걸리더니 오토바이에 도끼질?
  • 교통 단속에 걸린 중국의 한 남성이 공안이 보는 앞에서 자기 오토바이를 마구 때려 부수는 황당한 일이 벌어졌다.지난 26일(현지시간) 중국 CCTV 등 외신들에 따르면 최근 구이저우(貴州) 성 첸시난부이족먀오족(黔西南布依族苗族) 자치주에 있는 싱이(..
  • 허진호 감독 "차까지 팔고 자숙 중인 윤제문에 감사"
  • 영화 덕혜옹주를 연출한 허진호 감독이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킨 출연자 윤제문을 언급해 화제다.허 감독은 27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덕혜옹주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출연진에 감사의 뜻을 표하던 중 윤제문을 언급했..
  • 손예진 "내 영화 보며 운 건 이번이 처음"
  • 배우 손예진이 영화 덕혜옹주(감독 허진호)에 주인공으로 참여한 소감을 밝혔다.27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덕혜옹주의 언론시사회가 열렸다.손예진은 영화를 보는 내내 많은 눈물을 쏟아야 했다고 고백했다.제가 출연한 영화..
  • 女 배구, 네덜란드 두번째 평가전은 패배
  •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출전을 앞두고 막판 담금질에 열을 올리고 있는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네덜란드와의 평가전에서 패했다.이정철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7일(한국시간) 네덜란드 아펠도른 경기장에서 열린 네덜란드와의 두 번째 평가전에..
  • 이대호·강정호, 5번 맞대결에서 나란히 1안타
  •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와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리츠)가 5번 타자 맞대결에서 나란히 안타 1개씩을 쳐냈다.시애틀은 27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인터리그 피츠버그와 방문경기에서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