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잡습니다] '워낭소리 감독·제작자 분쟁' 관련 기사

세계닷컴은 2012년 7월 13일 “‘워낭소리’ 감독 300만 흥행신화, 내겐 남은 것 없어”와 “워낭소리 감독·제작자 분쟁, 아직 안 끝났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습니다.

이에 대해 ‘워낭소리’ 제작사 스튜디오 느림보의 고영재 대표는 “워낭소리의 흥행 이후 워낭소리에 출연한 할아버지의 가족들을 배려하지 않거나, 공정하지 못한 수익 분배로 가족들의 사이를 찢어 놓거나, 가족들을 상대로 직접적인 로열티 장사를 한 사실이 없다”고 밝혀왔기에 이를 바로잡습니다.

또한 고영재 대표는 “이충렬 감독에게 이미 29억2000만원을 배분했고, 사실상 2.5대7.5로 분배했다는 것은 이충렬 감독의 일방적인 주장이며, 양측의 날인한 계약서의 내용보다 오히려 초과수익배분을 했으며, 전체 수익금이 아닌 각자의 수익분배금에서 독자적으로 독립영화에 기부하자는 이충렬 감독의 요청을 받아들였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따라서 각자의 수익분배금 중의 일부를 일방적으로 기부한 적도 없으며, 이충렬 감독에게 부가 판권을 포기하도록 한 적도 없다”고 알려왔습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판빙빙 밀랍인형 옷 벗긴 후 가슴 만진 男
  • 중국의 한 남성이 톱스타 판빙빙을 본뜬 밀랍인형의 의상을 벗긴 후 가슴을 만지는인증샷을 찍어 논란이 되고 있다고 현지언론이 전했다.27일 시나닷컴에 따르면이 남성은중국 후베이성 이창시의 한 상가 빌딩에서 홍보를 위해 세워둔 판빙빙 밀랍인형..
  • '막말 논란' 옹달샘 3인방, 긴급 기자회견
  • 여성 비하 발언 및 삼풍백화점 참사 생존자 모욕 논란에 휩싸인 개그 트리오 옹달샘(장동민, 유세윤, 유상무)이 28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입장을 밝힌다.장동민 유세윤 유상무 소속사인 코엔스타즈는 28일 오후 메일을 통해 이날 저녁 7시 상암동의 한..
  • 강용석 '불륜 스캔들', A씨 남편 소 취하
  • 변호사 겸방송인강용석을 상대로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했던 조 모 씨가 소를 취하했다. 그러나 29일 공판은 예정대로 열린다.파워블로거 A 씨의 남편 조씨는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취하하는 서류를 27일 법원에 제출했다. 하지만 조씨가 별도로 제출한..
  • 추신수 20타수 무안타···타율 1할 '붕괴'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의 방망이가 6경기째 차갑게 식었다.추신수는 27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홈경기에서 7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삼진 2개 포함 4타수 무안타로..
  • “주자 있으면 때린다”… ‘헐크’ 3인방 불방망이 활활
  • 타석에 들어설 때 주자가 보이면 괴물이 되는 세 타자가 있다. 득점권 타율 부문 123위에 나란히 이름을 올린 민병헌(두산)이재원(SK)박헌도(넥센). 이들은 올 시즌 주자가 2루나 3루 혹은 23루에 있는 득점권일 때면 어김없이 적시타를 휘두르는 강한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