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이슈why] 김장훈, 독도 바탕화면부터 입도까지 ‘애국★’

 

가수 김장훈이 3·1절 행사 ‘김장훈의 독도사진 독립운동’ 캠페인을 위해 지난 2월28일 독도에 3번째로 입도했다.

김장훈은 삼일절을 앞두고 지난 2월 28일 오전 11시47분께 해양경찰헬기를 통해 독도에 입도했다. 이로써 3번의 독도행에 모두 성공한 김장훈의 소속사 측은 “독도는 기상 문제로 일 년 365일 중 입도일이 50여일에 불과한데 다행히 기상 상태가 좋아 무사히 입도했다”고 밝혔다.

이번 독도 입도는 지난달부터 시작된 1000만 국민의 노트북, 휴대폰 등 모바일 기기의 배경화면, 바탕화면, 프로필 이미지 등을 독도 사진으로 바꾸는 3·1절 행사 ‘김장훈의 독도사진 독립운동’ 캠페인의 일환이다.


이에 앞서 김장훈은 지난 2월22일 서울 서대문 동북아역사재단에서 ‘김장훈의 독도사진 독립운동’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의 독도행에 적극적인 후원이 없어 힘든 상황에 처하기도 했지만 나는 이번 3·1절에 독도에 갈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또한 김장훈은 “우리의 아름다운 독도를 놓아두고 남의 나라 풍경을 껴안고 다니기보다는 1000만 국민들이 품속에 아름답고 장엄한 독도의 풍경을 담고 다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김장훈은 자신의 블로그, SNS 등을 통해 독도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대해 김장훈은 “사진 중 마음에 드는 사진을 다운 받아서 모바일, PC, 노트북 등의 바탕화면이나 프로필 사진을 바꾸면 된다”며 “한국의 1000만 국민의 독도 사진으로 배경화면 바꾸기를 넘어 글로벌 1억명 바꾸기도 함께 진행하니 국내외에 있는 친구들에게도 전파해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박민경 기자 minkyung@segye.com
사진=김경호 기자 stillcut@, 공연세상

[WE+]는 Weekend와 Entertainment의 합성으로, 세계닷컴이 만든 '주말 웹진'입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곰팡이 얼룩진 집에서 죽음 맞이한 13세 소녀
  • 호주의 열세 살 소녀가 곰팡이와 진드기 등으로 얼룩진 집에서 고통스러운 죽음을 맞이한 가운데 보건당국이 조금만 더 관심을 기울였다면 살았을 수도 있다는 보고서가 나와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지난 23일(현지시간) 호주 데일리텔레그래..
  • '수지 화보 논란' 사진작가 "악플러 고소"
  • 미쓰에이 수지(사진)의 화보집이 롤리타(소아성애)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화보를 찍은 오선혜 작가가 악플러를 상대로 고소장을 접수했다.오 작가는 23일 자신의 SNS에 고소인 의사 확인 안내문의 사진을 게재하고 오늘 고소장을 접수했다. 저작권 침..
  • 이재은, 7년간 엄마와 연락 끊고 지낸 사연
  • 배우 이재은(아래 사진 오른쪽)이 어머니와 7년간 연락을 끊고 지냈던 사연이 공개된다.아역배우로 데뷔해 올해로 34년차가 된 이재은은 EBS 1TV 리얼극장 행복을 통해 집안의 가장 노릇을 해야 했던 어린 시절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재은은 방송에서사..
  • '돈 대신 꿈' 황재균, 스플릿 계약까지 감수했다
  • 황재균(30)은 2016시즌이 끝나자마자 미국 플로리다로 건너갔다.따뜻한 그곳에서 몸 상태를 끌어올린 황재균은 20여개 메이저리그 구단 관계자들이 보는 앞에서 쇼케이스까지 펼쳤다.피로감이 극에 달했을 시점이었다. 황재균은 2015시즌이 끝난 뒤 야구..
  • '최순실 패러디' 김희진 "배구연맹이 제안"
  • 현장에서는 큰 박수를 받았던 김희진(26IBK기업은행)의 최순실 패러디가 온라인에서 논쟁을 불렀다. 김희진은 22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NH농협 2016-2017 V리그 올스타전에서 선글라스를 머리에 얹고 태블릿PC를 드는 패러디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