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세소년, 아픈 단짝친구 도우려 그림책 써

희소질환 앓는 친구 도우려 16쪽 그림책 내놔…감동 물결에 성금 모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6세 소년이 단짝이 앓는 희소질환의 치료방법 연구에 필요한 기금을 마련하기 위해 책을 내 9만2천 달러를 모금했다고 NBC가 1일 보도했다.

화제의 주인공은 딜란 시걸. 그의 부모 등 주위 사람들은 딜란이 평소 각종 놀이게임을 잘하고 수완이 뛰어난 것을 보고는 언젠가 딜란 밑에서 일하게 될 것이라고 농담을 하곤 했다.

딜란은 몇 개월 전 친구 조나 푸르나자리안(7)이 앓는 당원병(糖原病, glycogen storage disease)의 치료 연구에 필요한 기금을 마련하겠다고 선언하고는 바로 집필(?)에 들어갔다.

어느 날 오후 책상에 앉아 후다닥 16페이지짜리 그림책 '초콜릿 바'를 완성했다. '초콜릿 바'는 딜란과 조나 사이의 은어로 '매우 좋다'는 뜻이다.

딜란은 그림책에서 "디즈니랜드에 가는 것은 초코릿 바다" "해변에 가고 싶다. 이건 초콜릿 바다" 이런 식으로 둘만의 은어 '초콜릿 바'를 썼다.

그리고 "친구들을 돕고 싶다. 이건 가장 큰 초콜릿 바다"라며 조나를 도우려는 마음을 표현했다.

딜란의 부모는 아들의 성화를 이기지 못하고 '초콜릿 바'를 세상에 내놓았는데 대박을 터뜨렸다.

딜란은 조나와 함께 유명 책방에서 사인회를 여는가 하면 TV 인터뷰에서는 천진난만하게 깔깔 웃는 등 해맑은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감동시켰다. 그들의 웹사이트와 페이스북은 손님으로 북적댔고 격려의 메시지가 쇄도했다.

감동은 모금으로 이어져 당원병 치료법을 연구하는 플로리다 대학 연구팀에 보내진 돈이 9만2천달러에 이른다.

딜란은 여기서 머물지 않고 다른 질병 치료 연구에도 필요한 기금을 마련하기 위해 '초콜릿 바' 시리즈를 내겠다고 말했다.

딜란의 어머니는 아이들의 긍정적 사고와 무모함에 감동을 받았다.

그녀는 "아이들은 대단한 아이디어를 갖고 있다"며 "그들은 세상에 대해서도 놀랄만한 안목을 갖고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학원 면접관 '가슴이 첫번째, 얼굴이 두번째'
  • 대학원 입학면접 10여년 경력을 지닌 중국의 교수가 블로그에 여학생의 외모가 합격의 절대적인 조건인 것처럼 표현한 발언을 남겨 논란이 일고 있다.지난 23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스트 등 외신들에 따르면 베이징 외국어대 언론학부의 챠오 무 조교..
  • 이영애 "엄마 되고 맡은 '사임당', '대장금'과 달라"
  • 배우 이영애가 SBS 새 수목 드라마사임당 빛의 일기을 통해 전작 대장금과 다른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확신했다.이영애는 24일 오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사임당 빛의 일기(극본 박은령연출 윤상호)의 제작발표회에서 사임당에 대한 재조..
  • '런닝맨' 종영 번복···"멤버 그대로 계속 달린다"
  • SBS TV 대표 예능 런닝맨이 종영 계획을 번복하고 방송을 계속 이어간다. SBS는 24일 런닝맨 종영을 아쉬워하는 국내외 팬들의 목소리에, SBS와 6인의 런닝맨 멤버들은 현재 멤버 그대로 런닝맨을 계속 이어가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배우 이광수(왼쪽부..
  • '돈 대신 꿈' 황재균, 스플릿 계약까지 감수했다
  • 황재균(30)은 2016시즌이 끝나자마자 미국 플로리다로 건너갔다.따뜻한 그곳에서 몸 상태를 끌어올린 황재균은 20여개 메이저리그 구단 관계자들이 보는 앞에서 쇼케이스까지 펼쳤다.피로감이 극에 달했을 시점이었다. 황재균은 2015시즌이 끝난 뒤 야구..
  • 돌아온 이대호···"끊임없이 강조한 것은 팬들"
  • 다시 롯데로 돌아온 이대호프리에이전트(FA) 이대호가 친정팀인 롯데 자이언츠로 복귀한다. 롯데는 24일 이대호와 4년 총액 150억원의 조건으로 FA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사진은 2011년 롯데 자이언츠 시절 활약하는 모습.3만여 명에 이르는 관중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