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세소년, 아픈 단짝친구 도우려 그림책 써

희소질환 앓는 친구 도우려 16쪽 그림책 내놔…감동 물결에 성금 모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6세 소년이 단짝이 앓는 희소질환의 치료방법 연구에 필요한 기금을 마련하기 위해 책을 내 9만2천 달러를 모금했다고 NBC가 1일 보도했다.

화제의 주인공은 딜란 시걸. 그의 부모 등 주위 사람들은 딜란이 평소 각종 놀이게임을 잘하고 수완이 뛰어난 것을 보고는 언젠가 딜란 밑에서 일하게 될 것이라고 농담을 하곤 했다.

딜란은 몇 개월 전 친구 조나 푸르나자리안(7)이 앓는 당원병(糖原病, glycogen storage disease)의 치료 연구에 필요한 기금을 마련하겠다고 선언하고는 바로 집필(?)에 들어갔다.

어느 날 오후 책상에 앉아 후다닥 16페이지짜리 그림책 '초콜릿 바'를 완성했다. '초콜릿 바'는 딜란과 조나 사이의 은어로 '매우 좋다'는 뜻이다.

딜란은 그림책에서 "디즈니랜드에 가는 것은 초코릿 바다" "해변에 가고 싶다. 이건 초콜릿 바다" 이런 식으로 둘만의 은어 '초콜릿 바'를 썼다.

그리고 "친구들을 돕고 싶다. 이건 가장 큰 초콜릿 바다"라며 조나를 도우려는 마음을 표현했다.

딜란의 부모는 아들의 성화를 이기지 못하고 '초콜릿 바'를 세상에 내놓았는데 대박을 터뜨렸다.

딜란은 조나와 함께 유명 책방에서 사인회를 여는가 하면 TV 인터뷰에서는 천진난만하게 깔깔 웃는 등 해맑은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감동시켰다. 그들의 웹사이트와 페이스북은 손님으로 북적댔고 격려의 메시지가 쇄도했다.

감동은 모금으로 이어져 당원병 치료법을 연구하는 플로리다 대학 연구팀에 보내진 돈이 9만2천달러에 이른다.

딜란은 여기서 머물지 않고 다른 질병 치료 연구에도 필요한 기금을 마련하기 위해 '초콜릿 바' 시리즈를 내겠다고 말했다.

딜란의 어머니는 아이들의 긍정적 사고와 무모함에 감동을 받았다.

그녀는 "아이들은 대단한 아이디어를 갖고 있다"며 "그들은 세상에 대해서도 놀랄만한 안목을 갖고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년에 한번 운행하는 '교토버스95'
  • 1년에 단 한 번 운행하는 버스 노선이 현지 언론에 소개됐다.일본 교토 오하라에서 쿠라마를 운행하는 이 버스는 매년 춘분 오전 10시 56분 고우분야 신사를 출발해 편도로 운행한다.버스는 지난 2011년 봄부터 가을 관광시즌 일요일, 공휴일 하루 6번 운행..
  • 시빌워부터 공룡까지…아이들과 볼만한 영화는
  • 5월5일 어린이날을 시작으로 황금연휴 4일이 이어지는 가운데, 극장가 역시 가족 단위 관람객들을 맞을 채비로 분주한 모습이다. 지난 달 27일 개봉 이후 무시무시한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는 마블 영화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외에도 지난 4일 온가족이..
  • 다나의 남자친구는 이호재 감독
  • 뮤지컬 배우 다나가 4일 방송된 라디오스타에서 3년째 열애 중임을 고백한 가운데, 그의 남자친구는 영화 잉여들의 히치하이킹을 만든 이호재 감독인 것으로 밝혀졌다.이 감독은 5일 인스타그램에 사실 알 만한 사람들은 다 아는이라는 멘트와 함께..
  • 이대호, 시즌 3·4호 연타석 홈런···역전승 선물
  •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시즌 3, 4호 연타석 홈런으로 팀에 역전승을 선물했다.이대호는 5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코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메이저리그 방문 경기에 8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2홈런) 1..
  • 신태용 감독 "A대표팀, 최정예 멤버 데려갈 것"
  • 신태용 축구 올림픽대표팀 감독이 5일 와일드카드 활용과 관련 6월 유럽 평가전에는 A대표팀이 최정예 멤버를 데려가는 것으로 합의했다고 밝혔다.신태용 감독은 이날 경기도 파주NFC(축구대표팀 트레이닝센터)에서 열린 대한축구협회 어린이날 페스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