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세 女배우, 꽃다운 나이에 자궁암으로 사망

중국 배우 쑹원페이(27)가 자궁암으로 사망했다.

4일 중국 베이징 신경보(新京報)에 따르면 광둥 출신의 배우 쑹원페이(宋汶霏)가 지난 3일 오전 사망했다. 쑹원페이는 최근까지도 드라마 촬영을 진행했다. 그는 드라마 촬영 때문에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해 암세포가 빠르게 전이된 것으로 알려졌다.

광고 모델로 데뷔한 쑹원페이는 드라마 ‘무용수’, 영화 ‘당백호점추향2’, ‘공주의 유혹’ 등에 출연했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1월 26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