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거리대잠 어뢰 홍상어, 이번에는 합격?

근본적 원인규명 파악…신뢰도 향상을 위한 제도개선

최근 명중률 문제로 논란이 된 장거리대잠 어뢰(홍상어)가 양산재개를 위해 각종문제를 보완한 시험발사를 한다. 

6일 방위사업청은 8월까지 국방과학연구소(ADD)에서 기술적인 검토 후에 보완사항을 반영해 추가 품질확인사격시험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이에 따른 결과에 따라 홍상어 2차 양산 재개 여부를 판단하고, 이미 도입된 홍상어에 대해서도 추가 보완을 할 계획이다. 

홍상어는 지난달 25일 실시한 4차 품질확인사격시험에서 불합격됨에 따라 더 이상 품질확인사격시험만으로는 홍상어 성능에 대한 충분한 신뢰도 확보가 제한되는 것으로 판단했다. 

방사청은 4일 청장 주관으로 ADD소장, 국방기술품질원장 등 관련 기관장들과 대책회의에서 체계개발 수준의 상세한 기술검토를 통해 근본적인 원인규명과 해결방안을 강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거리 20㎞, 길이 5.7m, 지름 0.38m, 무게 820㎏에 달하며 1발당 가격은 20억 원의 홍상어는 2000년부터 9년간 ADD가 10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개발한 장거리 대잠어뢰다.

홍상어가 군사용 적합 판정을 받으려면 시험평가에서 명중률이 75% 이상이 돼야 한다. 홍상어는 지난해 7월에도 시험발사 때도 목표물을 맞추지 못하고 유실된 바 있다.

순정우 기자 chif@segye.com
사진=LIG넥스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위치찾기에 편리하고 국가경쟁력 재고에 도움을 준다는 이유로 올해 1월 1일부터 도로명 주소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도로명 주소 사용을 기피하고 불편함을 느끼는 국민들이 많은데요. 도로명 주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도로명 주소를 알고 있으며 길 찾기가 쉽고 편리하다
도로명 주소를 모르며 사용하기 불편하다
잘모르겠다
  • 4월 23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