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에 최적, 최대크기 SUV ‘맥스크루즈’ 출시

싼타페에 길이 늘리고 고급 옵션 더해, 6인승 시트로 편안한 승차감

현대자동차가 싼타페를 바탕으로 한 국내 최대 크기의 SUV를 선보였다. 

현대자동차는 7일 서울 도봉구 북한산 둘레길에 위치한 레스토랑 메이 다이닝에서 대형 SUV ‘맥스크루즈’를 출시했다.  맥스크루즈는 싼타페를 바탕으로 길이를 215㎜ 늘리고 휠베이스를 100㎜ 늘려 국내 최대 크기의 SUV로 탄생했다. 맥스크루즈의 차체는 길이 4915㎜, 폭 1885㎜, 높이 1690㎜다.

‘맥스크루즈’는 ‘최대’라는 뜻을 가진 ‘맥시멈’과 유람선 여행을 의미하는 ‘크루즈’를 결합한 단어로 프리미엄 SUV를 의미한다고 현대차는 설명했다.

 

 

 

 

6인승과 7인승으로 구성한 맥스크루즈는 시트를 접어나 앞·뒤로 움직여 실내공간을 활용할 수 있다. 6인승의 경우 2열 좌석을 독립형으로 분리해 승차 편의성을 더했고 실내 3개 구역의 온도를 개별 조절할 수 있도록 ‘트리플 존 공조시스템’을 적용했다.

3열 시트는 사용하지 않을 경우 완전히 접어 트렁크 바닥으로 밀착시킬 수 있어 캠핑 등 화물 적재가 많은 상황에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싼타페의 롱바디 버전으로 개발한 맥스크루즈는 국내에서는 베라크루즈와 함께 판매되며 미국에서는 베라크루즈의 판매를 중단하고 ‘싼타페’로 판매된다. 국내에서 판매하는 숏바디의 싼타페는 미국에서 ‘싼타페 스포츠’로 판매된다.

2개 모델로 운영하는 맥스크루즈의 가격은 ▲ 익스클루시브 3500만원 ▲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3920만원이며 4륜구동 옵션은 215만원, 7인승 시트 선택시 20만원이 추가된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경기도교육감의 초중고교 '9시 등교' 정책 강행으로 갈등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9시 등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찬성-등교시간 늦춰 학생들 건강을 지키자
반대-등교시간은 민주절차 거쳐 정해야한다
잘 모르겠다
  • 관련기사 :
  • 8월 28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