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에 최적, 최대크기 SUV ‘맥스크루즈’ 출시

싼타페에 길이 늘리고 고급 옵션 더해, 6인승 시트로 편안한 승차감

현대자동차가 싼타페를 바탕으로 한 국내 최대 크기의 SUV를 선보였다. 

현대자동차는 7일 서울 도봉구 북한산 둘레길에 위치한 레스토랑 메이 다이닝에서 대형 SUV ‘맥스크루즈’를 출시했다.  맥스크루즈는 싼타페를 바탕으로 길이를 215㎜ 늘리고 휠베이스를 100㎜ 늘려 국내 최대 크기의 SUV로 탄생했다. 맥스크루즈의 차체는 길이 4915㎜, 폭 1885㎜, 높이 1690㎜다.

‘맥스크루즈’는 ‘최대’라는 뜻을 가진 ‘맥시멈’과 유람선 여행을 의미하는 ‘크루즈’를 결합한 단어로 프리미엄 SUV를 의미한다고 현대차는 설명했다.

 

 

 

 

6인승과 7인승으로 구성한 맥스크루즈는 시트를 접어나 앞·뒤로 움직여 실내공간을 활용할 수 있다. 6인승의 경우 2열 좌석을 독립형으로 분리해 승차 편의성을 더했고 실내 3개 구역의 온도를 개별 조절할 수 있도록 ‘트리플 존 공조시스템’을 적용했다.

3열 시트는 사용하지 않을 경우 완전히 접어 트렁크 바닥으로 밀착시킬 수 있어 캠핑 등 화물 적재가 많은 상황에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싼타페의 롱바디 버전으로 개발한 맥스크루즈는 국내에서는 베라크루즈와 함께 판매되며 미국에서는 베라크루즈의 판매를 중단하고 ‘싼타페’로 판매된다. 국내에서 판매하는 숏바디의 싼타페는 미국에서 ‘싼타페 스포츠’로 판매된다.

2개 모델로 운영하는 맥스크루즈의 가격은 ▲ 익스클루시브 3500만원 ▲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3920만원이며 4륜구동 옵션은 215만원, 7인승 시트 선택시 20만원이 추가된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위치찾기에 편리하고 국가경쟁력 재고에 도움을 준다는 이유로 올해 1월 1일부터 도로명 주소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도로명 주소 사용을 기피하고 불편함을 느끼는 국민들이 많은데요. 도로명 주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도로명 주소를 알고 있으며 길 찾기가 쉽고 편리하다
도로명 주소를 모르며 사용하기 불편하다
잘모르겠다
  • 4월 25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