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레스님' 중광스님, 삶의 흔적 展

“중광스님의 작품에는 망설임이 없다. 마치 그의 삶처럼 거칠고 자유롭다. 재료나 방법에 얽매임도 없었다. 묵화·유화·드로잉·판화·벽화·모래 등 다양한 재료를 이용해서 그림·개념미술·퍼포먼스 등의 경계를 태연하게 넘나들었다.”
 
불교계와 주류 미술계의 이단아이자 기인으로 살다간 '걸레스님' 중광(1935~2002)의 예술세계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자리가 39일부터 49일까지 한 달간 경기도 용인시 마북동에 위치한 한국미술관에서 펼쳐진다.
 
파계승이자 정규 미술교육을 받지 않은 화단의 이단아로, 작품세계보다 기인적 삶이 더 큰 관심을 끌었던 중광스님의 작품들을 볼 수 있는 기회다. 이번 전시에서는 서화나 현대미술은 물론 시, 책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예술혼을 불태웠던 스님의 작품들을 한 자리에 모았다.
 
생전에 중광스님의 작품은 '고유한 조형방식'이 없다는 이유로 미술계에서 평가 절하됐다. 하지만 그것은 오늘날 '통섭·융합·하이브리드'라는 시대정신과 만났다. 그는 너무 앞서갔던셈이다. 중광스님은 현재 '동양의 피카소'로 불린다.
 
뉴스팀 wtoda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내기에 못 8개 꿀꺽···두 달 만에야 병원행
  • 길이 10cm가 넘는 못 여러 개를 삼켰다가 두 달 만에야 병원에서 수술받은 중국인 남성이 화제다.지난 28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스트 등 외신들에 따르면 신장위구르 자치구 악수 시에 사는 한 20대 남성이 최근 병원에 실려 왔다.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2..
  • 송중기 "여동생, 광수랑은 안돼요"
  • 중국 팬 미팅을 연 배우 송중기가 이광수와 여동생을 이어줄 수 없다고 말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지난 28일(현지시간) 중국 시나닷컴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앞선 27일 광저우 팬 미팅에 참석한 송중기가 팬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송중기는 이날 여동..
  • 혜이니 "제 노래 들으면 연애세포 생겨"
  • 연애세포가 없는 사람도 제 노래를 들으면 막 사랑하고 싶어질 거예요.인형돌 혜이니(24본명 김혜인)가 1년여 만에 발표한 신곡 연애세포로 인기몰이에 한창이다.요즘 활발한 음악방송 활동을 보이고 있는 혜이니는 지난 27일 세계일보에서 가진 인터뷰..
  • 손연재, 월드컵 곤봉 금메달…올림픽 청신호
  • 손연재(22연세대)가 소피아 월드컵에서 곤봉 종목 금메달을 따는 기염을 토했다.손연재는 29일(현지시간) 불가리아 소피아의 아레나 아미츠에서 열린 2016국제체조연맹(FIG) 리듬체조 월드컵 마지막 날, 종목별 결선 곤봉에서 18.550점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
  • 김경태, 日 미즈노오픈 우승…시즌 3승
  • 김경태(30신한금융그룹)가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 미즈노오픈(총상금 1억엔약 10억500만원)에서 우승을 차지했다.지난해 JGTO 상금왕 출신인 김경태는 29일 일본 오카야마현 가사오카시의 JFE 세토나이카이 골프클럽(파727415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