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안철수 대항마 이준석에 무게

허준영·홍정욱·안대희 등도 거론
당 공천심사위 구성… 11일 첫 회의

안철수 전 서울대 교수의 서울 노원병 등판 소식에 새누리당이 대항마 선택을 고심하고 있다.

새누리당은 7일 서병수 사무총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공천심사위원회를 구성했다. 공천위는 오는 11일쯤 첫 회의를 갖고 공천 방식과 일정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당 안팎에선 안 전 교수와 맞붙을 후보로 노원병이 지역구였던 홍정욱 전 의원, 현 당협위원장인 허준영 전 경찰청장과 이준석 전 비대위원 등이 꼽힌다.

지난해 총선에서 민주통합당 문재인 전 대선후보에 맞서 ‘박근혜 키즈’ 손수조 미래세대위원장을 내세워 톡톡히 재미를 봤다는 점에서 이 전 위원의 출마 가능성을 높게 점치는 시각도 있다. 최근 민주당 내부 여론조사 결과 이 전 위원은 안 전 교수와 격차가 크지 않은 2위를 기록했다는 얘기도 들린다. 이 전 비대위원은 아직 결심하지 않았지만 “새누리당의 당원으로서 공천위의 결정에 따르겠다”는 입장이다.

거물급을 영입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다. 새누리당 의석수(152석)가 턱걸이 과반인 데다 재보선의 판이 커진 터라 노원병 보선이 ‘1석+알파’의 의미를 갖는다는 이유에서다. 여권의 첫 중간평가 회피 인상을 심어줄 수 있는 것도 부담이다. 이 전 위원은 안 전 교수와 급이 달라 ‘아니면 말고’식 카드로 비칠 수 있다. 당 정치쇄신특위 위원장을 맡았던 안대희 전 대법관이 대안으로 거론되는 이유다.

박세준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손발이 나무껍질처럼···'나무인간' 7살 소년
  • 사마귀양 표피이형성증(epidermodysplasia verruciformis)으로 피부가 나무껍질처럼 변한 방글라데시의 일곱 살 소년 사연에 네티즌들이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다행이라면 올해초 소개된 같은 병을 앓는 20대 남성과 비교했을 때 치료 가능성이 더 크다..
  • '억대 사기혐의' 이주노, 공판 연기 요청
  • 억대 사기 혐의로 기소된 가수 이주노의 6번째 공판이 2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렸다.이날 법정에 모습을 드러낸 이주노는 피해자와 합의할 시간이 더 필요하다며 공판 연기를 요청했다.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여 오는 10월5일로 공판을 연..
  • '도도맘', 남편 서류 위조 혐의···재판 넘겨져
  • 파워블로거 도도맘 김미나(34)씨가 결국 법정에 선다.23일 서울중앙지법은 김씨가 남편의 동의 없이 남편 명의의 소송 취하서와 위임장을 위조해 사용한 혐의(사문서 위조 및 위조 사문서 행사)등으로 지난 11일 기소됐다고 밝혔다.김씨는 남편 명의의..
  • 기성용·이청용 나란히 출전…컨디션 조절
  • 2018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 1,2차전 명단에 이름을 올린 기성용(스완지시티)과 이청용(크리스털 팰리스)이 잉글랜드 풋볼 리그컵(EFL) 경기에 출전해 컨디션을 조절했다.기성용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피터버러 유나이티드와..
  • 이대호, 트리플A 2호 홈런…타율 0.500
  • 미국프로야구에서 활약하는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트리플A 2호 홈런포로 무력시위를 했다.시애틀 산하 트리플A 구단 터코마 레이니어스에서 뛰는 이대호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터코마의 체니 스타디움에서 열린 라스베이거스 51s(뉴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