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들, 모텔에서 3일간 성폭행 가해자 男을…

성폭행 가해자인 남성을 끌고 다니며 폭력을 행사한 일당이 불구속 입건됐다. 경찰은 성폭행 가해자에 대해서도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부산 서부경찰서는 평소 알고 지내온 20대 여성이 성폭행당한 것을 알고 가해자를 모텔에 가둔 뒤 폭행한 조모(18)군 등 5명을 8일 불구속 입건했다. 이들 중에는 성폭행 피해자 A(20·여)씨도 같이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위 사진은 기사의 특정내용과 관련없음
경찰 조사 결과 조군 등은 지난달 12일 자정쯤 정모(26)씨를 부산 서구의 한 모텔로 유인해 3일가량 감금하며 폭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또 정씨를 물고문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군 등은 정씨의 휴대전화와 210만원 상당의 금품을 빼앗고, 신용카드를 부정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경찰에서 “정씨가 반성의 기미를 보이지 않아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에게 폭행당한 정씨는 지난해 8월 친구의 도움을 받아 A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양측 모두 법에 따라 엄정히 수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손발이 나무껍질처럼···'나무인간' 7살 소년
  • 사마귀양 표피이형성증(epidermodysplasia verruciformis)으로 피부가 나무껍질처럼 변한 방글라데시의 일곱 살 소년 사연에 네티즌들이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다행이라면 올해초 소개된 같은 병을 앓는 20대 남성과 비교했을 때 치료 가능성이 더 크다..
  • '억대 사기혐의' 이주노, 공판 연기 요청
  • 억대 사기 혐의로 기소된 가수 이주노의 6번째 공판이 2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렸다.이날 법정에 모습을 드러낸 이주노는 피해자와 합의할 시간이 더 필요하다며 공판 연기를 요청했다.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여 오는 10월5일로 공판을 연..
  • '도도맘', 남편 서류 위조 혐의···재판 넘겨져
  • 파워블로거 도도맘 김미나(34)씨가 결국 법정에 선다.23일 서울중앙지법은 김씨가 남편의 동의 없이 남편 명의의 소송 취하서와 위임장을 위조해 사용한 혐의(사문서 위조 및 위조 사문서 행사)등으로 지난 11일 기소됐다고 밝혔다.김씨는 남편 명의의..
  • 기성용·이청용 나란히 출전…컨디션 조절
  • 2018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 1,2차전 명단에 이름을 올린 기성용(스완지시티)과 이청용(크리스털 팰리스)이 잉글랜드 풋볼 리그컵(EFL) 경기에 출전해 컨디션을 조절했다.기성용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피터버러 유나이티드와..
  • 이대호, 트리플A 2호 홈런…타율 0.500
  • 미국프로야구에서 활약하는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트리플A 2호 홈런포로 무력시위를 했다.시애틀 산하 트리플A 구단 터코마 레이니어스에서 뛰는 이대호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터코마의 체니 스타디움에서 열린 라스베이거스 51s(뉴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