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가수 아들, 집단 성폭행 혐의 '충격'

중국에서 ‘국민가수’로 추앙받는 스타 성악가의 아들이 성폭행 혐의로 사법 당국에 넘겨졌다. 중국 CCTV 등 현지 언론은 웨이보(중국판 트위터)를 통해 리솽장(李雙江)의 아들 리톈이(李天一)가 사법기관에 정식 이송됐다고 지난 7일(현지시각) 전했다.

리텐이는 지난달 18일 베이징의 한 호텔에서 다른 남성 4명과 함께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지난 2011년에도 무면허 운전 중 교통사고를 낸 뒤 피해자를 폭행하는 등 물의를 빚기도 했다.

리톈이의 아버지 리솽장은 중국 인민해방군 예술학원 소속 군인 가수로 지난 1970년대부터 줄곧 높은 인기를 누려왔다. 이에 중국인들은 리톈이의 성폭행 연루로 큰 충격을 받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리솽장이 아들의 감형을 위해 나이를 속였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어 논란이 일고 있다. 중국 법률에 따르면 협박 및 폭력으로 부녀자를 강간한 사람은 3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에 처한다. 그러나 만 18세가 되지 않았다면 감형 대상이 된다. 리톈이는 현재 17살로 알려졌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사진=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국과수는 "독극물 분석, 질식사, 외력에 의한 사망 여부 등을 분석했으나 유병언의 시신이 부패가 심해 사망 원인 판명 불가"라고 부검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부검 결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부검 결과를 신뢰하며 믿는다
부검 결과가 의심스럽고 믿을 수 없다
잘모르겠다
  • 7월 28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