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만원 때문에…' 60대女 폭행 당해 의식불명

이른 오전 홀로 길 가는 여성만 노려 폭행하고 금품을 훔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남부경찰서는 길 가는 여성을 흉기로 때린 뒤 현금 등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특수강도 등)로 A(22)씨와 B(22)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A씨 등은 8일 오전 5시10분쯤 인천 남구 주안동 제흥시장 인근에서 혼자 길 가던 C(66·여)씨의 얼굴을 흉기로 때리고 현금 2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것으로 드러났다. 당시 폭행으로 C씨는 의식불명에 빠져 병원으로 옮겨진 뒤 치료받고 있다.

두 사람은 20분 뒤 같은 장소에서 D(55·여)씨를 폭행하고 핸드백을 훔쳐 달아난 혐의도 받고 있다. 이들은 친구 사이로 함께 범행을 모의한 것으로 조사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주안역지구대 소속 백용균 경사와 박종찬 경사는 일대를 순찰하던 중 이들을 발견, 추격 끝에 검거했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허그 자주하면 병원 갈 일 줄어든다
  • 하루에 한 번 허그(안아주기)를 하면 병원에 갈 일이 줄어들까? 답은 예스이다. 미국 카네기 멜론 대학 연구팀은 허그가 신체와 정신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 그 결과 허그가 인간 사이의 친밀감과 유대감을 증진시킬 뿐 아니라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 박보검 "'응답 저주'란 없다···축복만 있을 뿐"
  • 박보검에게 응팔 출연은 분명 큰 행운이다. 골수 팬층을 거느린 응답하라 시리즈에 출연한다는 사실만으로 이름과 얼굴을 확실히 알릴 기회이기 때문이다. 박보검은 오디션 당시 기억을 전하며 응팔 합류 당시 감정을 털어놨다.응팔 대본이 아닌..
  • 스러져간, 아니 오롯이 빛난 두 청춘 이야기
  • 화면이 정지하고 모든 이야기가 마무리되자 심장이 털썩 내려앉는 기분이었다. 그건 마치 좋은 책을 다읽고 나서 떨리는 손으로 마지막장을 덮는 느낌이기도 했다. 처음으로 저예산 영화에 참여했다는 이준익 감독은 그가 뼛속까지 영화쟁이임을 다시..
  • 스켈레톤 윤성빈, 사상 최초 세계 정상
  • 스켈레톤 국가대표 윤성빈(23한국체대)이 세계 정상에 섰다. 윤성빈은 5일(한국시간) 스위스 생모리츠에서 열린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2015-2016시즌 월드컵 7차 대회에서 12차 시기 합계 2분18초26을 기록해 금메달을 따냈다. 한국 스켈레톤이..
  • 31번째 생일 호날두, 순자산 3천억 원 넘어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가 축구를 통해 엄청난 재산을 모은 것으로 확인됐다. 인터넷사이트 고뱅킹레이츠는 5일(한국시간) 31번째 생일을 맞은 호날두의 순자산이 약 2억8천만 달러(3천355억원)에 이른다고 보도했다.호날두의 재산에 대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