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 폰 암호를 풀려면 냉동실에 얼려라"

영국 BBC 등은 독일 보안 전문 연구원들이 안드로이드 폰의 암호를 푸는 방법을 알아냈다고 8일(현지시각) 일제히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안드로이드 폰은 냉동실에 얼릴 때 보안이 취약해져 콘텐츠를 알아낼 수 있다.

연구원들은 암호를 건 시스템을 우회하려고 안드로이드 폰을 냉동고에 1시간가량 얼렸다. 이들은 휴대전화 자체 온도를 영하 10도까지 내린 뒤 배터리를 연결했다 끊었다 하는 방법을 동원해 통화내용, 사진 등의 정보를 얻는 데 성공했다.

평소 수사기관은 구글의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등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의 암호를 푸는 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연구는 휴대전화에 내장된 칩 온도가 떨어짐에 따라 데이터가 메모리에서 사라지는 속도가 줄면서 암호화 키를 얻어낼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원들은 자체적으로 제작한 ‘프로스트(Frost)’ 소프트웨어를 이용했다. 이들은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데이터를 복사한 뒤 다른 컴퓨터로 이동시켜 내용을 분석했다. 연구원들은 이전에도 컴퓨터 해킹을 위해 같은 실험을 진행한 적 있으며, 이번 실험도 같은 원리를 이용했다고 밝혔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경기도교육감의 초중고교 '9시 등교' 정책 강행으로 갈등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9시 등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찬성-등교시간 늦춰 학생들 건강을 지키자
반대-등교시간은 민주절차 거쳐 정해야한다
잘 모르겠다
  • 관련기사 :
  • 8월 30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