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시퀘스터 협상 시한 7월말로 설정"<연합>

6일 만찬 참석한 공화당 상원의원들 말 인용해 보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미 연방정부 예산의 자동삭감인 이른바 '시퀘스터'(sequester) 타결의 최종 시한을 7월 말로 설정하고 있다고 미 의회 전문지 '더 힐'이 7일 보도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6일 밤 공화당 상원의원 12명을 백악관 인근 제퍼슨 호텔로 초청, 만찬을 하는 자리에서 앞으로 4∼5개월 내에 시퀘스터 협상을 끝내야 한다는 뜻을 밝혔다고 더 힐이 복수의 소식통들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오바마 대통령과 이날 만찬을 같이했던 한 의원은 "이 일정표는 두 가지 이점이 있다"면서 "우선 8월까지 적자문제를 타결하면 오바마 대통령으로선 자연스럽게 연방정부 부채한도 논란도 피할 수 있게 된다"고 설명했다.

또 오바마 대통령으로선 9월 이후가 되면 어차피 민주 공화 양당이 2014년 중간선거 준비체제로 전환할 게 뻔해 대타협을 이루기가 더욱 어려워질 것이라는 판단을 했을 것이라고 이 의원은 전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부채한도 문제에 관한 한 절대 양보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런 점을 감안, 시퀘스터 최종 협상 시한을 아무리 늦어도 향후 5개월 이내 타결짓는 게 좋겠다는 판단을 했을 것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역시 만찬장에 같이 있었던 또 다른 상원의원은 "오바마 대통령이 8월 이전에 대타협을 이루는데 큰 관심을 표시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그간 전문가들은 국가부채 법정한도 적용 보류 시한이 끝나는 오는 5월 18일까지는 시퀘스터 상태가 유지될 것으로 전망해 왔다.

앞서 미 의회예산국(CBO)은 지난달 5일, 지난해 예산적자 폭이 1조 1천억 달러의 마이너스를 보였으나 올해 회계연도부터 부유층에 대한 소득세 증가, 자동지출 삭감 등 이른바 '시퀘스터'가 발동할 경우 8천450억 달러까지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만약 이게 현실화된다면 오바마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으로 1조 달러대를 밑도는 것이다. 미 재정적자는 오바마 취임 이후 4년 연속 1조 달러를 웃돌았다.

한편, 미국은 오는 27일로 논란 중인 임시 예산안 마련 시한이 종료되며, 5월 18일에는 미뤄놓은 국가부채 한도 일시 증액 조치가 종료되기 때문에 당분간 백악관과 민주당, 공화당 간 협상이 이어질 예정이다.

특히 시퀘스터 문제가 해결되지 않은 채 다른 협상까지 진행되면 정부폐쇄 문제를 비롯, 국가 디폴트(채무 불이행), 국가신용등급 하향조정 등 최악의 시나리오가 현실화할 수도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미스코리아 출신···지금은 몸을 팝니다'
  • 20년 전 미스코리아 지방대회에서 당선되고 좋은 남편과 결혼해 행복한 결혼생활을 하던 중 갑작스런 사고로 남편을 먼저 하늘나라로 떠나 보낸 뒤 생계 유지를 위해 룸살롱 일을 시작, 몸을 파는 속칭 2차(성매매)를 나가야만 했던 한 여성의기구한 사..
  • 휘트니 휴스턴 딸, 욕조서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
  • 故 휘트니 휴스턴의 딸인 바비 크리스티나 휴스턴 브라운(21)이 욕조에서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됐다.이는 브라운의 모친인 팝음악계의 디바 휘트니 휴스턴이 3년 전 욕조에서 숨졌을 때와 유사한 상황이어서 대중은 충격으로 받아들이고 있다.브라운..
  • 삼시세끼 시청률 1등 공신 산체 '귀여움 홀릭'
  • 장모치와와 산체장모치와와 산체가 앙증맞은 전신 모습을 공개하며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1월 31일 tvN 삼시세끼 공식 페이스북에는 삼시세끼 어촌편 2회 시청률 가구 평균 10.8%, 최고 14.2%로 동시간대 1위 달성! 꽃시리즈 통틀어 최고 시청률 기록!이라..
  • '차두리 고마워' 마지막 은퇴 경기에 온 국민 한 마음
  • ""
    차두리 고마워
    '차두리 고마워' 마지막 은퇴 경기에 온 국민 한 마음

    '차두리 고마워' 국가대표 축구선수 차두리의 은퇴 소식에 누리꾼들이 한 마음, 한 목소리를 냈다.

    지난 1월 31일 오후 부터 2월 1일 현재까지 포털사이트에는 차두리에 대한 고마움을 담은 '차두리 고마워'가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이는 2015년 호주 아시안컵 결승전을 끝으로 차두리가 대표팀에서 은퇴를 선언했기 때문이다.

    특히 차두리의 마지막 은퇴 경기인 호주와 결승전에서 아쉽게 패하며 누리꾼들은 '차두리 고마워'를 검색어에 올리며 그 마음을 대신했다.

    차두리는 이번 아시아안컵에서 혼신의 힘을 다하며, 후배들을 도왔고 그 결과 준결승이라는 아쉬우면서도 값진 결과를 만들었다.

    차두리는 결승전에서 오버래핑으로 공격에 가담하며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었고 잦은 크로스를 선보이며 호주 수비진들을 시종일관 괴롭혔다. 또한 폭발적인 드리블을 선보이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한편 차두리는 이번 아시안컵을 끝으로 2001년부터 14년 동안 달고 있었던 태극 마크를 반납했다.

    인터넷팀 김은혜 기자 keh@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