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울어" 5개월 아들 폭행치사 30대 징역 3년<연합>

수원지법 형사12부(부장판사 김정운)는 울며 보챈다는 이유로 생후 5개월 된 아들을 때려 숨지게 한 혐의(폭행치사)로 기소된 이모(33)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다고 8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아버지의 책무를 저버린 반인륜적 범행으로 소중한 어린 생명이 목숨을 잃는 끔찍한 결과가 발생했다"며 "죄질이 매우 불량하고 평소에도 같은 이유로 피해자를 때린 것으로 보여 엄한 처벌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다만, 피고인 역시 이 사건으로 인해 평생 죄책감을 안고 살아갈 것으로 보이는 점, 피해자 어머니인 피고인의 배우자가 선처를 바라는 점, 피해자를 병원으로 이송하는 등 살리기 위해 노력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선고이유를 설명했다.

이씨는 지난해 8월 경기도 오산시 자신의 집에서 생후 5개월 된 아들이 울며 보채자 손바닥으로 피해자를 수차례 폭행해 다음날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네티즌 사이 신개념 한자 '두앙' 열풍, 뭐지?
  • 최근 중국에서 두앙이라는 한자가 열풍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졌다. 뜻 모를 두앙. 도대체 이 한자는 어디서 나온 걸까?지난 2일(현지시각) 영국 BBC에 따르면 중국 네티즌 사이에서 두앙이 급속히 퍼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서..
  • 빅뱅-2NE1, 2015유튜브 뮤직 어워드 수상
  • 그룹 빅뱅과 2NE1이 2015 유튜브 뮤직 어워드를 수상했다.2015 유튜브 뮤직 어워드를 앞두고 유튜브는 2일 공식트위터를 통해 유튜브 뮤직 어워드가 왔다. 그 음악들을 경험할 준비를 해라라는 문구와 함께 수상자 50인의 리스트와 이들의 뮤직비디오 편..
  • 예원, 이태임 욕설논란에 "다투진 않았다"
  • 예원예원, 이태임 욕설 논란에 입장 말하기 조심스러워, 다투진 않았다 밝혀이태임 욕설 논란과 관련해 쥬얼리 출신의 예원이 조심스런 입장을 전했다.예원의 소속사인 스타제국 측 관계자는 3일 저희 입장은 말을 전하기가 조심스러운 게 사실이다. (..
  • 설기현, 성균관대 감독 맡는다
  • 한일월드컵 4강 신화 주역으로 인천 유나이티드의 공격수로 뛰어온 스나이퍼 설기현(38)이 은퇴한다.3일 인천 유나이티드에 따르면 설기현은 현역 생활을 마감하고 올해부터 성균관대 축구부의 지휘봉을 잡는다.단, 설기현은 현재 2급 지도자 자격증밖..
  • 1인자 vs 슈퍼 루키… 드디어 ‘맞짱’
  •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인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18한국명 고보경)와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슈퍼 루키로 불리는 김효주(20롯데)가 드디어 맞짱을 뜬다.차세대 여자골프 선두주자로 꼽히는 이 둘은 5일부터 나흘간 싱가포르의 센토사 골프클럽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