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화학물질 전담부서 신설…사고 방지책 마련

"잇단 사고 원인·책임 소재 떠나 송구"

경북 구미시가 잇단 화학물질 사고와 관련, 전담부서를 신설하는 등 사고 방지와 신속한 대응을 위한 종합 대책을 마련한다.

남유진 구미시장은 8일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안전사고가 연이어 발생한 것에 대해 원인과 책임 소재를 떠나 시장으로서 송구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시는 환경안전과를 신설해 유독물 취급업소를 관리하고 유독 화학물질을 측정할 수 있는 특수차와 장비를 보강할 방침이다.

또 취약 사업장 등급제로 문제 업체를 중점 관리해 사고를 미리 방지키로 했다.

오는 19일에는 구미국가산업단지의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삼성방재연구소, 경북소방본부, 상공회의소, 한국산업단지 대경권본부와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

이와 함께 환경부 구미환경사무소 설치, 정부합동사무소 신설, 공단 인근 주민과 근로자 건강관리를 위한 환경보건센터 지정 등을 정부에 건의할 예정이다.

남 시장은 "'사고 도시'라는 오명을 벗고 '행복 도시'를 만드는 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구미시는 8일 구미시민방위교육장에서 위해물질 취급 대표자와 관리자 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재난 안전사고 예방 실천 결의대회'를 열었다.

구미시의회도 의원 간담회를 열고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재발 방지와 안전관리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건의문을 채택해 청와대와 국회, 중앙부처에 전달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하이킹 중 조난 사망한 60대女의 마지막 일기
  • 혼자 하이킹을 떠났다 조난당해 사망한 60대 여성의 일기가 뒤늦게 발견돼 미국인들의 심금을 울리고 있다. 미국 테네시주에 살던 제럴딘 라르게이(66)는 지난 2013년 7월 2박 3일 일정으로 애팔래치아 산맥의 트레일 코스로 하이킹을 떠났다. 그는 함께하..
  • IOI, 마지막 무대는 MAMA?···"사실무근"
  •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오아이(I.O.I) 측이 마지막활동 계획에 대한 추측성 기사를 일축했다.아이오아이 소속사 YMC 엔터테인먼트는 아이오아이의 완전체 활동이 MAMA(Mnet Asian Music Award)으로 끝난다는 얘기가 있는데이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27일 밝혔다.소..
  • 김완선 "곧 50살, 결혼·출산 어려울 듯"
  • 가수 김완선이 결혼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김완선은 26일방송된 TBS FM 배기성의 힘내라 2시에서 열다섯 살에 연습생 생활을 시작하면서 스물다섯 살에 결혼을 해야겠다고 혼자 계획을 세웠었다고 결혼을 언급했다.이어 김완선은 하지만 막상 스..
  • '기회만 다오' 김현수, 2경기 연속 멀티히트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미국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2경기 연속 선발 출전해 연속 경기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 행진을 벌였다. 김현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방문..
  • 맨유, 모리뉴 감독과 3년 계약···연봉 208억원
  •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조제 모리뉴 감독이 사흘 동안 펼쳤던 협상을 마치고 계약에 합의했다고 공영방송 BBC 등 영국 언론들이 27일(한국시간) 일제히 보도했다. BBC는 모리뉴 감독의 에이전트인 호르헤 멘데스와 맨유의 고위 관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