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희 받은 4700만원은 조폭돈

검찰, 사전구속영장 청구

프로농구 경기 승부조작 혐의를 받고 있는 원주 동부 강동희(47) 감독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됐다. 프로 스포츠를 통틀어 현역 감독에 대해 승부조작 혐의로 영장이 청구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의정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유혁)는 8일 오후 강 감독에 대해 국민체육진흥법위반 혐의로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영장실질심사는 11일 오후 4시30분 의정부지법 8호법정에서 이광영 영장전담 부장판사의 심리로 진행된다.

강 감독은 최모(37)씨와 전직 프로야구 선수 출신 조모(39)씨 등 이 사건과 관련해 구속된 브로커 두 명으로부터 4700만원을 받고 2011년 2∼3월 모두 4차례 승부를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의 한 관계자는 “혐의를 소명할 충분한 증거를 확보했다고 판단해 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날 새벽까지 강 감독을 상대로 진행된 조사에 대해 “주요 혐의만 확인했다”며 “현재까지 선수나 심판이 연루된 정황은 없다”고 덧붙였다.

검찰은 7일 오후 2시 강 감독을 불러 12시간가량 조사해 혐의를 확인한 뒤 이날 오전 1시50분쯤 귀가시켰다. 강 감독은 검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특히 강 감독에게 건너간 돈이 조직폭력배와 관련된 A(33)씨로부터 나온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A씨는 2011년 조직폭력배가 개입한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 당시 수사선상에 올라 도주했다가 제주도에서 붙잡혀 구속됐다. 이후 징역 3년6월을 선고받고 현재 복역 중이다. A씨는 당시 2009년 8월 2일부터 2011년 7월 25일까지 인터넷에 사설 스포츠토토도박 사이트를 개설해 국내 프로축구 경기결과로 도박 영업을 하고 264억4000여만원 상당의 사이버머니를 현금으로 환전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의정부=김영석 기자 loveko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생후 2일 아기 '강제보행' 시킨 치유자들
  • 인도의 한 마을에서 생후 2일밖에 되지 않은 아기를 강제로 걷게 한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아기의 고열증세를 낫게 한다는 것이 이유다.인도 NDTV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최근 아삼 주의 한 마을에서 아기의 목을 잡아 강제로 걷게 한 여성 2..
  • 히트곡 제조기 미카, 내한 인증 '미남이시네요'
  • 레바논 출신 싱어송라이터미카(MIKA)가 내한을 기념해 찍은인증샷을 SNS에 남겼다.미카는 22일 인스타그램에패션지 화보촬영 중 찍은 사진을 게재함과 동시에 오늘 7시 MBC FM 배철수의 음악캠프에서 만나요라며 출연 프로그램까지 홍보했다.미카는 오는..
  • 이본, 김현성과 방송중에 실제 키스 '깜짝'
  • `엄마가 보고있다` 이본엄마가 보고있다 이본, 김현성과 방송도중 실제 키스 퍼포먼스 깜짝엄마가 보고있다 이본의 과거 키스 퍼포먼스가 새삼 주목을 끌고 있다.과거 방송된 SBS플러스 컴백쇼 톱10에서 이본은 가수 김현성과 키스 퍼포먼스를 선..
  • 류현진, 어깨 관절와순 파열 복구수술 "성공적"
  • 미국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 왼손 투수 류현진(28)이 22일(현지시간 21일) 왼쪽 어깨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수술 직전 자칫하면 선수생명에 치명적인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다행히 왼쪽 어깨관절와순(어깨와 팔을 연결하는 링 모양..
  • '복귀 눈앞' 한화 윤규진 "시즌 끝까지"
  • 한화 이글스 마무리 윤규진. 저에게 화가나고, 투수들에게 미안하고오른 어깨 재활을 끝내고 실전 테스트를 치르는 한화 이글스 마무리 윤규진(31)이 드러낸 속내다. 윤규진은 22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2군 실전 등판 결과가 좋았고, 등판 뒤 통증도 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