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희 받은 4700만원은 조폭돈

검찰, 사전구속영장 청구

프로농구 경기 승부조작 혐의를 받고 있는 원주 동부 강동희(47) 감독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됐다. 프로 스포츠를 통틀어 현역 감독에 대해 승부조작 혐의로 영장이 청구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의정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유혁)는 8일 오후 강 감독에 대해 국민체육진흥법위반 혐의로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영장실질심사는 11일 오후 4시30분 의정부지법 8호법정에서 이광영 영장전담 부장판사의 심리로 진행된다.

강 감독은 최모(37)씨와 전직 프로야구 선수 출신 조모(39)씨 등 이 사건과 관련해 구속된 브로커 두 명으로부터 4700만원을 받고 2011년 2∼3월 모두 4차례 승부를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의 한 관계자는 “혐의를 소명할 충분한 증거를 확보했다고 판단해 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날 새벽까지 강 감독을 상대로 진행된 조사에 대해 “주요 혐의만 확인했다”며 “현재까지 선수나 심판이 연루된 정황은 없다”고 덧붙였다.

검찰은 7일 오후 2시 강 감독을 불러 12시간가량 조사해 혐의를 확인한 뒤 이날 오전 1시50분쯤 귀가시켰다. 강 감독은 검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특히 강 감독에게 건너간 돈이 조직폭력배와 관련된 A(33)씨로부터 나온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A씨는 2011년 조직폭력배가 개입한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 당시 수사선상에 올라 도주했다가 제주도에서 붙잡혀 구속됐다. 이후 징역 3년6월을 선고받고 현재 복역 중이다. A씨는 당시 2009년 8월 2일부터 2011년 7월 25일까지 인터넷에 사설 스포츠토토도박 사이트를 개설해 국내 프로축구 경기결과로 도박 영업을 하고 264억4000여만원 상당의 사이버머니를 현금으로 환전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의정부=김영석 기자 loveko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앞 막은 차 수차례 들이박고 응원받은 김여사
  • 중국의 한 여성이 자기 차로 앞 승용차를 고의로 들이박았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돈 문제에 얽힌 상대 차주가 자신을 막자 격분해 벌어진 일이다. 놀랍게도 주변 사람들은 여성을 응원했다.지난 25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스트 등 외신들에 따르면 최근..
  • 김세아, '회계법인 임원과 불륜' 상간녀 피소
  • 배우 김세아(42)가 상간녀 위자료 청구 소송을 당했다는 보도에 휘말렸다.26일 TV리포트에 따르면 김세아는 국내굴지의 회계법인 A 부회장과 부적절한 관계를 유지,혼인파탄의 원인을 제공했다는 이유로 A 부회장의 아내 B씨로부터피소됐다.보도에 따르..
  • '여사친 동영상' 이찬오, '냉부해' 하차
  • 아내가 아닌 여성과의 스킨십이 담긴 동영상 유포로 곤욕을 치른 이찬오 셰프가 결국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하차한다.JTBC는 이찬오 셰프가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하차하기로 했다고 26일 공식 발표했다.제작진은 이찬오 셰프와 관련된 논란이 있었..
  • '타율 0.438' 김현수, 27일도 선발
  • 볼티모어 오리올스 벤치에서는 외야수 김현수(28)에게 좀처럼 기회를 주지 않고 조이 리카드(25)에게는 확고한 믿음을 보여준다.시범경기에서 주전 좌익수 자리를 따낸 리카드는 시즌 초반 좋은 활약을 보였으나 최근 성적은 신통찮다.시즌 성적은 타율..
  • 3·5번 힘내야 김태균도 살아난다
  • 경기는 패했지만, 한화 이글스에는 반가운 조짐이 있었다. 바로 지난 25일 고척 넥센전에서 침묵을 깬 김태균(34)이다.김태균은 2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벌어진 넥센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4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29일만에 홈런을 때려내는 등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