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희 받은 4700만원은 조폭돈

검찰, 사전구속영장 청구

프로농구 경기 승부조작 혐의를 받고 있는 원주 동부 강동희(47) 감독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됐다. 프로 스포츠를 통틀어 현역 감독에 대해 승부조작 혐의로 영장이 청구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의정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유혁)는 8일 오후 강 감독에 대해 국민체육진흥법위반 혐의로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영장실질심사는 11일 오후 4시30분 의정부지법 8호법정에서 이광영 영장전담 부장판사의 심리로 진행된다.

강 감독은 최모(37)씨와 전직 프로야구 선수 출신 조모(39)씨 등 이 사건과 관련해 구속된 브로커 두 명으로부터 4700만원을 받고 2011년 2∼3월 모두 4차례 승부를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의 한 관계자는 “혐의를 소명할 충분한 증거를 확보했다고 판단해 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날 새벽까지 강 감독을 상대로 진행된 조사에 대해 “주요 혐의만 확인했다”며 “현재까지 선수나 심판이 연루된 정황은 없다”고 덧붙였다.

검찰은 7일 오후 2시 강 감독을 불러 12시간가량 조사해 혐의를 확인한 뒤 이날 오전 1시50분쯤 귀가시켰다. 강 감독은 검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특히 강 감독에게 건너간 돈이 조직폭력배와 관련된 A(33)씨로부터 나온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A씨는 2011년 조직폭력배가 개입한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 당시 수사선상에 올라 도주했다가 제주도에서 붙잡혀 구속됐다. 이후 징역 3년6월을 선고받고 현재 복역 중이다. A씨는 당시 2009년 8월 2일부터 2011년 7월 25일까지 인터넷에 사설 스포츠토토도박 사이트를 개설해 국내 프로축구 경기결과로 도박 영업을 하고 264억4000여만원 상당의 사이버머니를 현금으로 환전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의정부=김영석 기자 loveko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1.5m 초대형 크리스마스 공, 기네스북 도전?
  • 모스크바 크리스마스 공, 11.5m 초대형 크리스마스 장식 '기네스북에도 오르나?'모스크바 크리스마스 공이 등장해 화제가 되고 있다.최근 러시아 모스크바 마네쉬 광장에 높이 11.5m의 초대형 크리스마스 장식이 등장했다.모스크바 크리스마스 공은 12일..
  • 강정호 메이저리그 포스팅 20일 결판
  • 한국프로야구 야수로는 최초로 미국프로야구 진출을 노리는 강정호(27·넥센)에 대한 메이저리그 구단들의 포스팅(비공개경쟁입찰) 마감 시한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메이저리그 구단들의 강정호 포스팅 마감시한은 미국 동부시간으로 19일 오후 5시, 한국시간으로는 20일 오전 7시다. 앞서 포스팅을 통해 메이저리그 진출을 추진했던 김광현과 양현종의 경우 마감 시한 이후 몇 시간 뒤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최고 응찰액이 통보된 사례를 감안하면 20일 오전 중이나 이른 오후 정도에 결과가 KBO에 전달될 것으로 보인다.

    KBO가 곧바로 넥센 측에 최고 응찰액을 전달하고, 넥센이 이를 즉각 수용한다면 강정호의 이적 몸값은 이르면 20일 드러날 가능성이 크다. 물론 강정호에 대한 메이저리그 구단의 최고 응찰액이 만족스럽지 못한 수준이라면 넥센은 김광현과 양현종의 경우처럼 부여된 4일간의 기간에 수용 여부를 놓고 숙고에 들어가게 된다.

    현재로서는 결과에 대해 낙관도 비관도 쉽지 않다. 국내 언론이나 미국 현지 언론에서는 강정호의 포스팅 금액이 500만달러(약 55억원)에서 1000만달러(약 110억원)에 이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뉴욕 메츠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에 이어 최근에는 미네소타 트윈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가 강정호에게 관심을 보이는 구단으로 언급되고 있다.

    메이저리그 구단들이 강정호를 원래 포지션인 유격수가 아닌 2루수나 3루수 등으로 돌릴 복안으로 입찰에 참여한다면 포스팅 금액은 기대보다 한참 낮아질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렵다.

    강정호에 대한 최고 응찰액을 넥센이 수용하면 입찰에 승리한 메이저리그 구단은 강정호와 30일간의 독점 교섭권을 갖는다. 양측이 연봉 계약에 합의하면 이에 대한 보상으로 포스팅 금액은 넥센의 수중으로 들어간다. 반대로 넥센이 최고 응찰액을 거부하면 강정호의 메이저리그 진출은 무산된다. 이 경우 강정호는 일본프로야구 진출을 모색하거나 아니면 넥센에 잔류하게 된다. 

    유해길 선임기자 hkyoo@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