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일 경기도 안산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단원고 교사 남모씨의 발인식에서 유족들이 오열하고 있다. 안산=연합뉴스마지막 등굣길은 너무 짧았다.20일 오전 9시쯤 경기 안산 단원고 2학년3반 교실로 전모(17)양의 영정이 들어왔다. 친구의 마지막을 배웅하기 위해 기다리던 급우들은 전양의 이름을 부르며
�̺�Ʈ
자동차
라이프
세계TV

문화행사

글로벌미디어

  • [재테크 특집] 삼성화재
  • 가전제품 수리비용부터 행정소송 비용까지.삼성화재는 생활 밀착형 비용손해 전문상품인 만사OK 보험을 판매 중이라고 밝혔다. 이 보험은 가전제품 수…
  • 中 닝샤후이족자치구 인촨을 가다
  • 별에서 온 그대 봤어요. 너무너무 재밌어요. 도민준의 나라, 도민준의 나라 사람들 다 좋아해요.중국인 현지 가이드의 칭찬에 괜히 으쓱해진다. 중…
  • '어머니의 실크로드' 열린다
  • 인천 남동문화예술회관(관장 박은희)은 5월 1일부터 31일까지 최병관 사진전 어머니의 실크로드를 준비했다.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과 함께…
  • "숲에서 비보이와 함께 춤을…"
  • 비보이 김종완. 2007 SBS 스타킹에 출연하였다.상상만 해도 흥겨운 공연이 상상도 못했던 장소에서 열린다. 예술의전당, 유니버설아트센터보다…
밀리터리S
더보기
  • 4월 21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