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5일 청와대를 폭파하겠다고 청와대 민원실로 다섯차례에 걸쳐 국제전화를 걸아왔던 범인이 정의화 국회의장 전 보좌관의 아들인 것으로 학인됐다.26일 경찰은 트위터 글과 국제전화 발신지 추적 등으로 통해 지난 17일 트위터를 통해 '청와대와 김기춘 실장 집 폭파' 및25일 청와대 민원실 ARS에 2분
자동차
라이프
세계TV

문화행사

글로벌미디어

스포츠월드
더보기
종교신문
더보기
  • “남북통일, 발상의 전환 통해 실현”
  • 남북통일의과제를먼저 국가간 연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단계적연속적 통합의 과정을 밟아가는 발상의 전환을 통해 통일의 꿈을 실현할 수 있다는 주…
  • 1월 26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