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방경찰청은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린 여성에게 실탄을 쏜 경찰관에게 징계가 아닌 경고 처분을 내리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경고는 국가공무원법상 징계는 아니지만 인사고과에서 일부 감점이 있다. 경고를 3회 이상 받으면 징계 대상이 된다.
자동차
라이프
세계TV

문화행사

글로벌미디어

  • '미운 오리새끼' 변액보험 살리기
  • 많은 전문가가 예상했던 대로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는 지난 8월 기준금리를 인하했다. 이미 예금금리의 세후수익률은 1%대 수준에 인접하여 이…
  • ‘계곡 트레킹 1번지’ 울진 왕피천
  • 경상북도 동북단에 자리한 울진은 우리 땅의 대표적인 험지 중 하나다. 도로 사정이 많이 좋아졌다고는 하지만, 지금도 서울에서 출발하면 쉬지 않고…
스포츠월드
더보기
종교신문
더보기
  • '조계종, 차별없는 사회 만들자'
  • 조계종 자성과쇄신결사추진본부(본부장 도법스님)와 빈곤사회연대(대표 박경석)의 주관으로 지난 17일 서울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빈곤문제 해소를…
  • 9월 19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