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구성원들이 가정에서 가장 듣고 싶은 말은 잘했어, 수고했어와 같은 감사칭찬의 말인 것으로 나타났다.8일 국립국어원의 2015년 국어정책통계연감에 따르면 배우자, 부모 혹은 자녀(설문대상 600명)에게 가장 듣고 싶은 말은 수고 혹은 노력에 대한 감사와 칭찬이었다.부부는 배우자에게 듣고 싶은 말
#1. 주부 김모(39)씨는 최근 한우를 사려고 집 근처 마트를 들렀다가 깜짝 놀랐다. 쇠고기의 여러 부위 중에서 저렴한 편인 불고기용을 구입했는데, 600g 기준 1근에 2만원이 넘었기 때문. 김씨는 지난해엔 1근에 1만6000~1만7000원 수준이었는데 3000원 이상 올
자동차
  • 독일, 전기차 지원 강화 움직임
  • 탄소 배출 문제 등으로 전기차에 대한 세계 자동차 업계의 관심이 커지고 있지만 보급은 여전히 더디다. 저유가로 인해 전기차 구매 동기가 떨어지는…
라이프
세계TV

문화행사

글로벌미디어

  • '속 불편한 한국인'…5명중 1명 속앓이
  • 한국인 5명중 1명은 소화계통 질환으로 병원을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7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식도, 위 및 십이지장의 질환…
스포츠월드
더보기
종교신문
더보기
  • 한국사, 서구화 측량 도구화 안돼
  • 우리나라 역사 교육 현실이 민족성을 잃고 재식민지화 도구로 쓰이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삼균학회 박성수 회장은 대한독립선언선포 97주년을 기리…
  • 2월 8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