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가 3년 뒤에는 65세 이상 고령인구가 총인구의 14%를 넘는 고령 사회로 진입한다고 한다. 이때가 되면 고령인구는 712만명으로, 유소년(014세) 인구 684만…... [2014/11/23]
중국 인민은행이 그제 기준으로 금융기관의 위안화 대출예금 기준금리를 전격 인하했다. 1년 만기 대출 기준금리는 0.4%포인트 낮춘 연 5.6%, 1년 만기 예금 기준금리는…... [2014/11/23]
국회 외교통일위원회는 여야가 각각 발의한 북한인권법안을 오늘 상정하기로 했다. 새누리당에서는 김영우 의원, 새정치민주연합에서는 심재권 의원이 대표 발의했다. 북한인권법안이…... [2014/11/23]
음악의 힘은 크다. 순기능을 보자. 기쁨과 위로, 평안을 준다. 상처받은 자를 치유하고 병든 자를 고치며, 원수도 화목하게 하고 짐승도 온순케 하는 등 셀 수 없이 많다. 종교적으로도 깊은 영성(靈性)을 안긴다. 신을 찬양하고, 굽은 길을 곧게 하며, 무너지거나 패망한 것들을 회복시키는…
북한 주요 도시를 철도로 오고 갈 날이 언제쯤 올 수 있을까? 북한 주민도 쉽지 않은 터에 외부 사람이 북한에서 자유로이 철도 여행을 한다는 것은 요원해 보인다. 그나마 지난가을부터 중국 내 한 여행사가 평양을 출발해 원산 함흥 신포 김책 청진 등 동해안을 순방하는 철도여행 상품을 내놓…
몇 년 전 일로 기억한다. 당시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라는 책의 광고가 꽤 오랫동안 신문지면을 장식했다. 저자가 어느 나라 사람인가는 유념해보지는 않았지만 평상시 칭찬에 인색하다는 평을 듣는 우리로서는 되돌아볼 만하다고 여겼다.그러나 칭찬의 정체를 알았다면 이런 폭언은 하지 않았을
얼마 전 일본 교토(京都)를 다녀왔다. 일본의 유서 깊은 사찰인 다이도쿠지(大德寺) 서봉암에서 벌어진 한일 간 차(茶)문화 교류 행사를 위해 들렀는데 간사이공항의 대형 스크린은 고쇼(御所) 마쓰리(해마다 10월1427일)의 열광적인 장면을 내보내면서 살아있는 일본문화를 효과적으로 여행객…
시간여행은 하기 싫어도 누구나 해야 한다. 아파트 거실에 앉아서 TV를 보고 있는 순간에도 시간여행을 하고 있는 것이다. 아파트 거실이 비행기 1등석보다 못할 것이 뭐가 있는가.넓지, 소파도 편하지, TV 화면도 크지, 전용 냉장고와 화장실도 있지, 흔들리지도 않지. 이 정도면 특등석이…
인도 아유르베다 의학에 의하면 질병의 원인은 아마(ama)이다. 아마는 체내 독소를 지칭한다. 한의학에서도 마찬가지다. 십병구담(十病九痰). 10가지 질병 가운데 9가지는 담(痰)에 의해 생긴다. 여기서 말하는 담도 독소를 의미한다. 즉 만병의 근원은 독소이다. 독(毒)은 어떻게 생기는…
모 유명가수와 모 여배우 간의 위자료 및 재산분할청구소송이 언론에 알려지면서 사실혼인지 이혼인지 여부가 세간의 관심을 끈 적이 있다.사실혼은 혼인의사를 갖고 같이 살지만 혼인신고만 되지 않은 것을 말한다. 동거는 혼인의사가 없는 경우다. 요즘은 결혼에 따른 구속을 싫어하다 보니 동거나
지난주 우리나라는 중국, 뉴질랜드와 자유무역협정(FTA)을 성사시킴으로써 미국과 유럽연합(EU)을 포함해 세계 3대 경제권 모두와 FTA를 맺게 됐다. 올해 들어 호주, 캐나다 등과 이미 FTA가 체결됐고, 베트남을 비롯한 많은 국가와도 적극적으로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중국과의 FTA…
경찰서인데요, 국세청입니다로 시작되는 보이스피싱. 7, 8년 전에 이런 전화를 처음 받았다면 상당히 당황하는 사람이 많았을 것이다. 하늘을 우러러 한 점 부끄럼 없는 사람이 없기에 경찰서란 말만 들어도 주눅이 들고 전화 저쪽에서 당신 계좌가 범죄에 이용됐으니 이리저리하라는 말을 따르다…
사람에게는 끊임없이 작용하고 있는 양심이 있다. 태어나서 죽는 순간까지 양심의 작용을 벗어나지 못한다.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아무리 악한 사람에게도 양심의 힘이 뚜렷이 작용하고 있다. 악을 행할 때에는 즉각적으로 양심의 가책을 받게 된다. 천륜의 법도에 배치되면 양심의 가책에서 오는 공…

월드

사설논단

해외논단

논설위원 칼럼

기고

  • 국민 지지받는 원전 정책 세우려면
  • 작금의 원자력발전 산업은 사면초가에 직면해 있다. 일본 후쿠시마 사고 후 원전 안전성에 대한 국민적 불안감 급증과 연이은 원전 비리 발생, 그리고 투명한 정보공개의 미흡으로 인한 불신 조성 등으로 국민의 수용성은 바닥을 기는 상황이다. 신규 원전 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