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만 마시면 충동을 참지 못해 여성 속옷을 훔치고 성폭행까지 시도한 30대 '평범한' 가장이 덜미를 잡혀 결국 구속됐다.서울 성북구 석관동의 한 아파트 1층에 사는 A(42.여)씨는 작년 7월 연속해서 다섯 번이나 팬티를 도둑맞았다.불쾌하고 불안한 생각
자동차
라이프
세계TV

문화행사

글로벌미디어

  • '위식도역류질환' 임상시험 참가자 모집
  • 이의주 센터장경희대한방병원 한의약임상시험센터(센터장 이의주사진)는 위식도역류질환의 변증도구 개발을 위한 임상 연구 지원자를 모집한다고 1일 밝혔…
스포츠월드
더보기
종교신문
더보기
  • '태고종 분규 소강국면 들어서나'
  • 한국불교태고종(이하 태고종)이 최대 위기를 맞고 있다.최근 태고종은 총무원장 도산 스님으로 한 현 집행부와 태고종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종연 스…
  • 2월 2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