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死後> "北주민 눈물은 쇼"< LAT>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이 사망한 뒤 보인 북한 주민들의 통곡은 쇼라고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가 22일 (현지시간) 보도했다.

뉴욕타임스(NYT)는 전날 북한 주민의 눈물에 대해 '대부분 진심을 담고 있지만 일부는 강요에 따른 것일 수도 있다'고 분석했지만 LAT는 '쇼'라고 사실상 단정적으로 보도해 대조를 이뤘다.

LAT는 베이징발 기사에서 TV를 비롯한 언론 매체에 비친 북한 주민들의 눈물은 '가짜'이며 '악어의 눈물'이라며 어쩌면 속으로 웃고 있는 사람이 많을지도 모른다고 전했다.

탈북자 한명은 김일성 주석이 사망했을 때에도 우는 척했다고 털어놓았다.

TV 카메라가 얼굴을 비추는 장소에서는 과장된 몸짓으로 슬픔을 표시하는 사람이 대부분이었다는 것이다.

그나마 북한 주민들에게 널리 존경을 받았던 김일성 주석이 사망했을 때도 가짜 통곡이 대부분이었는데 북한 경제를 파탄시키고 주민을 기아로 내몬 김정일 위원장의 사망을 진정으로 슬퍼할 사람이 많지 않다고 LAT는 분석했다.

'고난의 행군' 시절 아내와 아들이 굶어 죽었다는 한 탈북자는 "북한 주민은 마음속으로 김정일을 버린 지 오래"라고 말했다.

북한 청진에서 유치원 교사를 했다는 여성 탈북자는 "김일성 주석 사망 당시 참배하러 간 어린이들이 얼굴에 깨꽃을 붙여서 마치 우는 듯한 모습을 연출하더라"며 "그래도 당시 사람들은 김일성 주석을 존경했지만 김정일 위원장은 공포와 압제로 통치했다"고 밝혔다.

탈북자 출신 컴퓨터 공학 교수는 "카메라가 얼굴을 향하는 순간 시험받는다는 느낌이 들 수 밖에 없다"면서 "그러면 가능한 한 격렬한 슬픔을 표현하게 된다"고 말했다.

특히 북한 주민 가운데 특별한 계층인 평양 주민의 경우 슬픔을 표시하지 않았다가는 어떤 불이익을 받을 지 모른다고 탈북자들은 설명했다.

중국 인민대학 사회학과 저우샤오정 교수는 이런 현상은 북한에만 한정된 것은 아니라며 중국에서도 마오쩌둥이 사망했을 때 같은 일이 있었다고 지적했다.

LAT는 이 기사 말미에서 북한에 납치돼 김정일 위원장을 자주 만났던 신상옥 감독의 회고를 소개했다.

군중이 '김정일 장군 만세'를 외치는 행사장에서 김정일 위원장은 신 감독에게 "인민들은 나를 좋아하지 않는다. 저건 다 가짜"라고 말했다고 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연 임신으로 세 번 모두 '이란성 쌍둥이'
  • 최근 인공수정 증가로 쌍둥이 출산이 늘고 있는 가운데 자연임신으로 세 번 모두 쌍둥이를 출산한 미국 가정이 최근 FOX뉴스에 소개됐다.보도에 따르면 텍사스주 포트워스에 사는 캐리 브릭스 씨가 같은 주에 있는 헬스포트워스 병원에서 세번째 쌍둥이..
  • 미쓰라 "에픽하이 멤버들 출연 안했으면…"
  • MBC FM4U 야간개장 DJ 미쓰라가 주목받길 바라는 마음을 드러냈다.미쓰라는 2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2016 MBC 라디오 신입 DJ 기자간담회에서 어제 첫방송을 녹음했는데 (타블로가) 따라왔다. 스케줄 끝나고 굳이 따라와 감시하는 느..
  • 한선화, 시크릿 탈퇴…"소속사 3人 체제 유지"
  • 시크릿 한선화가 결국 팀을 탈퇴하게 됐다.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는 26일 지난 7년간 시크릿의 멤버이자 연기자로 활동해온 한선화씨가 오는 10월13일을 끝으로 시크릿 활동을 마무리하고 당사와의 계약을 종료한다고 밝혔다.TS 측은 시크릿은 재계약을..
  • '백혈병' 이광종 前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 별세
  • 급성 백혈병과 싸워온 이광종 전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이 26일 새벽 별세했다. 향년 52세.대한축구협회의 유소년 전임 지도자 1기 출신인 이 전 감독은 유망주 발굴과 지도에 힘쓰며 각급 연령별 대회에서 큰 성과를 내왔다.손흥민(토트넘), 지동원(아..
  • 김신욱 1년 만에 슈틸리케호 복귀
  • 경기력 부진에 빠진 축구 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3, 4차전을 앞두고 꺽다리 골잡이 김신욱(전북)을 1년 만에 호출했다.울리 슈틸리케 축구대표팀 감독은 26일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 대회의실에서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3, 4차전에 나설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