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에 "왜 한국을 자주 언급하느냐" 묻자

국정연설서 교육 우수성 등 자주 칭찬
재임중 지속 관심… 골프친구도 한국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한국에 대한 관심은 남다르다. 툭하면 국정연설에서 한국을 모범사례로 말하곤 한다. 한·미 양국이 어느 때보다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는 것도 이런 그의 생각이 영향을 미쳤을 수 있다.

6일(현지시간) 백악관에 따르면 오바마 대통령이 재임 중 3차례 이상 방문한 국가는 한국과 프랑스, 멕시코, 아프가니스탄 4개국뿐이다. 일본, 영국, 캐나다 등 7개국은 두 번 방문했다.

오바마는 2009년 11월 아시아 4개국 순방 마지막 일정으로 한국을 찾아 이명박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다. 이어 2010년 11월 세계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와 지난 3월 핵 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또 한국에 왔다.

오바마는 2008년 대선 캠프에 ‘한반도팀’을 따로 둘 정도로 한반도 문제에 깊은 관심을 나타냈다. 당시 선거과정에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이 미국 자동차산업에 불리하다는 이유로 재협상을 하겠다고 밝혀 한국을 긴장시키기도 했다. 하지만 대통령에 당선돼 입장을 바꾼 뒤 한·미 FTA 의회 통과를 밀어붙여 지난 3월 역사적인 발효를 이끌어냈다.

지난해 1월 국정연설에서는 5차례나 “코리아”를 언급하면서 한국 교육의 우수성과 FTA의 이점을 말했다. 2010년 국정연설에서도 고용 창출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한·미 FTA를 거론했다. 오바마는 지난 3월 주한 미국대사관이 마련한 한국 네티즌과 온라인 인터뷰에서 “왜 한국을 자주 언급하느냐”는 질문에 “미국의 강력한 동맹이자 세계에 훌륭한 모범이 되는 국가이기 때문”이라고 답변했다.

오바마는 정치적 고향인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활동할 때 한국인과 많이 접촉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런 까닭에 이해도도 높다. 특히 백악관의 특별프로젝트 코디네이터로서 오바마의 골프친구인 한국계 유진 강(28)은 한국 소식을 자주 보고하는 것으로 전해진다. 일리노이주 상원의원 시절 보좌관도 한국계 미셸 최였다. 오바마는 2001년 태권도에 입문해 청띠(5급)를 따기도 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타이타닉 사고 당일 메뉴판·목욕탕 티켓 등 경매로
  • 지난 1912년 대서양에서 침몰한 호화 여객선 타이타닉호의 침몰 당일 점심 메뉴표, 선내 목욕탕 티켓 그리고 생존자들이 주고받은 편지 등이 경매에 부쳐진다. 해당 물건들은 타이타닉호 잔해 발견 30주년을 기념, 오는 9월3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온라..
  • 소지섭·신민아 '오마이갓', KBS월화 편성
  • 소지섭신민아 주연 기대작 오 마이 갓이 KBS 월화드라마로 편성될 것으로 보인다.KBS 측은 1일소지섭 신민아가 출연하는 오 마이 갓의 KBS 새 월화드라마 편성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오 마이 갓은어린시절 만났던 남녀가 성인이 된 후 다시 만나 생..
  • 강용석, 악플러 고소···가족 관련 악성댓글 '못참아'
  • 변호사 겸 방송인 강용석(47)이 불륜스캔들 관련 악성댓글을 단 악플러 200명을 고소하겠다고 밝혔다.1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강용석은이날 오전 네티즌 200명에 대한 고소장을 경찰에 접수할 예정이다.강용석 측은 지난 8월 한 달간 올라온 약 3만 건의..
  • 구자철, 아우크스부르크와 2년 계약
  • 축구국가대표 구자철(26)이 독일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로 이적했다.1일 아우크스부르크는 분데스리가 이적시장 마감(한국시간 1일)을 앞두고 홈페이지를 통해 구자철의 재영입 사실을 공표했다.계약기간은 2017년 6월까지 2년이며 연장 옵션이 포함..
  • 추신수 1안타·1득점···선발 34경기 모두 출루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6경기 안타를 치고 후반기 선발로 출전한 전 경기에서 출루하는 기록을 이어갔다.추신수는 30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홈경기에서 2번 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