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타임지 "박근혜의 전진, 순탄치 않을 것"<연합>

"수첩공주 벗어나 분명한 비전 제시해야"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은 20일(현지시간)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의 대통령 당선 소식을 전하면서 한국이 당면한 현실 때문에 공약 이행에 어려움을 겪을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

타임은 박 당선인에 대해 "인생의 많은 부분을 아버지의 그늘에서 보냈지만 이제는 한국의 첫 여성 대통령으로서 자기 자신의 과정을 기록하게 됐다"며 남북 분단의 현실과 남남 갈등을 고려할 때 "앞으로 나아가기(moving forward)가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타임은 "박빙의 싸움으로 전개된 올해 대선 레이스는 한국이 미래 뿐 아니라 과거를 놓고도 갈라져 있음을 보여줬다"며 "한국 현대사에서 영향력이 가장 컸던 지도자의 딸로서 박근혜는 그 논쟁의 중심에 있다"고 진단했다.

타임은 또 박 당선인이 대선 경쟁자였던 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마찬가지로 재벌통제 등을 통해 경제를 개혁하겠다고 맹세했지만 앞으로 그런 시도는 보수층의 강력한 반발을 불러 그 자신이 힘든 상황에 처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성차별 해소 노력도 박 당선인의 앞날에 놓인 또 다른 난관이라고 타임은 지적했다.

첫 여성 대통령을 선출하긴 했어도 엄연히 한국은 남성이 지배하는 국가이며, 이런 기득권층의 지지를 유지하기 위해선 '여성혁명'의 공약을 완화시킬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이런 현실 때문에 박 당선인은 대선 과정에서 '어머니의 리더십'을 내세웠지만 앞으론 어머니의 역할을 포기하고 훌륭한 리더십으로 국가를 이끄는 데 초점을 맞춰야 할 것 같다고 예상했다.

타임은 그러면서 박 당선인은 '박근혜 정부'의 분명한 비전을 제시하고 어떻게 이를 실현해나갈지 설명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타임은 박 당선인은 "이제 수요일(19일 대선)부터 스스로 자기의 원고를 써내려가게 됐다"며 앞으로 이런 과정은 '수첩공주'라는 별명이 붙을 만큼 그가 즐겨 사용하는 메시지 카드와 프롬프터 없이 진행하면 더욱 좋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 타임은 "군사 쿠데타로 권력을 잡은 뒤 경제성장을 국가의 우선과제로 설정하고 미래 유망산업을 선정해 나라를 가난으로부터 몰아내려고 했다"며 경제성장의 공로를 부각시켰다.

타임은 "개발을 첫번째로 앞세워 국민들에게 '일하면서 싸우자'고 독려했다"며 "그런 중단 없는 근로의 윤리는 한국을 글로벌 경제 대국으로 만드는 데 도움이 됐다"고 평가했다.

이와 함께 박 전 대통령의 "경제적 야망은 그로 하여금 권력의 고삐를 죄게 한 원인이 됐다"며 "반대파를 감옥에 넣고 고문을 하고 대통령직 유지를 위해 의회를 해산하고 헌법도 고쳤다"며 유신체제의 과오도 소개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수술 안한 성전환 여학생에 학교 '발칵'
  • 자신의 성 정체성을 '여성'이라고 선언, 여성과 똑같은 복장을 해온 미국의 고등학생이 여자 화장실 과 탈의실을 이용하는 것을 놓고 인구 3000여명의 미국 소도시가 시끄럽다. 비록 행동이나 생각 등이 여성과 다름없지만 성전환 수술을 받지 않았기 때..
  • '용팔이' 과도한 PPL···뜬금없는 '직빵!'
  • 방송 시작부터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온 SBS 드라마 스페셜 용팔이가 과도한 PPL(간접광고)로 시청자들에게 쓴웃음을 안겼다.지난 2일 방영된 용팔이 9회에서는 주인공인 김태현(주원 분)과 한여진(김태희 분)의 달달한 로맨스가 전파를 탔다.태현과..
  • 양현석 부인 이은주, 세븐과 인증샷
  •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아내 이은주가세븐(본명 최동욱31)과의 끈끈한 우정을 뽐냈다.이은주는 2일 인스타그램에 엘리자벳. 동생 정말 잘하네~ 썽과 함께 감동 있는 관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에는 이은주와 그의 절친인 배우..
  • 강정호, 4타수 무안타 1실책···피츠버그 3연패
  •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3일(이하 한국시간) 밀워키전에서 4타수 무안타에 그치며 결정적 실책까지 범했다. 전날 시즌 13호 홈런을 때렸던 강정호는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 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 방문경기에 5번 타자 유격수..
  • 프리미어리그 이적시장서 1조5천억 사용
  • 이번 여름 유럽축구 이적시장(트랜스퍼 윈도)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구단들이 가장 큰 돈보따리를 풀어 놓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영국 공영방송 BBC는 경영컨설팅 전문업체 딜로이트의 이적시장 비용 분석 결과, 프리미어리그는 이번 여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