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타임지 "박근혜의 전진, 순탄치 않을 것"<연합>

"수첩공주 벗어나 분명한 비전 제시해야"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은 20일(현지시간)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의 대통령 당선 소식을 전하면서 한국이 당면한 현실 때문에 공약 이행에 어려움을 겪을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

타임은 박 당선인에 대해 "인생의 많은 부분을 아버지의 그늘에서 보냈지만 이제는 한국의 첫 여성 대통령으로서 자기 자신의 과정을 기록하게 됐다"며 남북 분단의 현실과 남남 갈등을 고려할 때 "앞으로 나아가기(moving forward)가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타임은 "박빙의 싸움으로 전개된 올해 대선 레이스는 한국이 미래 뿐 아니라 과거를 놓고도 갈라져 있음을 보여줬다"며 "한국 현대사에서 영향력이 가장 컸던 지도자의 딸로서 박근혜는 그 논쟁의 중심에 있다"고 진단했다.

타임은 또 박 당선인이 대선 경쟁자였던 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마찬가지로 재벌통제 등을 통해 경제를 개혁하겠다고 맹세했지만 앞으로 그런 시도는 보수층의 강력한 반발을 불러 그 자신이 힘든 상황에 처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성차별 해소 노력도 박 당선인의 앞날에 놓인 또 다른 난관이라고 타임은 지적했다.

첫 여성 대통령을 선출하긴 했어도 엄연히 한국은 남성이 지배하는 국가이며, 이런 기득권층의 지지를 유지하기 위해선 '여성혁명'의 공약을 완화시킬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이런 현실 때문에 박 당선인은 대선 과정에서 '어머니의 리더십'을 내세웠지만 앞으론 어머니의 역할을 포기하고 훌륭한 리더십으로 국가를 이끄는 데 초점을 맞춰야 할 것 같다고 예상했다.

타임은 그러면서 박 당선인은 '박근혜 정부'의 분명한 비전을 제시하고 어떻게 이를 실현해나갈지 설명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타임은 박 당선인은 "이제 수요일(19일 대선)부터 스스로 자기의 원고를 써내려가게 됐다"며 앞으로 이런 과정은 '수첩공주'라는 별명이 붙을 만큼 그가 즐겨 사용하는 메시지 카드와 프롬프터 없이 진행하면 더욱 좋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 타임은 "군사 쿠데타로 권력을 잡은 뒤 경제성장을 국가의 우선과제로 설정하고 미래 유망산업을 선정해 나라를 가난으로부터 몰아내려고 했다"며 경제성장의 공로를 부각시켰다.

타임은 "개발을 첫번째로 앞세워 국민들에게 '일하면서 싸우자'고 독려했다"며 "그런 중단 없는 근로의 윤리는 한국을 글로벌 경제 대국으로 만드는 데 도움이 됐다"고 평가했다.

이와 함께 박 전 대통령의 "경제적 야망은 그로 하여금 권력의 고삐를 죄게 한 원인이 됐다"며 "반대파를 감옥에 넣고 고문을 하고 대통령직 유지를 위해 의회를 해산하고 헌법도 고쳤다"며 유신체제의 과오도 소개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슬람 성지 메카에 섹스숍 개업' 신성모독 논란
  • 한 네덜란드계 모로코 사업가가 이슬람교의 성지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 섹스 도구를 파는 가게를 연다는 보도가 나와 중동지역에서 큰 논란을 빚었으나 결국 오보로 판명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이번 소동은 '알야움24'라는 모로코의 인터넷 매체가..
  • 수현 "스칼렛 요한슨 흔들거리며···"
  • 수현, 스칼렛 요한슨수현, 스칼렛 요한슨 실체 공개 트레이닝복 입고 흔들거리며 돌아다녀 수현이 스켈렛 요한슨에 대해 언급해 이목을 끌고 있다.지난 23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한 수현은 영화 어벤져스2와..
  • 임성한 작가의 데스노트···여주인공도 자살?
  • 압구정백야 임성한 작가압구정백야 임성한 작가, 데스노트는 끝나지 않았다 여주인공도 자살?압구정백야 임성한 작가의 여주인공 박하나가 자살하는 장면이 전파를 탈 예정으로 알려지며 눈길을 끌고 있다.지난 24일 한 매체는 방송 관계자들의 말을..
  • 이대호, 8경기 연속 안타…타율 0.214
  • 일본 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 한국인 타자 이대호(33)가 8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이대호는 25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열린 세이부 라이온스와 퍼시픽리그 홈경기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전해 3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2회..
  • 판할 감독 "긱스 맨유 차기 감독"
  •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루이스 판할(64) 감독이 차기 맨유 감독으로 라이언 긱스(41)를 지목했다. 판할 감독은 24일 맨유 구단 자체 방송인 맨유TV와 가진 인터뷰에서 긱스에 대한 질문에 내가 떠난 후 맨유의 다음 감독이 될 것이라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