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랙스 가격 불만” 2만2천명 동호회, 카렌스로 전향(?)

신차를 기다리며 모인 회원 수 2만2000여 명의 자동차 동호회가 신차 값이 너무 비싸다며 하루아침에 간판을 바꿔달고 경쟁 차종으로 전향(?)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쉐보레의 소형 SUV ‘트랙스’ 신차 발표회가 한참 진행중이던 20일 12시쯤 회원수 규모 2위의 ‘쉐보레 트랙스’ 동호회가 ‘LUV CARENS’로 이름을 바꿨다. 동호회 운영자 ‘car-monster’는 공지사항을 통해 “트랙스 신차 발표를 보고 절망적인 가격에 실망해 다른 차종으로 변경한다”며 “오는 3월에 나온다는 경쟁 차종을 기다리겠다”고 선언했다.

▶ 쉐보레 트랙스를 기다리며 2만2000여 명이 모인 동호회 홈페이지. 20일 12시쯤 가격이 발표되자 기아 카렌스 동호회로 간판을 바꿔달았다.
해당 운영자는 ‘트랙스’ 카페를 포기하는 이유로 ▲ 소형 SUV에 맞지 않는 가격, ▲ 디젤 모델이 나오지 않음, ▲ 소형차에서 생각할 수 없는 12㎞/ℓ대의 연비, ▲ 터보 가솔린의 소음과 진동, ▲ 차량 크기에 비해 작은 실내공간 등 5가지를 꼽았다.

운영자가 올린 ‘까페명 변경’에 대한 공지사항에는 1시간 만에 30여 개의 댓글이 올라오며 반향을 일으켰다. 한 회원은 “빠른 판단력 좋습니다”며 호응했고 또 다른 회원도 “무슨 생각으로 (트랙스) 가격을 이렇게 잡았을까요”라며 신차 가격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한편, 한국지엠은 20일 제주도에서 신차발표회를 열고 글로벌 소형 SUV 트랙스를 선보였다. 차체길이 4245㎜의 쉐보레 트랙스는 1.4ℓ 가솔린 엔진을 장착하고 6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해 복합연비 12.2㎞/ℓ의 효율을 보인다. 고속도로에서는 14.1㎞/ℓ이며 도심에서는 11.1㎞/ℓ다.

쉐보레 트랙스의 가격은 기존에 알려졌던 1800만원∼2200만원 보다 다소 오른 1940만원∼2289만원까지로 총 5개의 트림으로 구성됐다. 총 60개월의 개발기간을 거쳐 탄생한 트랙스는 한국 부평 공장에서 생산하며 세계 각지로 수출된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英조지왕자, 애견과 찍은 사진 문제된 이유가
  • 영국 조지 왕자가 세 번째 생일을 맞아 애견과 함께 찍은 '깜찍한' 사진이 생각지 못한 비판에 휩싸였다.영국 켄싱턴 궁은 22일(현지시간) 조지 왕자의 생일을 맞아 새로운 사진 4장을 공개했지만, 동물보호단체의 비판이 끊이지 않고 있다고 일간 가디언..
  • '부산행' 하루 관객 128만명 "역대 기록"
  • 영화 부산행이 이번에는 하루 최다 관객 기록을 수립했다.24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부산행은 23일 하루에만 관객 128만950명을 동원해 기존 명량이 수립한 하루 최다 관객 125만7380명을 넘어섰다.부산행의 누적 관객 수는 412만229명으로, 개..
  • 정유미 "저 마동석씨와 꽤 잘 어울리죠?"
  • 꽤 만족스런 결과물을 보여주기에 앞서 배우들의 표정은 밝기 마련이다. 이 영화 자신 있어, 별로 걱정 안 해도 되겠는데 등의 생각이 인터뷰에서 읽힌다. 부산행(감독 연상호) 개봉을 앞둔 정유미(33)의 표정 역시 그랬다.좀비 바이러스가 덮친 부산행..
  • '빅리거 막내' 최지만, 메이저리그 통산 2호 홈런
  • 코리언 빅리거 막내 최지만(25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이 빅리그 통산 두 번째 홈런을 쏘아 올렸다. 맏형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 류현진(29로스앤젤레스 다저스),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부상으로 이탈하고, 다른 한국인 메이저리거도 부진..
  • 호날두 "슈퍼컵 결장…그 다음 날 팀 복귀"
  •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1포르투갈)가 다음달 유럽축구연맹(UEFA) 슈퍼컵 세비야(스페인)전에 뛰지 못할 것이라고 직접 밝혔다.스페인 매체 AS는 24일(이하 한국시간) 호날두가 다음 달 10일 열리는 슈퍼컵에서 완전히 빠질 것이라고 말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