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패션] ‘오스카의 여인들’, 레드카펫 위 스타일 전쟁

 

‘오스카의 여인’이 된 할리우드 톱 여배우들이 제85회 아카데미 시상식의 레드카펫 위에서 소리 없는 스타일 전쟁을 벌였다.

지난 25일 오전(이하 한국시각) 미국 로스엔젤레스 돌비 극장에서 배우 세스 맥팔레인의 진행으로 제85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진행됐다. 시상식에 앞서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는 제니퍼 로렌스, 앤 해서웨이, 니콜 키드먼, 산드라 블록, 아만다 사이프리드, 샤를리즈 테론, 크리스틴 스튜어트, 에이미 아담스 등 할리우드 톱 배우들이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배우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은 브랜드는 디올이었다. 올해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최연소 나이로 오스카 트로피를 품에 안은 제니퍼 로렌스는 코르셋 디자인과 풍성한 스커트가 조화를 이룬 디올 오뜨 쿠튀르 드레스를 선택했다.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우아한 분위기를 동시에 강조한 제니퍼 로렌스는 여우주연상 수상을 위해 무대에 올라가던 중 드레스에 발이 걸려 넘어지는 ‘꽈당 굴욕’을 당했지만 롱 테일 스커트 디자인으로 넘어진 모습도 아름답게 보이는 효과를 자아냈다.

할리우드의 ‘섹시퀸’ 샤를리즈 테론도 디올 오뜨 쿠튀르의 화이트 투피스 드레스를 선택했다. 클리비지 라인을 노출한 튜브톱과 롱 테일 스커트가 조화를 이룬 드레스를 선택한 샤를리즈 테론은 아카데미 시상식 오프닝 무대에서 배우 채닝 테이텀과 함께 커플 댄스를 선보이는 등 매력을 과시했다.

여우주연상 후보로 올랐던 제시카 차스테인은 가슴을 하트형으로 감싸는 튜브톱 디자인의 아르마니 프리베 드레스를 선택했다. 골드 컬러의 롱 드레스로 늘씬한 몸매를 과시한 제시카 차스테인은 붉은 금발머리를 빛내며 오스카 트로피를 연상시키는 아름다움을 연출했다.

영화 ‘레미제라블’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까지 총 11관왕을 달성한 앤 해서웨이는 프라다의 심플한 화이트 실크 드레스를 입었다. ‘레미제라블’에서 삭발을 감행한 결과인 상큼한 숏커트 헤어스타일을 선보인 앤 해서웨이는 군더더기 없는 홀터넥 디자인의 롱 드레스와 화려한 초커 목걸이로 아름다움을 자아냈다.

‘레미제라블’의 코제트로 열연한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알렉산더 맥퀸의 홀터넥 디자인의 화이트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선택한 알렉산더 맥퀸의 드레스는 타이트한 디자인과 키홀 네크라인으로 글래머러스란 상반신을 강조하며 화려한 섹시미를 강조했다.

이외에도 ‘007 스카이폴’의 주제가를 부른 주인공으로서 아카데미 시상식을 찾은 영국 가수 아델은 모국의 디자이너인 제니 팩햄의 블랙 드레스를 입었다. 제니 팩햄은 배우 전지현이 결혼식 기자회견에서 입은 웨딩드레스로 국내에 잘 알려진 브랜드다. 이날 아델은 비즈 디테일과 시스루 디자인이 돋보이는 제니 팩햄 드레스를 입고 아카데미 주제가상을 수상했다.

한편 일명 ‘오스카상’으로도 불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은 미국 영화업자와 사회법인 영화예술 아카데미협회가 수여하는 미국 최대의 영화상이다.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의 여우주연상은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의 제니퍼 로렌스, 남우주연상은 ‘링컨’의 다니엘 데이 루이스가 받았고 감독상은 ‘라이프 오브 파이’의 이안 감독, 작품상은 ‘아르고’의 벤 애플렉이 수상했다

박민경 기자 minkyung@segye.com
사진=제85회 아카데미 시상식 홈페이지

[WE+]는 Weekend와 Entertainment의 합성으로, 세계닷컴이 만든 '주말 웹진'입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무공항문' 고통에 우는 생후 3개월 아기
  • 무공항문(無孔肛門)증을앓는 중국의 생후 3개월 된 아기 사연이 네티즌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무공항문은 말 그대로 태어날 때부터 항문이 없는 질환을 말한다.중국 상하이스트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산시(山西) 성 후관(壶关) 현에 사는 궈는 태..
  • 진세연, 김현중 J양 루머에 "저 아니에요"
  • 배우 진세연이 김현중 전 여자친구의 폭로로 불거진 루머에 직접 일침을 가했다.진세연은 31일 김현중하고 연루된 모델 J가 진세연이라고?라는 한 네티즌의 트윗에 저 아니니까 함부로 얘기하지 마세요라는 댓글을 달았다.전날인 30일 김현중의 전 여자..
  • '이시영 동영상' 찌라시 유포자 보니···
  • 배우 이시영이 성관계 동영상 허위 악성루머 유포와 관련해 검찰 조사를 받았다.30일 문화일보는 이시영이 이달 중순고소인 자격으로 검찰에 출석해극비리에 조사를 받았다고 보도했다.당시 이시영은증권가 정보지(일명 찌라시)작성유포자에 대한 엄..
  • 추신수, 다나카와 맞대결 완승···4타수 3안타
  • 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 한국인 외야수 추신수(33)가 일본인 투수 다나카 마사히로(27뉴욕 양키스)와 맞대결에서 완승을 거뒀다. 추신수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양키스..
  • 강정호, 타율 3할 육박··· '7월 신인상'유력
  •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이틀 연속 홈런을 쏘아 올리는 등 7월 타격이 3할7푼에 달해 7월의 신인상 유력후보로 떠 올랐다. 강정호는 29일(현지시간) 미국 미네소타 주 미니애폴리스의 타깃필드에서 열린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어웨이 경기에서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