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하게 괴사된 당뇨병 환자 발, 절단 않고도 생존율 높일 수 있다

서울아산병원 홍준표 교수팀 연구결과
미세재건술로 복원 91.7% 성공률 보여
환자 5년 생존율도 절단 치료법의 2배

심하게 괴사한 당뇨환자의 발은 대개 절단하지만, 이를 절단하지 않고 미세수술로 복원하면 5년 생존율을 2배 이상 높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서울아산병원 성형외과 홍준표(사진) 교수팀은 2002년부터 2011년까지 121건의 상처 난 당뇨 발에 허벅지 등에서 떼어낸 피부·살·혈관을 통째로 붙여 미세재건술로 복원한 결과 91.7%의 성공률을 보였으며, 수술받은 환자들의 5년 생존율이 86.8%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기존 당뇨 발 절단 치료법의 5년 생존율이 41.4%인 것에 비해 2배 이상 높은 것이다.

홍 교수팀이 당뇨 발 미세재건술을 시술한 환자들의 연령은 평균 54.6세(26∼78세)로 총 113명의 당뇨 환자에게 121건의 수술을 진행했으며, 수술 후 경과관찰 기간은 평균 53.2개월이었다.

세계적으로 당뇨환자의 25%가 발에 궤양이 생기고, 30초에 한 번씩 당뇨 발 절단 수술이 이뤄지고 있다. 보통 당뇨 발로 인해 한 쪽이 절단되면 2년 안에 다른 쪽까지 절단될 확률이 50%나 되며 다리를 잃은 당뇨 환자가 5년 후에 사망할 확률은 78%에 이른다.

당뇨 발이 발생하면 우선 보존적 치료를 시도하지만 한계가 있어 결국 발을 자르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미세재건술은 발을 절단할 필요 없이 썩은 부분을 도려낸 후 환자의 허벅지 등에서 피부. 살. 혈관 등을 떼어다 붙여 치료하고 전처럼 두 발로 걸을 수 있게 한다.

홍준표 교수가 미세재건술로 당뇨 환자의 발을 복원하고 있다.
홍 교수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당뇨 발 미세재건술을 시술할 때 크게 영향을 미치는 요소들도 함께 분석해 14가지로 분류했다. 환자들의 말초혈관질환 유무, 혈관 수술 과거력, 면역억제제 사용 여부 등이 미세재건술의 성공 여부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

홍 교수는 “상처 난 당뇨 발을 자르지 않고 최대한 복원하는 것이 환자 삶의 질뿐만 아니라 당뇨 환자의 생존율을 높이는 방법임이 입증됐다”며 “무엇보다 당뇨 환자들은 혈당 관리와 함께 합병증 교육을 정확하게 받아야 하며 매일 세심하게 자신의 발을 관찰해야 하고, 만약 작은 상처라도 발견되면 전문의를 찾아 치료받는 것이 중요하다” 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미용성형외과학회지(Journal of Plastic, reconstructive & Aesthetic surgery)’ 2월호에 게재됐다.

김신성 기자 sskim65@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만인이 버린 쓰레기 줍은 일본 할머니
  • 포켓몬스터를 잡기 위해 공원에 모여든 많은 젊은이들이 곳곳을 어지럽히고 쓰레기를 함부로 버려 눈살을 찌푸리게 한 가운데 할머니 혼자 쓰레기를 청소하는 모습이 최근 중국 시보를 통해 전해졌다.보도에 따르면 최근 대만에서 포켓몬GO서비스가 시..
  • '배구여제'도 조인성 앞에선 '수줍~'
  • 배구여제 김연경이 조인성과 만났다.김연경은 26일 오후 자신의 SNS에 오늘 계탔다. 꿈은 이루어진다. 너무 잘 생겼다. 수줍수줍이라는 글과 함께 조인성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코트 위 당당한 카리스마를 내뿜는 김연경이지만 이상형 조인성 앞에서는..
  • 티파니 2차 자필 사과문 "부끄럽다"
  • 소녀시대 멤버 전범기 논란과 관련해 2차 사과문을 게재했다.티파니는 26일 인스타그램에 너무나 큰 잘못을 한 것에 더해 부족한 사과문으로 많은 상처와 실망감을 드린 이후 열흘이 지나도록 진정한 사과에 대한 용기를 내지 못했다. 두렵고 떨리는 마..
  • BBC, 기성용 4주 군사훈련 상세히 소개
  • 영국 공영방송 BBC가 기성용의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상세히 소개했다.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새 시즌을 시작한 기성용(27스완지시티)은 지난 26일(한국시간) BBC와의 인터뷰를 통해 4주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소감을 밝혔다. 지난 6월 중순 입대해 한..
  • "손흥민, 볼프스부르크와 개인 협상 완료"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핫스퍼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24)이 독일 분데스리가 볼프스부르크와 이적에 필요한 개인 협상을 완료한 것으로 보인다. 유럽 축구전문매체인 90min는 27일(한국시간) 손흥민이 올해 여름 볼프스부르크로 이적하는 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