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풍타고 번지던 양양 산불…큰 불길 잡아<연합>

8일 낮 12시20분께 강원 양양군 현남면 하월천리 모 요양원 인근에서 산불이 발생해 강풍을 타고 번졌으나 1시간 20여 분만인 오후 1시40분께 큰 불길은 잡혔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진화 헬기 3대와 소방차 10여대 등 장비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또 양양군청은 전 공무원 비상소집령을 내리는 등 480여명의 진화인력을 산불 현장에 투입했다.

그러나 불이 난 지역에는 이날 오후 1시를 기해 강풍주의보가 발효되는 등 초속 12~18m가량의 강한 바람이 불어 헬기가 제때 뜨지 못하는 등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양양군의 한 관계자는 "불이 난 지 1시간 20여 분만인 오후 1시 40분께 큰 불길을 잡고 진화작업 중"이라며 "연기가 남아 있는 곳을 중심으로 재발화되지 않도록 잔불 정리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요양원 인근에서 시작된 불이 야산으로 번진 경위와 피해 면적 등을 조사하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만우절 광고 믿은 여성, BMW 새 차 '횡재'
  • 뉴질랜드의 한 여성이 만우절 특별세일 광고를 무심코 넘기지 않은 덕택에 BMW 새 차를 거의 공짜로 받는 횡재를 해 화제다. 행운의 주인공은 오클랜드 주민인 티아나 마쉬 씨. 그녀는 BMW 자동차 대리점이 자사 신문광고를 오려 제일 먼저 찾아오는 사람..
  • 김풍 "15데니아 반투검스 신은 여자 좋아"
  • 라디오스타 김풍라디오스타 김풍, SNS에 독특한 여성 취향 공개스타킹에 집착?라디오스타 김풍이 자신의 SNS에 여성 취향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웹툰 작가 김풍, FT아일랜드 이홍기, 조 PD, 이현도가 게..
  • 띠과외 작가 "예원, 마녀로 몰려 화형직전"
  • 예원 띠과외 작가예원 감싸기 논란, 띠과외 작가 멀쩡하고 착한 애가 마녀로 몰려 화형 직전띠과외 작가가 예원을 감싸는 듯한 글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작가는 자신의 SNS를 통해 마녀사냥 정말 소름끼치게 무섭다라며 이..
  • 강정호, 3타수 1안타···3경기 연속 안타
  • 미국 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강정호(28)가 3경기 연속으로 안타를 이어갔다.강정호는 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사라소타의 에드 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출전, 3타..
  • 최용수 "박주영 70%…센터포워드로 기용"
  • 최용수 FC서울 감독이 박주영(30)을 센터포워드로 바로 기용할 계획을 드러냈다. 최 감독은 2일 경기 구리 GS챔피언스파크에서 선수단 훈련을 앞두고 열린 간담회에서 박주영의 컨디션이 70% 정도까지 올라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박주영의 기본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