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풍타고 번지던 양양 산불…큰 불길 잡아

8일 낮 12시20분께 강원 양양군 현남면 하월천리 모 요양원 인근에서 산불이 발생해 강풍을 타고 번졌으나 1시간 20여 분만인 오후 1시40분께 큰 불길은 잡혔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진화 헬기 3대와 소방차 10여대 등 장비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또 양양군청은 전 공무원 비상소집령을 내리는 등 480여명의 진화인력을 산불 현장에 투입했다.

그러나 불이 난 지역에는 이날 오후 1시를 기해 강풍주의보가 발효되는 등 초속 12~18m가량의 강한 바람이 불어 헬기가 제때 뜨지 못하는 등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양양군의 한 관계자는 "불이 난 지 1시간 20여 분만인 오후 1시 40분께 큰 불길을 잡고 진화작업 중"이라며 "연기가 남아 있는 곳을 중심으로 재발화되지 않도록 잔불 정리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요양원 인근에서 시작된 불이 야산으로 번진 경위와 피해 면적 등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젠 피부까지···끝이 없는 코끼리의 수난
  • 중국을 비롯한 전 세계 주요국들이 야생 코끼리 보호를 위해 상아 거래를 금지하고 있지만, 또 다른 한편에서는 야생 코끼리 신체조직이 다양한 민간요법의 치료제로 둔갑해 푼돈에 거래되고 있다.22일 AFP 통신에 따르면 미얀마 유명 불교성지인 '황금..
  • 안정환 "아내 이혜원 때문에 벌금 천만원 냈다"
  • 전 축구선수 안정환이 아내 이혜원과의 연애 시절 러브 스토리를 공개한다.안정환은 최근 진행된 SBS 일요일이 좋다-꽃놀이패 녹화에서 연애 시절 다녔던 데이트 장소를 중심으로 꽃길팀 멤버들과 여행을 즐겼다.이날 안정환은 아내 이혜원과는 우연..
  • 류수영♥박하선, 2년 열애 끝 부부 되는 날
  • 배우 류수영과 박하선이 22일 부부가 된다.류수영과 박하선은 이날오후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리며 2년 열애의 결실을 맺는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양가 가족과 지인만 초대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된다. 신혼여행은 스케줄상 이유로..
  • 7골 중 6골···손흥민은 원정 골잡이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손흥민(25)은 최근 좀처럼 주전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이 수비라인에 4명이 서는 포백 전술 구사했다가 최근 3명이 서는 스리백으로 바꿨기 때문이다. 포체티노 감독은 3-4-2-1 전..
  • '발목부상' 이재영, MRI 검사···올스타전 악재
  • 흥국생명 토종 주포 이재영이 20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도로공사와 방문 경기 중 왼발목을 다쳐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왼발목을 다친 이재영(21흥국생명)이 21일 오전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한다. 검진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