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비 안내면 장학금 못 받아" 공지문 논란

전주의 한 사립전문대학 학생회가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서 과회비를 내지 않으면 장학금에 불이익이 있다는 내용의 공지문을 돌린 사실이 알려져 비난을 받고 있다. 해당 학과 신입생들이 받은 공지문은 학과장 이름으로 되어 있었으며 조교의 이름과 계좌번호 등이 포함됐다.

학생들을 당황케 한 것은 과비를 내지 않으면 장학금 추천에 불이익이 있을지 모른다는 간접 협박성을 띤 내용이었다. 체육대회, 스승의 날 등 굳이 회비가 필요치 않은 항목을 위해 돈을 걷는 것도 학생들이 불만을 품게 했다.

공지문이 공개된 직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는 네티즌들의 비난으로 들끓고 있다. 해당 학과 학생회장은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대부분의 과비가 학교 행사에 쓰여 공지에 포함했다”고 말했다.

학과 담당 교수는 “학생들의 과생활 참여를 유도하려고 회비를 걷는 것으로 안다”말했다. 이어 “장학금 부분은 논란의 여지가 있어 지우겠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사진=연합뉴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버려졌지만···형제가 되어준 개와 고양이
  • `꼬마 고양이 코다와 착하고 든든한 오빠 키로`의 행복한 모습.숲길에 버려진 코다는 손에 올려놓을 만큼 작았다.그런 자신의 처지를 알아서일까. 코다는 힘없이 울다 천만다행으로 지금 주인에게 발견됐고 그의 품에 안겨 새로운 가족과 만나게 됐다...
  • 오종혁♥소연, 지인과 여행 '5년째 연애'
  • 가수 겸 뮤지컬배우 오종혁,티아라 소연이 5년째 변치 않는 사랑을 이어가고 있다.지난 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티아라 소연 오종혁 최근이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이 올라왔다.사진 속에는 지인들과 함께 여행을 즐기고 있는 오종혁 소연 커..
  • 연우진, 신세경과 19금 파격 베드신
  • 배우 연우진이 화제에 오른 가운데 그가 과거 신세경과 함께한 베드신이 재조명 되고 있다.연우진은 2013년 MBC 수목드라마 남자가 사랑할 때에 출연해 신세경과 파격 베드신을 보여줬다.연우진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촬영 당시 긴장해서 동선만 체..
  • 한국여자 단체, 25m 권총 금메달 명중
  • U대회 한국여자 사격, U대회 25m 권총 단체전 금메달(나주=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6일 오전 전남 나주시 나주전남종합사격장에서 열린 2015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여자 25m 권총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딴 한지영, 조문현, 김지혜 선수(왼쪽 부터)가 환하게..
  • 대니 리, 빗속 연장전서 승리···PGA 첫 우승
  • 뉴질랜드 교포 대니 리(25)가 4명이 벌인 연장전 승부에서 승리,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첫 우승을 장식했다.대니 리는 6일(한국시간)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 올드화이트 TPC(파707천287야드)에서 열린 그린브라이어 클래식 마지막날 4라운드에서 3타를 줄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