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비 안내면 장학금 못 받아" 공지문 논란

전주의 한 사립전문대학 학생회가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서 과회비를 내지 않으면 장학금에 불이익이 있다는 내용의 공지문을 돌린 사실이 알려져 비난을 받고 있다. 해당 학과 신입생들이 받은 공지문은 학과장 이름으로 되어 있었으며 조교의 이름과 계좌번호 등이 포함됐다.

학생들을 당황케 한 것은 과비를 내지 않으면 장학금 추천에 불이익이 있을지 모른다는 간접 협박성을 띤 내용이었다. 체육대회, 스승의 날 등 굳이 회비가 필요치 않은 항목을 위해 돈을 걷는 것도 학생들이 불만을 품게 했다.

공지문이 공개된 직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는 네티즌들의 비난으로 들끓고 있다. 해당 학과 학생회장은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대부분의 과비가 학교 행사에 쓰여 공지에 포함했다”고 말했다.

학과 담당 교수는 “학생들의 과생활 참여를 유도하려고 회비를 걷는 것으로 안다”말했다. 이어 “장학금 부분은 논란의 여지가 있어 지우겠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사진=연합뉴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난 무죄야!'···법정서 '대변' 꿀꺽한 男
  • 법정에서 무죄를 주장하던 한 남성이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자신의 대변을 집어먹는 일이 발생했다.지난 26일(현지시각) 미국 허핑턴포스트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앞선 25일 법정에 선 캘리포니아 출신 앤드류 길버트슨(40)이 판사 앞에서 대변을 집어 입에..
  • 주량 얼마길래? 조재현, 딸 혜정에 충격
  • 아빠를 부탁해 조재현 조혜정 (사진: SBS)아빠를 부탁해 조재현, 조혜정 주량에 충격 받아 주량 얼만가 봤더니...아빠를 부탁해 조재현이 딸 조혜정에 치맥을 먹어 눈길을 끌고 있다.최근 진행된 SBS 아빠를 부탁해 촬영에서 조재현은 조혜정과 함께 조..
  • '카리스마 래퍼' 육지담 SNS 발언 눈길
  • 육지담육지담, SNS발언 눈길나 괴롭히는 사람들 다 짜증!육지담이 언프리티랩스타에서 파이널 무대에 진출한 가운데 새삼 주목을 끌고 있다.육지담은 26일 인스타그램에 빨리커서 나 괴롭히는 사람들 다 물어줘. 짜증라는 코멘트와 함께 강아지와 함께..
  • 피츠버그 "강정호, 유망주로 온 것 아니다"
  •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 강정호(가운데)가 지난 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맥케크니 필드에서 뉴욕 양키스와 치른 시범경기 도중 벤치에 앉아 있다.미국프로야구 시범경기에서 저조한 성적표를 받아든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를 감..
  • 네이마르 결승골···브라질, 프랑스 3-1로 제압
  • 프랑스와의 평가전에서 슈팅하는 네이마르삼바 축구 브라질이 간판스타 네이마르(FC바르셀로나)의 결승골을 앞세워 프랑스를 물리쳤다.브라질은 27일(한국시간) 프랑스 생드니의 스타드 드 프랑스에서 열린 평가전에서 프랑스에 3-1로 역전승을 거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