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이대호, 9일 소속팀 오릭스 합류

제3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을 마친 이대호(31)가 소속팀 일본프로야구 오릭스 버펄로스에 9일 합류한다.

WBC 1라운드에서 탈락 후 한국 대표팀과 6일 귀국한 이대호는 하루 쉬고 8일 일본으로 건너갔다.

이대호는 구단을 통해 "WBC가 정말 아쉽게 끝났다"며 "심기일전해 팀 승리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WBC에서 한국의 4번 타자로 나서 세 경기에서 타율 0.455(11타수 5안타), 2타점을 수확했다.

이대호는 곧바로 시범경기에 출전해 타격감각을 끌어올리고 정규리그를 대비한다.

지난달 오릭스의 스프링캠프에 참가하지 않고 사이판에서의 개인훈련 후 대표팀 합동 훈련이 열린 대만으로 넘어간 이대호는 실전에서 페이스를 착실히 끌어올렸음을 입증해야 한다.

새로 오릭스 지휘봉을 잡은 모리와키 히로시 감독은 시범경기에서 왼손 거포 T 오카다를 1루수로 기용하고 있다.

팀 공격력을 극대화하고자 작년 좌익수를 본 T 오카다를 1루수로, 1루수 이대호를 지명 타자로 각각 기용할 방침이라 이대호가 타석에서 더 보여줘야 할 게 많다.

지난해 정규리그 144경기 전 경기에 출전, 퍼시픽리그 타점 1위(91개), 홈런 2위(24개), 최다안타 5위(150개)에 오르며 일본 진출 첫해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대호가 2년째에는 어떤 성적을 남길지 주목된다.

오릭스는 24일 시범경기를 마감하고 29일부터 지바현 QVC 마린필드에서 지바 롯데 마린스와 정규리그 개막전을 치른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구에 유리구슬 끼우고 사는 아기의 사연
  • '소안구증(microphthalmia)' 때문에 왼쪽 안구에 유리구슬을 끼우고 살아가는 아기 사연이 공개돼 네티즌들이 안타까워하고 있다.지난 2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주에 사는 이자벨라 마이어스는 소안구증을..
  • 김규리 "노래방 도우미 역, 다 내려놔"
  • 배우 김규리가 자신을 내려놓고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다고 밝혔다.김규리는 26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 새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극본 문영남연출 부성철) 제작발표회에서 작가님이 이런 사람이 허다하다고 해서 허다해라고..
  • 송재림 "김소은과 하대하는 사이"
  • 배우 송재림과 김소은이 두 번째 커플 호흡을 맞추는 소감을 밝혔다.송재림과 김소은은 26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 새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극본 문영남연출 부성철) 제작발표회에서 MBC 예능 우리 결혼했어요 가상 부부에 이..
  • "오승환 혹사 걱정해야 하나? 구속은 늘었다"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혹사 우려를 샀다. 미국 스포츠매체 SB네이션은 26일(한국시간) 우리는 오승환의 혹사를 걱정해야 하는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오승환이 좋은 성과를 내는 투수 중 유난히 많이 던지는 투수로도 꼽힌다고 분석했다...
  • 김현수, 대타로 나서 시원한 2루타···타율 0.321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대타로 출전해 시원한 2루타를 때렸다.김현수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의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와 방문 경기에서 0-4로 뒤처진 9회초 투수 마이크 라이트 타순에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