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안보위기에 다시 드러난 통진당의 종북 본색

관련이슈 : 사설
통합진보당의 북한 편들기가 도를 넘어섰다. 통진당은 어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북한 제재 결의안을 통과시킨 것에 대해 “유감”이라고 했다. 김재연 원내 대변인은 “유엔 안보리의 제재 결의는 평화가 아닌 긴장 격화만을 불러올 것”이라며 “평화적 해법을 팽개치고 위기를 부추기는 안보리 결의안 채택 강행에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통진당의 북한 두둔에 말문이 막힌다. 도발을 한 북한의 책임을 묻지 않고 정당한 대응을 한 유엔을 비판하고 있으니 북한 노동당 대변인의 성명으로 착각하게 될 정도다.

이정희 대표는 앞서 “대북 제재와 한·미 연합군사훈련을 즉각 중단하라”며 “위기를 타개할 유일한 방법은 평화협정 체결”이라고 주장했다. 한 발 더 나아가 최고위원들은 어제부터 미국대사관 앞에서 릴레이 1인시위를 벌이기 시작했다. 한·미 연합군사훈련인 키졸브 연습이 열리는 11일에는 전국적으로 반대 집회와 농성을 한다고 한다. 국제사회에 포위된 북한 구하기에 나선 모양새다.

한반도에 전쟁의 그림자가 어른거리는 엄중한 시기다. 국가안보가 위협받으면 모두가 한마음으로 뭉쳐야 한다. 적전분열 상황을 만들어 내는 통진당의 행태는 이적행위나 진배없다. 당 행사에서는 애국가도 부르지 않는다. 국민 혈세로 연간 27억여원의 당 운영비를 지원받는 공당의 도리가 아니다. 통진당의 정체는 무엇인지, 어느 나라 국민을 대표하는지 다시 묻게 된다. 통진당은 기어이 ‘트로이 목마’라는 비판을 들을 셈인가.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녀까지···원정 걸인들에 골치아픈 베이징
  • 중국 베이징 지하철에서 자녀를 동원해 구걸하는 이들로 당국이 골머리를 앓고 있다.지난 19일(현지시간) 중국 인민망에 따르면 지하철에서 구걸하는 아이들 사진이 최근 현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급속히 퍼지고 있다. 이들이 간쑤(甘肅)성의 '..
  • 오상진·김소영 아나운서 4월 결혼···비공개 진행
  • 방송인 오상진아나운서 김소영 커플이 2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한다.결혼식은 오는 4월 30일 서울시내 모 호텔에서 비공개로 진행된다.MBC 아나운서 선후배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지난해 열애 소식이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이정우 기자 woolee@segy..
  • '초인가족' 첫방부터 터졌다···유쾌·통쾌
  • 초인가족이 산뜻하게 첫 발을 뗐다.20일 1, 2회가 방송된 SBS 미니드라마 초인가족 2017은 1회 시청률 5.8%(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2회 4.8%를 각각 기록했다. 이날 초인가족 시청률은 종영한 SBS 씬스틸러-드라마 전쟁의 마지막 시청률 4.1%보다 대폭 오른..
  • 부상 투혼 이승훈, 빙속 5,000m 亞신기록 금메달
  •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히비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천m에서 이승훈이 전광판 기록을 바라보고 있다.스피드스케이팅 남자 장거리 간판 이승훈(대한항공)이 오른쪽 정강이 부상을 딛고 2017 삿포로아시안게임..
  • 빙속 김보름, 여자 3,000m에서 은메달
  •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장거리 간판 김보름(강원도청)이 아시안게임 여자 3,000m에서 금메달을 놓쳤다.김보름은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비히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3,000m 경기에서 4분7초80의 기록으로 은메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