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제2의 조선전쟁’ 외치는 북한, 제정신인가

관련이슈 : 사설
북한이 어제 판문점 직통전화를 차단했다. 이 전화는 남북 적십자 연락망이지만 평양은 남북 채널 차단을 알리는 시위 효과를 노렸을 것이다. 북한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는 1992년 발효된 남북 불가침 합의 무효화도 선언했다. 갈수록 태산이다.

북한은 요즘 제정신이 아니다. 핵·미사일 도발로 국제 물의를 빚고서도 ‘정전협정 백지화’, ‘핵 불바다’ 등의 망언을 쏟아놓으며 한반도와 동북아를 꽁꽁 얼어붙게 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고강도 대북 제재를 담은 결의 2094호를 채택하기 직전에는 ‘핵 선제타격권 행사’, ‘제2의 조선전쟁’ 운운하며 호들갑을 떨었다. 이제는 광태(狂態)로 치닫고 있다.

그 중심에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버티고 있다. 광태 이후 진로는 김 제1위원장만이 아는 셈이다. 그는 그제 연평도를 포격했던 해안포 부대를 전격 시찰해 “우리 식의 전면전을 개시할 만단(만반)의 준비가 돼 있다”고 했다. ‘북한이 공격을 받는다면’이란 단서를 달긴 했지만 ‘전 전선에서 조국통일 대진군을 개시하라는 명령을 내리겠다’는 발언도 했다. 답답한 일이다.

광태의 이유를 두고는 다양한 해석이 가능하다. 안보리 결의 2094호에 자극을 받아서일 수도 있고, 한·미 연합군사훈련 무산을 노려서일 수도 있다. 박근혜 정부 길들이기 차원일 가능성도 배제하기 힘들다. 남남갈등 노림수가 숨어 있는지도 모른다. 내부단속 꼼수는 당연히 깔려 있을 것이다. 이유가 무엇이든 현실은 엄중하다. ‘개전 단계’에 있다는 분석마저 불거지는 판국이다. 북한 특유의 ‘벼랑끝 전술’을 감안하더라도 전시에 준하는 엄밀한 대응은 우리로선 불가피한 선택이다.

박근혜 대통령은 어제 육·해·공군 장교 합동임관식을 찾아 “도발에 강력히 대처할 것”이라고 했다. 그 후 청와대 지하벙커에서 안보 상황을 챙겼다. 앞서 청와대 외교안보정책 회의가 열려 대응책이 논의되기도 했다. 신뢰와 원칙, 나아가 안보를 중시하는 박근혜정부가 만일의 불상사에 어찌 대응할지 짐작하기는 어렵지 않다. 어차피 단호한 응징 외에는 선택지가 없는 상황이다.

북한은 알아야 한다. 대한민국 안보의지를 시험하려 들다가는 김정은 세습정권이 소멸의 문을 열게 마련이다. 시급한 것은 대한민국과 국제사회를 상대로 협박공세를 펴는 일이 아니다. 제정신을 차리고 대화와 개방의 문을 열어야 한다. 그래야 북한 정권과 주민 살 길도 훤하게 열린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젠 피부까지···끝이 없는 코끼리의 수난
  • 중국을 비롯한 전 세계 주요국들이 야생 코끼리 보호를 위해 상아 거래를 금지하고 있지만, 또 다른 한편에서는 야생 코끼리 신체조직이 다양한 민간요법의 치료제로 둔갑해 푼돈에 거래되고 있다.22일 AFP 통신에 따르면 미얀마 유명 불교성지인 '황금..
  • 안정환 "아내 이혜원 때문에 벌금 천만원 냈다"
  • 전 축구선수 안정환이 아내 이혜원과의 연애 시절 러브 스토리를 공개한다.안정환은 최근 진행된 SBS 일요일이 좋다-꽃놀이패 녹화에서 연애 시절 다녔던 데이트 장소를 중심으로 꽃길팀 멤버들과 여행을 즐겼다.이날 안정환은 아내 이혜원과는 우연..
  • 류수영♥박하선, 2년 열애 끝 부부 되는 날
  • 배우 류수영과 박하선이 22일 부부가 된다.류수영과 박하선은 이날오후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리며 2년 열애의 결실을 맺는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양가 가족과 지인만 초대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된다. 신혼여행은 스케줄상 이유로..
  • 7골 중 6골···손흥민은 원정 골잡이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손흥민(25)은 최근 좀처럼 주전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이 수비라인에 4명이 서는 포백 전술 구사했다가 최근 3명이 서는 스리백으로 바꿨기 때문이다. 포체티노 감독은 3-4-2-1 전..
  • '발목부상' 이재영, MRI 검사···올스타전 악재
  • 흥국생명 토종 주포 이재영이 20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도로공사와 방문 경기 중 왼발목을 다쳐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왼발목을 다친 이재영(21흥국생명)이 21일 오전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한다. 검진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