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러브 액츄얼리' 꼬마였는데…일론 머스크 전처와 결혼

관련이슈 오늘의 HOT 뉴스

입력 : 2024-06-25 13:44:48 수정 : 2024-06-28 21:41: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영화 '러브 액츄얼리'로 유명한 할리우드 배우 토마스 생스터(34)가 일론 머스크 전 부인과 결혼했다.

 

24일(현지시각) 더 선 등에 따르면 생스터는 지난 22일 영국 하트퍼드셔의 한 교회에서 배우 탈룰라 라일리(38)와 결혼했다.

영화 '러브 액츄얼리'로 유명한 할리우드 배우 토마스 생스터(34)가 일론 머스크 전 부인과 결혼했다. 엑스 캡처

이들은 2021년 디즈니+ 시리즈 '피스톨' 촬영을 통해 처음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런던에서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되며 열애설이 제기됐지만 공식적인 입장을 밝히진 않았다.

 

그런데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등 공식 석상에 동행하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지난해 7월에는 소셜미디어에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약혼했다고 밝혔다.

 

생스터는 2003년 개봉한 영화 '러브 액츄얼리'에서 드럼 치는 소년으로 출연해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퀸스 갬빗', '메이즈 러너', '왕좌의 게임' 등 여러 작품에 출연했다.

 

라일리는 영화 '인셉션', '오만과 편견' 등에 출연한 배우다. 그는 2010년 테슬라 최고 경영자인 일론 머스크와 결혼해 2012년에 이혼했다. 이후 2013년에 재결합을 했다가 2016년에 다시 이혼했다.

 

두 사람의 약혼 소식이 공개된 당시 머스크는 자신의 엑스(X) 계정에 "축하한다"며 글을 남기기도 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