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재선” 보도에 지지자들 “4년 더” 환호

초반 역전에 역전…피말리는 접전
민주 텃밭 투표함 열리자 치고나가

‘49% 대 49%(버지니아주 출구조사)’, ‘51% 대 48%(오하이오주)’, ‘50% 대 49%(플로리다주).’

6일(현지시간) 치러진 미국 대선은 막판까지 예측을 불허했다. 선거 직후 발표된 출구조사는 역시 ‘박빙’으로 나왔고 접전지의 개표가 어느 정도 마무리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 전개됐다.
클릭하면 큰 그림을 볼 수 있습니다


29명의 선거인단이 걸린 플로리다주에서는 두 후보가 계속 3%포인트 이내에서 엎치락뒤치락하며 마지막 순간까지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 개표가 43%, 50%, 55%로 진행된 중반에 오바마는 51%, 49%, 51%의 득표율로 롬니(49%, 51%, 49%)에게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는 시소게임을 되풀이했다. 50% 대 50%의 동률도 수차 연출됐다.

버지니아주에서는 개표가 상당히 진행될 때까지 롬니가 내내 앞서나갔다. 선거 전 여론조사에서 여러 번 동률을 기록할 만큼 접전지 중의 접전지로 꼽힌 곳이다. 그러나 이날 밤 11시 워싱턴 DC 인근 페어팩스 카운티 등 민주당 텃밭의 투표 결과가 합쳐지면서 오바마는 극적인 역전에 성공했다.

오바마와 롬니가 시간대별로 확보한 선거인단은 3대 33(오후 7시33분), 64대 40(오후 8시), 64대 73(오후 8시30분)으로 바뀌면서 역전에 역전을 거듭했다.

밤 11시20분쯤, ‘오하이오, 오하이오, 오하이오’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킹메이커 주’로 부상한 오하이오에서 오바마가 승기를 굳혔다. 역사적인 접전으로 기록될 이번 선거의 결과가 마침내 오바마 쪽으로 기운 순간이다. CNN, CBS, 폭스뉴스, NBC방송 등은 앞다퉈 오바마 대통령이 재선에 성공했다고 보도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그 소식에 맞춰 공식 트위터를 통해 “여러분 때문에 이 일이 가능했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늦은 밤 워싱턴DC의 백악관 앞은 환호의 물결로 일렁였다. 해질 무렵부터 한두 명씩 모여들기 시작한 오바마 지지자들은 ‘재선 유력’ 보도가 나오자 수백 수천명으로 급격히 늘었고 이내 “오바마, 오바마!”, “4년 더!”를 연호했다. 일부 지지자는 백악관 앞 나무에 올라서서 괴성을 지르는가 하면 상의를 벗은 채 주차된 트럭에 올라서는 등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자동차 경적을 울리며 역사적인 순간을 자축하는 사람도 있었다.

오바마의 정치적 고향인 일리노이주 시카고의 매코믹 플레이스 컨벤션센터에서도 비틀스의 ‘트위스트 앤드 샤우트’를 배경으로 환호와 함성이 울려퍼졌다.

윤지로 기자, 워싱턴=국기연 특파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웃이 휘두른 10cm 칼에 눈찔린 남성
  • 이웃 주민이 휘두른 칼에 얼굴을 찔린 러시아 남성이 가해자를 고소했다.지난 3일(현지시간) 러시아 시베리안타임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옴스크에 사는 아스카 스마굴로프(25)는 지난해 여름, 이웃에 사는 예브게니 로시코프(27)와 말다툼이 붙었다.당시..
  • 홍석천, 머슬퀸들과 인증샷 '다 모였네'
  • 홍석천, 머슬퀸 프로젝트 출연자들과 인증샷 건강미녀 다 모였네방송인 홍석천이 머슬퀸 프로젝트 출연자들과 인증샷을 찍었다.홍석천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머슬퀸 프로젝트 재밌게 보셨나요? 이쁜 동생들과 한컷. 정말 최선을 다하는..
  • 여자 아이돌 '흑역사 사진' 잔뜩 탄생
  • KBS 2TV 설특집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본분 금메달(연출 최승희)이 2018평창동계림픽대회 조직위원회의 권고로 제목을 변경했다. 본래는 본분 올림픽이었다. 10일 오후 8시30분 방송되는 이 프로그램은 여자 아이돌의 멘붕 사진을 공개하며 궁금증을 자..
  • '웬만해선 막을 수 없다' 현대캐피탈 12연승
  • 이틀 전 풀세트 접전을 치른 팀이라고는 도저히 믿어지지 않는 경기력이었다. 남자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선두 OK저축은행을 셧아웃시키며 연승 행진을 12로 늘렸다. 아울러 정규리그 우승 희망도 한층 더 커졌다. 현대캐피탈은 9일 천안 유관순체육관..
  • KCC, 12년 만에 8연승···시즌 첫 단독 선두
  • 전주 KCC가 무려 12년 만에 8연승을 내달리며 시즌 첫 단독 선두에 올랐다. 추승균 감독이 이끄는 KCC는 9일 경남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2015-2016 KCC 프로농구 정규리그 창원 LG와 원정 경기에서 85-80으로 크게 이겼다. 8연승 신바람을 낸 KCC는 32승18패가 되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