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인권위 "공지영씨도 조사해야" 논란

한나라당 중앙당 인권위원회(위원장 김재경)가 27일 소설 '도가니'의 작가 "공지영씨에 대해서도 경찰이 조사해야 한다"고 발언해 논란이 일 전망이다.

한나라당 중앙당 인권위원회 김연호 위원(변호사)은 이날 오전 광주 인화학교 성폭행 사건 진상조사와 피해자 지원을 위해 광주경찰청을 방문한 자리에서 "소설과 영화에서 (사실과 다르게)과도하게 표현돼 국민 감정이 격앙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나라당 중앙당 인권위원회가 광주 인화학교 성폭행 사건 진상조사와 피해자 지원을 위해 27일 오전 광주경찰청을 방문한 가운데 김연호 위원(오른쪽)이 소설 '도가니'의 작가 공지영씨도 참고인 조사를 해야 한다고 발언해 논란이다.
김 위원은 "최근 조현오 경찰청장을 만나 공지영씨에 대한 참고인 진술을 받아야 한다고 말했더니 조 청장이 '정치적 중립을 지켜야 하기 때문에 곤란하다'고 답변했다"며 "공지영씨는 이미 정치행위를 하고 있기 때문에 조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김 위원은 "2005년과 2006년에 이어 2010년까지 인화학교에서 성폭행 사건이 발생한 것은 결과적으로 초기에 경찰 수사가 미진했기 때문이다"고 지적했다.

이날 한나라당 중앙당 인권위원회 이정선 부위원장은 "이번 인화학교 사건을 계기로 국민적 공분이 일고 있지만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차별을 다시 한번 생각하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며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철저히 수사해 처벌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나라당 중앙당 인권위원회는 광주경찰청 수사 내용을 보고 받은 뒤 광주시교육청으로 이동해 교육당국의 후속 대책 등을 보고 받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신부 아버지가 결혼식장에 수류탄 테러?
  • 결혼식 도중 수류탄이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해 12명이 사망했다고 28일(현지시간) AFP통신이 보도했다.보도에 따르면 26일 예멘 서부 이브의 야리무 마을에서 결혼식 도중 신부 아버지가 수류탄 두 발을 던져 결혼식에 참가한 여성 8명과 어린이 4명 등 총..
  • '음주운전' 호란, 피해자는 환경미화원
  • 클래지콰이 호란(37)이 29일 오전 음주운전 접촉사고로 환경미화원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29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새벽 5시 50분쯤 호란이 지프 랭글러 차량을 몰고 성수대교 남단 인근을 지나다 3차선 도로 길가에 세워진 성동구청 청소 차..
  • 한혜진 "기성용은 낮져밤이" 돌직구
  • 배우 한혜진이 녹화 중 남편 기성용에 대한 폭탄 발언을 던졌다.오는 30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되는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남성 호르몬 때문에 병원을 찾은 한 아들의 일상이 공개됐고, 자연스럽게 스튜디오에는 연관 토크가 이어졌다.MC 신동엽은 한혜..
  • 오승환 "통증 심각하지 않아···100K도 의식 안 해"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교체 원인이 된 허벅지 통증을 두고 심각하지 않다며 내일 경기에서도 등판을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환은 29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 홈경기에 1-2로 뒤진 8..
  • 김현수, 토론토전 9회 대타 역전 결승 투런포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9회초 대타로 등장해 극적인 역전 결승 투런포를 쏘아 올렸다. 김현수는 29일(이하 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와 방문경기에서 1-2로 뒤진 9회초 처음 타..